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9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자격증 공부하시나봐..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10 | 전체 5397
2018-01-27 개설

2020-07 의 전체보기
ebook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7-31 15:29
http://blog.yes24.com/document/128040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일 ♥ eBook 참여

1)상품검색


[대여] 감자 - 꼭 읽어야 할 한국 대표 소설 4

김동인 저
더플래닛 | 2015년 03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7월 13일

참여일 : 2020년 7월 31일 두번째참여 


3)도서감상

9페이지~13페이지

거랑 질을 나선 복녀는 열아홉살이었고 남편이 병르로 죽어 가거나 칭계를 대었지만 동정을 얻을 수는 없었습니다. 복녀는 칠성문 밖에서도 가장 가난한 사람 가운데 드는 편이었습니다. 복녀는 열아홉 살이었습니다. 그 동리 여인들의 보통하는 일을 본받아서 그도 돈벌이 좀 잘하는 사람의 집에라도 간간 찾아가면 매일 오륙십전은 벌 수가 있었지만 선비의 집안에서 자라난 그는 그런 일을 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들 부처는 역시 가난하게 지냈습니다. 굶는 일도 흔히 있었습니다. 칠성문 밖 빈밀굴의 여인들을 인부로 송충이를 잡는 일에 복녀도 지원하여 열심히 송충이를 잡았습니다. 그러나 놀고 있는 인부의 공전이 일하는 사람의 공전보다 팔 전이나 더 많이 내주는 것을 알게 됩니다. 복녀와 감독의 만남 이 후 복녀도 일 안 하고 공전 많이 받는 인부의 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4)하고 싶은 말

무엇이 복녀를 이런 상황으로 몰았는지 안타까웠습니다. 선비 집안의 자녀로 지켜야 할 도덕관을 가지고 살아가던 복녀는 가난이란 이름 앞에 더 이상 자신의 인생관을 지키지 않게 된 모습이 너무 안타까웠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7-31 15:14
http://blog.yes24.com/document/1280397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단독주택 리모델링 무조건 따라하기

이종민 저
한국경제신문i | 2016년 06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19년 8월 11일

참여일 : 2020년 7월 31일 여섯번째참여


3)도서 감상

199페이지~237페이지

조적공사는 공사기간이 길고 목공사는 목재자체의 재질에 따라 지속성이 떨어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금속은 공사기간이 짧고 튼튼합니다. 그래서 금속을 사용하는 경우가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단독주택공사에서 외부는 판넬공사, 데크하지, 갈바, 난간대, 계단을 만들 때 주로 적용하고 내부는 경량철골, 경량벽체를 만들 때 적용합니다.

아파트와는 달리 단독주택은 겨울에 춥고 여름에 덥다는 인식이 깊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단독주택으로 이사를 가지 않으려고 하는 가장 큰 이유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과거의 단독주택과는 달리 현재 새롭게 짓는 신축이나 리모델링 공사를 한 단독주택은 아파트 만큼 따뜻합니다. 기능 좋은 단열재를 시공원칙에 따라 잘 시공하면 겨울에 따뜻하고 여름에 시원한 주택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인테리어디자인이 점점 간결화하면서 오히려 도어디자인의 중요성이 높아지게 되었습니다. 예쁜 도어만으로도 얼마든지 내부공간을 멋지게 꾸밀 수 있기 때문입니다.


4)하고 싶은 말

무엇보다 단독주택보다 아파트를 선호하는 이유에 대해 고민해 봐야합니다. 특히 단열에 대한 걱정이 가장 크다고 생각합니다. 단열시공에만큼은 기능적으로 우수하고 원칙에 맞는 시공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해야 겠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ebook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7-30 13:11
http://blog.yes24.com/document/1279893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일 ♥ eBook 참여

1)상품검색


[대여] 감자 - 꼭 읽어야 할 한국 대표 소설 4

김동인 저
더플래닛 | 2015년 03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7월 13일

참여일 : 2020년 7월 30일 첫번째참여 


3)도서감상

1페이지~8페이지

복녀는 원래 가난은 하나마 정직한 농가에서 규칙있게 자란 처녀였습니다. 이전 선비의 엄한 규율은 농민으로 떨어지자부터 없어졌습니다. 하나 그러나 어딘지는 모르지만 농민보다는 좀 똑똑하고 엄한 가율이 그의 집에 그냥 남아 있었습니다. 그 가운데서 자라난 복녀의 마음소게은 막연하나마 도덕이라는 것에 대한 저픔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는 열다섯 살 나는 해에 동리 홀아비에게 팔려서 시집을 갔습니다. 그보다 이십 년이나 위로서 극도로 게으른 사람이었습니다. 그는 한밭을 이태 연하여 부쳐 본 일이 없을 정도로 동리에서 인심을 일고 밭을 얻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복녀가 시집을 간 뒤 한 삼사 년은 장인의 덕택으로 지냈으나 차차 사위를 밉게 보기 시작하여 처가에까지 신용을 잃게 되었습니다.


