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http://blog.yes24.com/fairmeet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라니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6,76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도서 리뷰
도서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9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자주자주
최근 댓글
좋은 내용 소개해 주.. 
엄청난 심리전이라니 .. 
더 좋은 책을 만나기 ..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18 | 전체 32889
2010-02-08 개설

2019-03 의 전체보기
[한줄평]앵화연담 (외전) | 도서 한줄평 2019-03-12 15:14
http://blog.yes24.com/document/111448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수염난 사언의 모습이 상상이 안돼.ㅠㅠ 딸이 몰라보는게 당연하잖아..?ㅋㅋ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앵화연담 (외전) | 도서 리뷰 2019-03-12 15:14
http://blog.yes24.com/document/1114481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앵화연담 (외전)

어도담 저
팝콘미디어 | 2018년 02월

        구매하기

수염난 사언의 모습이 상상이 안돼.ㅠㅠ 딸이 몰라보는게 당연하잖아..?ㅋㅋ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스포주의 * 


본편을 읽은지 시간이 좀 지났는지라 시간이 흘러 다시 만난 이들과 같은 시간을 함께 보낸 느낌이다.^^

그렇게 점잖던 사언이 빙구같이 웃으며 왕에게 매타작을 당하게 했던 깜찍한 원인이 너무나도 반가웠다. 어린 날의 사언이 그랬을 것 같지는 않고, 아마도 생김새처럼 성격도 이화를 닮았나보다.^^

흑막의 중심에 있었던 인물이었지만 대놓고 미워할 수 만은 없었던 이헌을 다시 만날 수 있어 좋았다. 피는 피를 부른다고 또 다시 복수를 계획하고 있을까봐 내심 걱정했는데 모두 다 내려놓고 미약하게나마 고려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는 모습이 고마우면서도 안쓰러웠다. 권력에의 집착이나 역심을 품었던 것은 나빴지만 이화에 대한 마음은 진심이었구나... 

고려의 궁주로서, 사언의 아내로서 이화가 보여주는 행동은 너무 씩씩해서 박수를 보내고 싶다. 그저 이화가 건강하면 어떤 문제도 없을 듯.^^

수염난 사언의 모습이 상상이 안돼.ㅠㅠ 딸이 몰라보는게 당연하잖아..?ㅋㅋ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100%페이백][대여] 담백하게 산다는 것 | 도서 한줄평 2019-03-07 17:25
http://blog.yes24.com/document/111311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목차만 다 가슴에 담아도 충분히 한 권 가슴에 담은 느낌이다.ㅋ 한마디로 목차가 엑기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대여] 담백하게 산다는 것 | 도서 리뷰 2019-03-07 17:23
http://blog.yes24.com/document/1113110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대여] 담백하게 산다는 것

양창순 저
다산북스 | 2018년 11월

        구매하기

목차만 다 가슴에 담아도 충분히 한 권 가슴에 담은 느낌이다.ㅋ 한마디로 이 작품의 엑기스가 모두 목차에 담겨 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스포주의 * 


제목이 너무 맘에 들어 일단 사고 본 작품이다. 뭔가 마음에 위로와 쉼터가 될 것 같아서...^^

처음엔 마음에 들었다. 특히나 본문 첫 페이지는 더더욱... 

내려놓아야 할 것은 내려놓고 버려야 할 것은 미련 없이 버리고 싶다. 내 삶에 정말 필요한 것과 쓸모없는 것을 구분하면서 단순하고 담백하게 삶을 살아가고 싶다. 이 문구가 읽는 내내 가장 마음에 남았다. 

그런데 읽으면서 뭔가 점점 집중이 흐려졌다. 그러니 흥미도 점점 떨어지고... 눈으로는 계속 읽어 나가는데 왜 머리에 잠시 들렀다 다시 나가는 것 같은 느낌인지...ㅠㅠ 내용이 비는 건 아닌데 느낌상 그런 느낌이 들었다... 그래서 읽다 쉬고 다시 읽다 쉬고 해서 좀 늦게 손에서 뗄 수 있었다.ㅠㅠ 

이 작품 목차에 모든 것이 들어있다. 목차만 다 가슴에 담아도 충분히 한 권 가슴에 담은 느낌이다.ㅋ 한마디로 이 작품의 엑기스가 모두 목차에 담겨 있다.^^ 

좋은 말들이 많은데 좀 더 독자 친화적(?)으로, 그리고 좀 따뜻하게 다가왔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싶다. 담백한 건 좋은데 그건 삶의 이야기이고, 전달하고 받아들이는 입장에서는 아무래도 따뜻한 게 좋으니까...^^ 

대여 책이라 시간이 지나면 볼 수 없기에 리마인드를 위해 목차는 가져와야겠다! 두고 두고 남겨두고 싶으니까...^^


목차

프롤로그 │ 내 삶의 마지막 버킷 리스트

1장 
담백하게 산다는 것의 의미


먹방과 스트레스, 담백함의 연결고리
담백함에 어울리는 맛과 계절, 그리고 사람들
인간관계에는 꼭 맞는 레시피가 없다
모자라지도 넘치지도 않게 딱 그만큼만
너도 나도 이번 생은 처음이다
담백한 관계란 적절한 배려가 전제된 사이
변화는 오직 한 걸음이면 충분하다

2장
담백한 삶이 가져다주는 최고의 선물


기대치를 낮추니 이윽고 보이는 것들
불안과 애매모호함을 견디는 힘
실수에 대해 담백하게 웃을 수 있는 용기
더 이상 뒷담화에 흔들리지 않는 의연함
자존심은 내가 사는 집이다

3장
담백한 삶을 방해하는 몇 가지 요소들


욕심으로 마음을 괴롭히는 것도 자해다
나는 흔들리면서 상대는 한결같기를 바라는 마음
절박하다고 해서 칼날을 잡아서는 안 된다
분노하기 전에 작은 상처부터 다독이기를
열등감이라는 어두운 그림자

4장
담백한 삶을 위한 마음 솔루션


손실 혐오에서만 벗어나도 절반은 성공이다
내 인복은 내가 만들어가는 편이 낫다
불필요한 것들로부터 현명하게 거리 두기
시간에도 거리 두기가 필요하다
일단 멈추고, 둘러보고, 다시 시작하기
감정은 잘게 나누고, 무엇에 민감한지 체크하기

5장
담백하게, 지금 이 순간을 살아가는 법


마음 에너지에도 저축이 필요하다
감사하는 마음은 뇌세포도 건강하게 만든다
우리에게 있는 건 ‘지금, 그리고 여기’뿐
‘그럼에도 불구하고’ 서로 사랑하는 마음 간직하기
누가 뭐래도 나는 내 편이어야 한다

에필로그 │ 아등바등하던 날들이여, 이젠 안녕!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사랑을, 봄 | 도서 한줄평 2019-03-07 15:51
http://blog.yes24.com/document/111308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어떻게 한순간에 그렇게 될 수 있냐고 묻지 마시라! 그게 사랑이란 것이니...^^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1 12 13 14 15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