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sunnykjs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sunnykjs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sunnykjs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49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태그
예금/적금 추천번호 KB 헝거게임 타이타닉
2017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작가
최근 댓글
SF의 한 획이 된... 
좋은 영화만큼 인생을.. 
3.5 평점 주고싶네요... 
우왓 기대작이 많아요.. 
류승룡씨 영화 맛깔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18245
2007-01-19 개설

2017-04 의 전체보기
내 안의 깊은 슬픔이 말을 걸 때 | 기본 카테고리 2017-04-26 23:3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948157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내 안의 깊은 슬픔이 말을 걸 때 세트

한순 저
나무생각 | 2015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내 안의 깊은 슬픔이 말을 걸 때 세트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돌이 자란다

몇 날 동안 시 한 편 못 쓴 것이
어찌 내 탓이랴
그건 팔랑이는 나비의 떨림
물결 져 흐르는 하얀 데이지의 출렁임 때문

시가 써지지 않는 밤

기다린다
돌이 자라기를
내 엄마의 엄마가 그랬듯이


- 한순의 시집《내안의 깊은 슬픔이 말을 걸 때》에 실린
               시〈돌이 자란다〉중에서 -


* 시가 써지지 않는 밤,
출렁임 때문에 잠이 오지 않는 밤,
그저 기다릴 뿐입니다. 돌이 자라기를.
마음의 출렁임과 소음이 사라지고
시가 다가와 말을 겁니다.
시가 써집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