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1,93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방문해 주셔서 ....^^.. 
자격증 공부하시나봐..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10 | 전체 9554
2018-01-27 개설

2021-02 의 전체보기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2-26 20:53
http://blog.yes24.com/document/1391335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 15

아카츠키 나츠메 저/미시마 쿠로네 그림/이승원 역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 2019년 04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1월 24일

참여일 : 2021년 02월 26일  첫번째참여

 

3)도서 감상

마왕군 간부이자 다크 프리스트인 세레스디나는 카즈마 같은 모험자가 하늘과 땅이 뒤집혀도 이길 수 없는 상대입니다. 카즈마는 위즈에게 정체를 폭로 당했을 뿐만 아니라 바닐에게 전 재산을 뜯긴 이 불쌍한 마왕군 잔부와 인적 없는 공터 바닥에 주저 앉아 있었습니다. 전직 은둔형 외톨이였던 카즈마는 이런 인중에게는 무심코 존댓말을 쓰게 됩니다. 세레나는 카즈마의 대답을 듣더니 고개를 숙이고 짜증이 난 것처럼 머리를 거칠게 긁적였습니다. 꼭두각시를 관장하는 신을 모신다는 걸 알았기 때문인지 그녀의 모습은 인형이 거짓 미소를 짓고 잇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온화한 말을 할 깨는 부드럽게 느껴지던 미소가 지금의 사황에는 전혀 어울리지 않았습니다. 눈앞의 간부가 마음만 먹는다면 자신을 언제든지 죽일 수 있는 상황에 처한 가운데 카즈마는 내심 안절부절못하면서도 그걸 겉으로 드러내지 않기 위해 태연한 척 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2-25 09:51
http://blog.yes24.com/document/1390622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13

오모리 후지노 저/야스다 스즈히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8년 06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1월 24일

참여일 : 2021년 02월 25일  다섯번째참여

 

3)도서 감상

사내의 웃음소리가 룸에 메아리쳤습니다. 벨과 류가 나란히 바라보는 곳 거대한 뱀 몬스터의 뾰족한 이빨에서는 커다란 점액이 뚝뚝 떨어지고 있었습니다. 거대 뱀 몬스터 램톤. 레어 몬스터에 속하는 심층 출신 몬스터.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머리 아래에 달린 인공의 목걸이였으며 마치 테이커에게 사육당하고 있음을 드러내듯 붉은 보석이 빛나고 있었습니다. 몸의 색은 짙은 푸른색 호박색으로 빛나는 안구가 연신 뒤룩뒤룩 움직여 나와 류를 노려봤습니다. 원정 전에 벨은 에이나와 공부를 하면서 혹시 몰라 심층에까지 손을 뻗었던 도감의 항목. 이미 조사되었던 심층 영역 몬스터의 정보를 되살려보았습니다. 제25층의 통로. 아래 계층에 있는 벨과 마찬가지로 웜웰과 대치한 그들 속에서 아이샤는 여유를 잃어버린 웃음을 짓고 있었습니다. 모험자들에게는 두려움의 대상이 된 이 능력의 말 그대로 계층과 계층 사이에 구멍을 뚫어 우물과도 같은 수직굴을 만들어내 위쪽 계층에 출현하는 것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2-24 10:22
http://blog.yes24.com/document/1390209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13

오모리 후지노 저/야스다 스즈히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8년 06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1월 24일

참여일 : 2021년 02월 24일  네번째참여

 

