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92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43 | 전체 38373
2007-01-19 개설

2020-11 의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본색 - 유재희 | 기본 카테고리 2020-11-28 23:56
http://blog.yes24.com/document/1339032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세트] 본색 (스페셜외전 포함) (총3권/완결) (총3권/완결)

유재희 저
이지콘텐츠 | 2018년 04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정서하는 아버지에 의해 환락가에 팔려버린 처지예요.
어머니와 오빠에게 나름 보호받으며 살아왔던 그녀는, 어머니가 돌아가시고 오빠마저 죽고 난 후에야, 막연했던 아버지의 실체와 접하게 되었죠.
그 결과 그녀에게 남은 건 아버지에 대한 복수심 뿐이에요.
그 열망을 이루기 위해서라면 자신은 어떻게 되어도 상관 없다고 생각하죠.
그럴 수 있을만한 힘을 가진 듯 보이는 첫손님에게, 망설임 없이 몸을 내던지구요.

남주인공인 문태건은 대외적으로는 많은 것을 갖고 있는 대단한 사람이에요.
어린 시절을 보육원에서 자라긴 했지만, 명예와 부와 권력 모두를 넘치게 가진 인사에게 입양되어 자랐고, 그의 후계자로 인식되고 있거든요.
하지만, 진짜 사정을 들여다 보면, 세상 사람들이 아는 것과는 많이 달라요.
태건의 양아버지가 태건을 입양한 건, 아들이 아닌 충실한 개를 키워내기 위해서였거든요.
태건은 사랑은 커녕 가혹한 학대 속에서 자랐구요.
성인이 되고 나서는 반기를 들기도 했지만, 그 시도는 실패하고, 결국 개처럼 부려지고 있죠.
그렇기 때문에 태건은, 아버지에 대한 복수 외에는 아무것도 생각지 못하는 서하를 만났을 때, 과거의 자신을 떠올려요.
그리고, 어쩔 수 없이 서하에게 손을 내밀죠.


바람직하지 못한 공통점을 가진 두 사람이 서로를 통해 위안을 받고 복수를 이루어내기까지의 과정을 보여주는 이야기인데요,
굴곡없고 무난한 이야기 쪽을 선호하는 제게는, 많이 어둡고 무겁네요.
서하의 처지도 태건의 처지도,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한 시궁창이었거든요.
어느 한쪽만 그런 게 아니라 양쪽이 모두 그러니까, 보고 있기가 힘들더라구요.
결국 해피엔딩이긴 하지만, 그에 이르기까지의 과정을 따라가는 게 쉽지 않았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어여쁘고 어여쁘다 - 우지혜 | 기본 카테고리 2020-11-26 23:57
http://blog.yes24.com/document/133823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어여쁘고 어여쁘다

우지혜 저
폴라리스 | 2020년 09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은섬은 대대로 이어져 내려온 명문가의 자식이에요.
대외적으로는 집안에서 사랑받는 둘째 아들로 알려져 있죠.
하지만 실제로는 아들이 아닌 딸로, 딸이 태어나면 집안이 망한다는, 대대로 내려오는 미신 때문에 남장을 하고 살아가는 처지예요.
어느 정도 자란 이후로는 여자라는 걸 들키지 않기 위해 거의 집안에만 있어야 했죠.
그녀를 백안시하는 가족들로 인해, 집안에서도 편한 마음으로 있기는 힘들구요.
그런 은섬에게 있어서, 상인 집안 출신인 호태는, 유일하게 숨통을 트이게 해주는 존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에요.
연모의 대상이기도 하구요.
하지만, 자신의 정체를 드러내는 일도 연모를 드러내는 일도, 은섬으로서는 할 수 없는 일이죠.

박호태는 돈으로 족보를 사 양반이 된, 성공한 상인 집안의 아들이에요.
그의 아버지는 자식들이 공부를 해서 벼슬길에 오르길 바랐지만, 호태는 상인이 길에 더 관심이 있어요.
상인으로서의 능력도 빼어난 그는, 여러 곳을 다니며 다양한 거래를 하고 있죠.
은섬과 만난 것도 상행에서 돌아오는 길에서였구요.
사실 호태는 첫만남에서부터 은섬이 여자라는 사실을 알고 있었고, 일찍부터 은섬을 향해 연모의 감정을 품기도 했어요.
그러면서도 시치미를 떼고 있는 건, 그 감정을 드러내도 될 때를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에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가르쳐 줄게 - 서정윤 | 기본 카테고리 2020-11-26 23:54
http://blog.yes24.com/document/1338228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가르쳐 줄게