4)하고 싶은 말

김동인의 단편소설인 감자는 1925년 1월 조선문단에 발표되었습니다. 가난하지만 정직한 농사꾼 집안의 딸인 복녀의 이야기를 그려낸 작품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7-30 12:55
http://blog.yes24.com/document/1279887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단독주택 리모델링 무조건 따라하기

이종민 저
한국경제신문i | 2016년 06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19년 8월 11일

참여일 : 2020년 7월 30일 다섯번째참여


3)도서 감상

141페이지~198페이지

조적공사는 인체의 약해진 뼈를 튼튼하게 만드는 작업입니다. 부러진 뼈를 연결하고 약해진 부위를 채워 넣는 작업입니다. 리모델링에서 기존 건물의 구조를 튼튼하게 만드는 것은 무엇보다 중요한 작업입니다.

미장공사는 인체의 피부이식 수술과 비슷합니다. 피부가 벗겨져 뼈가 드러나는 부위에 피부를 이식하는 작업입니다. 리모델링에서는 미장으로 처리애햐 할 부분이 유난히 많습니다.

방수공사는 비오는 날 우의를 입는 것과 같습니다. 비오는 날 우의를 입으면 기존에 입고 있던 옷이 빗물에 젖지 않듯이 건물에 방수공사를 해 놓으면 빗물이 균열된 건물 내부로 침투하지 않습니다. 건물에 빗물이 침투하면 더 큰 균열을 일으키고 건물내부에 결로와 곰팡이가 생깁니다. 그래서 방수는 나중을 위해서 시간과 비용이 들더라도 원칙을 지키며 꼼곰하게 시공해야 합니다.

전기공사는 어렵가고 생각하지만 알면 쉽습니다. 하지만 비전문가가 하면 안전에 위협이 되기도 합니다. 전기공사는 반드시 전기공사등록업체에게 시공을 의뢰해야 합니다.


4)하고 싶은 말

일상의 다양한 상황과 리모델링은 많이 비슷한 부분을 가집니다. 예를 들어 설명이 되어 이해가 쉬웠습니다.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야 하는 부분은 아무리 쉽고 간단해도 지정된 업체에 의뢰하는 것이 좋아 보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ebook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7-29 13:54
http://blog.yes24.com/document/1279445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일 ♥ eBook 참여

1)상품검색


[대여] 치숙 - 꼭 읽어야 할 한국 대표 소설 3

채만식 저
더플래닛 | 2015년 03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7월 13일

참여일 : 2020년 7월 29일 다섯번째참여 


3)도서감상

31페이지~43페이지

고모부와 경제로 이야기를 나눕니다. "나폴레옹이라는 서양 영웅이 그랬답디다. 기회는 제가 만든다구, 그리고 불가능이란 말은 바보의 사전에서나 찾을 글자라구요. 아 자꾸자꾸 계획하구 기회를 만들구 해서 분투 노력해 나가면 이 세상일 안되는 일이 어디 있나요? 한 번 실패하거든 갑절 용기를 내 가지구 다시 일어서지요. 칠전팔기 모르시오?" 고모부가 대답합니다. "나폴레옹도 세상물정에 순응할 깨는 성공했어도 그것에 거슬리다가 실패를 했더란다. 너는 칠전팔기해서 성공한 몇 사람만 보았지, 여덟 번 일어섰다가 아홉 번째 가서 영영 쓰러지구는 다시 일지 못한 숱한 사람이 있는 건 모르는구나?" 다시 반론하며 " 그래두 인제 두구보시우. 나는 천하없어두 성공하구 말테니.. 아저씨는 그래서 더구나 못써요. 일해보기두 전에 안될 줄로 낙심 먼저 하구.." 그리고는 "그러니 인제는 그만큼 해두고 맘 잡아서 집안일 할 나이두 아니요? 그렇거들랑 아저씨두 아주머니한테 그 은공을 더러는 갚아야 옳을 게 아니요?"


4)하고 싶은 말

고모부는 끝까지 자신의 신념만을 내세우며 고모와 가정에 대한 걱정은 뒤로 미루려 합니다. 생계를 책임지며 고생만하는 고모와 가정을 잘 꾸려나가라는 조카의 말은 무시하려 합니다. 과연 무엇이 옳은 판단인지 안타깝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