3)도서 감상

그것은 분노의 불꽃이었습니다. 가슴을 태우는 충동은 그 이외의 다른 말로는 형언할 수 없었습니다. 그저 그녀는 등을 떠밀리고 있었습니다. 분노하는 이름의 충동에. 시커먼 격정에. 사명감이라는 편리한 말로 자신을 속이며. 이번에야말로. 이번에야말로 반드시. 칼날이 굶주리고 있었습니다. 그녀의 마음이 날뛰고 있었습니다. 모든 악연에 결판을 내라고 과거의 기억이 외치고 있었습니다. 바람이 되어 무엇보다도 빠르게 미궁을 주파하는 가운데 문득 생각이 났습니다. 분노와 원한의 목소리가 뇌리와 내장을 태우는 가운데 그것만이 마음에 걸렸습니다. 벗들의 손을 쥐었던 자신의 손이 흐느끼듯 시큰거렸던 것을 깨닫지 못한 척했습니다. 제 27계층으로 나아갈 팀은 토벌대 내에서도 실력이 뛰어나며 또한 물의 미로도시에서 어느 정도 탐색경험이 있는 상급 모험자로 한정되었습니다.  벨은 벨프와 카산드라가 준비해준 골라이아스 머플러를 목에 감고 릴리와 다른 동료들의 배웅을 받으며 제25계층에서 출발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2-23 10:21
http://blog.yes24.com/document/1389779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13

오모리 후지노 저/야스다 스즈히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8년 06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1월 24일

참여일 : 2021년 02월 23일  세번째참여

 

3)도서 감상

장소는 헤스티아 파밀라의 홈 화덕관. 거실에서 게으름을 피우는 헤스티아에게 말을 건 사람은 짐을 옮기던 미아흐였습니다. 여러 파밀리아가 합동으로 발족한 파벌연명이 원정 중인 현재. 단원이 모두 참가한 헤스티아 파밀리아의 홈은 무방비 상태에 가까웠습니다. 이를 커버하고자 그녀와 친한 절친신들이 교대로 화덕관에 단원을 파견해주었습니다. 휴식 중에 해프닝이 절어지기는 햇지만 질풍 토벌대는 무사히 행동을 재개했습니다. 보르스의 지시에 따라 각 계층 수색을 마치고 연결 통로 앞에 보초를 남긴 채 마침내 제 24계층으로 진출했습니다. 이미 날짜가 바뀔 만한 시간을 소비했으며 처음에야 전설의 현상 수배범을 잡겠다고 기세등등했던 모험자들도 이 무렵이 되자 피로한 기색을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예지몽으로도 결말을 내다볼 수 없었던 그 하얀 빛에게 연언자 소녀가 흔들리는 시선으로 부탁하자 소년은 비극 따위 모조리 날려버릴 것처럼 밝게 웃음을 지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2-22 10:11
http://blog.yes24.com/document/1389344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13

오모리 후지노 저/야스다 스즈히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8년 06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1월 24일

참여일 : 2021년 02월 22일  두번째참여

 

3)도서 감상

질풍 토벌이 결정된 후로 약 3시간 후 준비를 마친 모험자들은 제18계층을 떠났습니다. 토벌대는 리빌라 마을 주민의 거의 절반 그리고 도시에 들렀던 모험자들로 구성되었습니다. 정의감에 사로잡힌 자는 얼마 없었으며 뮤명한 현상수배범 질풍을 해치워 명성을 높이고자 하는 혈기왕성한 자들이 대부분이었습니다. 보르스의 발언으로 벨을 비롯한 헤스티아 파밀리아의 참가는 거의 강제적이었습니다. 벨 일행에게는 잘된 일이었습니다. 류와 먼저 접촉하려면 토벌대의 중추가 되는 편이 정보도 얻기 쉬울테니까. 현재 위치는 제21계층 거목미궁, 넓은 룸에서 모험자들이 휴식을 취하는 가운데 아이샤와 릴리, 오우카가 무기며 아이템을 확인하는 동안 서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그런 파티 속에서 카산드라는 혼자 굳은 표정을 짓고 있었습니다. 이제까지는 아무도 믿어주지 않는다는 체념을 품었으나 피할 수 없는 미래를 개탄하기만 하던 소녀는 필사적으로 타개책을 찾아내려 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1 2 3 4 5 6 7 8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