서정윤 저
신영미디어 | 2020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송태은은 복잡한 출생 배경을 가진 인물로, 어머니와 외할머니가 돌아가신 이후로는, 대외적으로 큰집이라 알려져 있는 집에서 자라야 했어요.
그 집 식구들과 함께 사는 건, 태은에게는 절대로 편한 일이 아니었구요.
일찌감치 독립을 해서 그 집을 떠나왔음에도, 그 집과의 연결고리는 완전히 끊어지지 않았죠.
당연히 태은은 그런 모든 것에서 벗어나고 싶어해왔어요.
떠날 수 있도록 준비하기 위해 20대를 치열하게 보냈구요.
그런데, 떠날 날을 코앞에 두고 태은은 큰아버지가 주선한 맞선에 나가게 돼요.
인열을 끊는 값이라고 생각하고 나간 자리, 맞선 상대와는 의외로 좋은 관계가 이어지지만, 태은ㄴ 여전히 떠날 날을 기다리고 있어요.

남주인공인 정우재는 많은 것을 갖고 태어났으면서도, 바람직하지 못한 부모 탓에 그리 행복하지는 못했어요.
그 영향으로 사랑에 대해서는 냉소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구요.
그를 걱정한 할아버지로부터 맞선을 강요받았을 때도, 받아들일 생각은 없었죠.
맞선 후보들의 사진 속에서, 청소년기에 짧지만 인상 깊은 인연을 가졌던 상대, 태은의 사진을 발견하기 전까지는요.
그래도 정말로 결혼을 생각하고 맞선 자리에 나선 건 아니었는데, 우재는 예상 외로 깊게 태은에게 빠지게 돼요.
물론, 태은이 떠날 생각만을 하고 있다는 사실은 모르는 채로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여름이 지나간 밤 - 요안나 | 기본 카테고리 2020-11-26 23:53
http://blog.yes24.com/document/1338226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여름이 지나간 밤

요안나 저
Renee | 2020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한규희와 남주인공인 강건일은, 어린 시절에 같은 동네에서 살았던 사이예요.
게다가, 건일과 규희의 동생이 친하게 지내기도 해서, 규희 역시 건일을 잘 알고 지냈죠.
그 시절부터 시작된 건일의 첫사랑이, 오랫동안 떨어져 있으면서도 계속해서 이어져 왔다는 사실은 모르고 있지만요.
물론, 가족들이 모두 자리를 비우고 규희 혼자 있는 고향집에 첮아온 건일과, 뜬금없이 뜨거운 밤을 보내게 되리라는 것도 예상하지 못했구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여름이 끝나면 불청객은 떠난다 - 도개비 | 기본 카테고리 2020-11-26 23:50
http://blog.yes24.com/document/1338222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여름이 끝나면 불청객은 떠난다

도개비 저
봄미디어 | 2018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전시회 때문에 여름 한 철을 지방 소도시의 미술관에서 일하게 된 여주인공 김수연은,
길도 제대로 모르는 채 그 곳에 도착했을 때, 한 어린 청년의 도움을 받아요.
이종하라는 이름의 그 청년은, 작은 미용실 원장의 아들로, 근방에서 여러 잡다한 일을 도맡아 하고 있었죠.
그런데, 수연의 어떤 점에 끌린 건지, 종하는 자꾸만 수연의 앞에 나타나요.
그러다 수연과 종하는 몸을 나누는 사이로 발전하구요.
하지만, 종하와 그런 시간을 보내면서도, 수연은 종하와의 관계를 진지하게 받아들일 수는 없어요.
수연은 금방 떠나갈 사람이기도 하고, 두 사람의 나이 차이나 입장 차이 등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으니까요.


연하남 로설로 명성이 자자한 작품인데요, 기대가 너무 컸던 건지, 기대했던 만큼은 아니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종하가 보여주는 그 나이다운 풋풋함이 나름 귀엽기는 했지만, 그 이사의 매력은 느끼기 힘들었거든요.
과연 사랑일까를 의심케 하는 여주의 태도 역시, 제 취향에는 안 맞았구요.
수연과 종하가 함께 하는 모습을 보면서도, 그리 어울린다는 느낌은 안 들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