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5,87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8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66 | 전체 33322
2007-01-19 개설

2018-08-03 의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기담 귀소 - 문은숙 | 기본 카테고리 2018-08-03 19:57
http://blog.yes24.com/document/1057982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합본] 기담(奇譚) 귀소 (전2권/완결)

문은숙 저
㈜조은세상 | 2016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고졸 학력으로 공장에서 일하며 성실하게만 살아가는 여자, 유수경.
조실부모하고, 아끼고 사랑했던 착한 남동생은 사고로 잃고,
남은 혈육이라고는 비뚫어진 쌍둥이 여동생과 그 여동생의 딸인, 백혈병에 걸린 어린 조카 밖에 없어요.
혈육이라는 게 뭔지, 쌍둥이 여동생에게 무시당하고 착취당하면서도 끊어낸질 못하죠.
그런 수경에게 있어서 삶이란, 그저 묵묵히 버텨나가는 것일 뿐이에요.

그런데, 위험에 처한 그녀를 도와준 목연오라는 남자로 인해, 무미건조하기만 했던 수경의 삶에도 변화가 일어나요.
수경을 돕다가 연오는 팔을 다쳤고, 수경은 연오가 나을 때까지 그의 생활을 돕기로 하거든요.
연오의 외딴 집을 방문하고 그와의 시간을 쌓아가면서, 수경은 연오에게 끌림을 느껴요.


이 작품은 상당한 기대를 갖고 시작할 수 밖에 없는 작품이에요.
'그' 기담 시리즈의 연작인 걸요.
로맨스 소설 장르에서는 나름 이름값이 있는 시리즈이고, 제가 무척 좋아하는 시리즈이기도 하거든요.

현재를 배경으로 하고는 있지만, '기담'이라는 제목답게, 그저 평범한 이야기는 아니었어요.
전생에서부터 이어져온 수경과 여동생의 악연, 그로인해 엇갈려버린 수경과 연오의 관계, 오랜 시간 이어진 기다림에 대한 이야기거든요.
알고보면 그들 모두 보통의 인간이라고는 할 수 없는 본체를 갖고 있기도 하구요.

그런데 제가 보기에는, 이야기의 중요한 축 중의 하나인 수경과 여동생의 관계가 좀 억지스럽게 느껴졌어요.
그저 수경과 연오의 엇갈림과 기다림을 끌어내기 위한 설정일 뿐, 그 자체로는 별 의미가 없다는 느낌이 들었거든요.
그렇기 때문에, 여동생에 대해 너무나 무르기만한 수경의 태도가 너무나 답답하게 느껴졌고, 이해하기도 힘들었어요.
수경과 연오의 이야기를, 무언가 숨겨진 사연이 있는 듯한 분위기만 풍기며 두루뭉술 이어가는 전개방식 역시 그리 마음에 들지 않았구요.

사실, 전작들을 고려하지 않고 봤다면, 마음에 안 드는 점 보다는 마음에 드는 점들이 훨씬 더 많이 눈에
들어왔을 거예요.
하지만 아무래도 이 작품을 읽는 내내, 전작인 사미인과 야행유녀를 생각지 않을 수가 없더라구요.
이 작품이 그 두 작품을 잇는 작품이라는 사전 정보를 이미 가지고 있는 상태인데다가, 작중에서도 두 작품을 연상시키는 설정들이 등장하거든요.
수경과 연오가 살고 있는 곳은 사미인의 배경이었던 무주이고, 야행유녀의 주변인물이었던 위후가 등장해서 침아를 언급하죠.
그런데 전작을 연상시키는 그런 부분들이, 작품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있지 못하다는 느낌이 들었어요.
그런 느낌은, 작가님이 전작들로 인해 부담을 느끼신 것 아닌가 하는 생각으로 이어졌구요.
사미인과 야행유녀가 눈에 띄는 공통점 없이 연약한 연결고리만으로 이어져 있음에도 불구하고 서로를 연상시키는 분위기가 있는 작품들이었다면,
이 작품은 전작들과의 연관성을 노골적으로 주장하고 있는 듯한 모습이었달까요.
사랑받았던 작품의 시리즈를 이어간다는 게, 확실히 쉬운 일은 아닌가 봐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해치 - 강해랑 | 기본 카테고리 2018-08-03 19:52
http://blog.yes24.com/document/1057981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합본] 해치 (전2권/완결) - 다울북 카페 003

강해랑 저
다울북(Daulbook) | 2014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최고야는 검사가 되고 싶어하는 사법연수생이에요.
어린 시절의 피습으로 부모를 잃고 본인 역시 생명이 위독할 정도의 중상을 입었었지만, 다행히도, 쌍둥이 남동생과 함께 살아남았죠.
비록 내면에 상처가 남기는 했을지언정, 아버지 친구분의 보살핌 속에서 밝고 건강하게 성장했구요.
아버지처럼 좋은 검사가 되겠다는 꿈을 오랫동안 키워오기도 했어요.
하지만 그 꿈에는 사실, 살짝 뜬구름 같은 막연한 면이 있어요.
정말로 좋은 검사가 어떤 건지, 고야는 아직 확실히 인지하지 못한 상태니까요.
그리고, 검사시보로서 쌓게 되는 경험이 막연했던 고야의 꿈을 구체화시켜 나가죠.

남주인공인 윤승건은 능력면에서나 인기면에서나 검찰청 내에서 인정받고 있는 인물이에요.
하지만 일에서나 인간관계에서나, 냉소적인 면을 가지고 있죠.
그런데, 밝고 긍정적인 검사시보 고야를 보면서, 승건에게도 변화가 일기 시작해요.


고야의 가족에게 닥쳤던 사건과, 고야와 승건의 관계가 함께 진행되는 작품이에요.
사건의 원흉도 밝혀내고, 사랑도 손에 넣는 거죠.
살짝 용두사미의 면모도 있고, 지나치게(?) 긍정적인 고야의 모습에서 오글거림을 느낄 때도 있긴 했지만, 대체로 마음에 드는 작품이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낭만 그녀 - 이래경 | 기본 카테고리 2018-08-03 19:41
http://blog.yes24.com/document/1057978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낭만 그녀

이래경 저
베아트리체 | 2015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선우 정은 복잡한 가족 관계 속에서 자라긴 했지만, 유복한 환경 속에서 충분히 사랑받으며 자란 인물이에요.
약혼자와의 파혼 후 취소하지 못한 신혼여행 패키지로 혼자서 외국의 리조트로 날아갔을 때도, 전혀 상처받지 않았다고는 못해도, 그럭저럭 버텨낼 수 있을 정도로 긍적적인 면모를 가졌죠.
그런데, 어처구니없는 이유로 자신의 방에서 실족해 수영장에 떨어진 사건 때문에, 자살미수라는 말도 안되는 오해를 받게 돼요.
진실과 상관 없이 흘러가는 상황 탓에 답답해 하는 정이지만, 그 와중에 좋은 만남도 있었죠.

남주인공인 이제호는 집안사업체인 해외리조트에 나와있던 중에 자살 미수 투숙객과 마주해요.
그런데 알고 보니 그 투숙객인 정은, 오랜만에 만나는 동창이네요.
살짝 다른 마음을 품었던 상대이기도 하구요.
당연히 오랜만의 만남은 두 사람 사이에 불씨를 틔우죠.


기본적으로 코믹하게 진행되는 이야기예요.
다소 과장됐다 싶은 부분도 있긴 했지만, 꽤 즐겁게 읽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