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13,41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8 / 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46 | 전체 33826
2007-01-19 개설

2018-08-30 의 전체보기
[로맨스판타지소설] 백야에 피는 꽃 - no one | 기본 카테고리 2018-08-30 23:57
http://blog.yes24.com/document/106447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백야에 피는 꽃

no one 저
노블리아 | 2016년 09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레일라는 어린 나이에 양친을 잃고 여동생인 에스마와 함께 신전에 거둬져 성장한 고아로, 성인이 되면서 정식 사제가 되어 신전에 남은 인물이에요.
남주인공인 베야즈아크샴은 레일라가 섬기는 신의 현신으로, 신의 권능을 발현할 수 있는 존재구요.

신의 현신이라 해도 그 육신은 인간과 유사해서, 비슷한 또래였던 베야즈아크샴과 레일라 자매는 어릴 때부터의 소꿉친구이기도 해요.
그 덕분에, 신의 현신과 사제라는 입장임에도, 레일라 자매는 베야즈아크샴을 베야라는 애칭으로 부르며 비교적 격의없이 자라왔죠.
자란 후에는 연정의 대상이 되었구요.

하지만 잘못된 연정의 방향으로 인해 그들의 관계는 뒤틀리게 돼요.
베야는 레일라의 여동생인 에스마를 '신의 신부'로 선택하지만, 에스마는 이미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었거든요.
그리고 미래의 비극을 기억하며 과거에서 다시 눈을 뜬 레일라는, 다가올 파국을 막기 위해, 자신이 여동생 대신 신의 신부가 되기로 결심하죠.


미래의 파국을 겪고 나서 되돌아온, 아직은 뒤틀리기 전의 과거의 일상.
당연히 회귀물이라고 생각하고 읽었는데, 마지막까지 읽고 보니, 일반적인 회귀와는 약간 차별화된 설정을 가진 작품이었어요.
베야가 가진 신의 권능이, 회귀인듯 아닌 듯한 독특한 상황을 만들어냈거든요.
알고 보니 베야는 굉장한 계략남이었구요.
단편이기 때문에 마지막에 가서야 짧은 설명으로 언급될 뿐이지만, 나름 참신한 설정이라 마음에 들었어요.
초반에만 해도 지나친 피폐 분위기로 흐르는 것 같아서 부담스러웠는데, 과거의 이야기가 시작된 이후로는 재미있게 읽을 수 있었어요.
단편으로서는 상당히 마음에 드는 작품이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