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tazzo98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tazzo98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tazzo98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77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8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잘보고갑니다.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빵가게 습격과 빵가게.. 
내가 정말 그럴까 하.. 
좋은 리뷰 잘 보고 갑.. 
새로운 글
오늘 5 | 전체 91826
2007-01-19 개설

2018-06 의 전체보기
젊고 건강한 시크릿 Y | 기본 카테고리 2018-06-12 13:17
http://blog.yes24.com/document/1044424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젊고 건강한 시크릿 Y

모리타 아츠코 저/안나진 역
달고양이 | 2018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어쩌면 조금 생소하게 느껴지기도 하겠지만 여자로 살면서 여자로써 가장 먼저, 진지하게 알아가야 할 부분에 대해 간과하고 있었음을 이 책을 읽으면서 알게 되었다. 딸을 가진 입장에서 꼭 전해주고 싶은 지식이기도 하고.

여자라면 누구나 Y존에 관련된 고민 하나씩 있을거라는, 그런데 드러난 부분만 관리하지 않냐는 문제제기로부터 시작해서 Y존을 건강하고 젋게 보존하고 관리하며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방법들이 나와 있는데 왜 진작 이런 책이 나오지 않았나... 아니면 나왔는데 내가 무관심했던 것인가, 싶을 정도로 필요한 책이었다. Y존에 관련된 고민과 우울함은 사실 음지에서 여자들끼리 수다로만 논했던, 혹은 의사 앞에서도 주삣거리기 마련이었던 문제였지만 쉽게 꺼내기 힘든 것도 사실이었다. 이 책은 여성의 Y존을 양지로 이끌어내어 제대로 된 건강법을 실천할 수 있도록 이끌어주는 책으로 이 책을 읽으면서 무엇보다 내 몸을 제대로 마주하고 정확히 알아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겉으로 보이는 피부나 몸매만 관리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Y존, 즉 질 주변에 관하여, 또 성에 대해서 포괄적으로 연결시켜주고 소중한 곳의 노화속도를 줄이는 관리법과 점액력이나 질의 힘이 내 몸 전체의 면역력과 관련있다는 지식도 얻게 되었다.    

또 성과 관련하여 분비되는 호르몬과 여성의 행복 그리고 나이가 들수록 빛나는 여성이 될 수 있는 질 주변 관리에 대해서도 아주 과감하게 그리고 쉽게 알려주었다. 좋은 식재료로 만든 점액력을 높여주는 음식과 좋은수면 그리고 트레이닝에 대해 얘기하고 있고 무엇보다 남성들도 Y존을 청결하고 건강하게 관리하고 협조해야한다는 사실도 잊지 말아야 한다.

출산을 경험하고 많이 약해진 나의 모습을 보면서 속으로만 끙끙 앓던 시절도 있었는데 ... 아마 거의 모든 여자들이 경험하는 고민일 것이다. 이 책을 통해서 좀더 솔직하고 건강하게 이런 문제들을 풀어나가야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고 또 그럴 수 있는 용기를 얻게 되었다. 여성과 딸을 가진 엄마에게 꼭 추천하고 싶은 책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고양이 집사 업무일지 | 기본 카테고리 2018-06-06 02:22
http://blog.yes24.com/document/1042974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Hello My Cat 고양이 집사 업무일지

김혜주 저
동양북스(동양books) | 2018년 05월

 

표지부터 너무 귀여워서 기분이 좋아지는 책. [고양이 집사 업무일지]는 보자마자 구미가 당기고 흥미로워지는 책이다.

이 책은 고양이를 사랑하는 작가가 고양이 집사임을 자청하며 고양이는 생각보다 괜찮은 동물이라는 메시지를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하기 위해 쓰여진 책이라고 한다. 이 책은 읽고 보는 내내 크고 작은 소소한 팁부터 시작해서 고양이와의 아름다운 동행을 응원하는 마음을 듬뿍 느낄 수 있고, 무엇보다 재미도 있으며 고양이의 노년과 고양이를 보내는 순간까지의 기록과 정보를 통해 무언가에 이렇게 마음과 재능을 쏟을 수 있구나 싶어 감동적이기까지 하다.

사실 난 고양이를 길러본 적은 없는데 최근에 아이와 둘이 있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지인들이 키우는 고양이를 접하거나 유투브나 여러 채널을 통해 고양이의 일상을 엿보고 나서 한번 길러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선택한 책이었다. 나같은 고양이 초보자에게 정말 걸맞는 책이라고 추천하고 싶다. 아이를 길러 본 사람은 알것이다. 무언가를  키운다는 것이 얼마나 손과 정성이 가는 일인지... 책을 보면서 고양이가 이렇게 사는구나, 고양이는 섬세한 동물이구나, 돈도... 꽤 많이 들어가는구나...과연 이대로 고양이를 키울 수 있을까, 싶었지만 읽고나니 훨씬 고양이를 깊이 알게 된 것 같은 기분이 들어서 언젠가 내게, 우리집에 고양이가 생긴다면 자신감까지는 아니어도 아예 초짜처럼 굴지는 않겠지...란 생각이 들기도 했다.(그래도 아직 동네 도둑고양이에게 크게 정이 가지 않는 걸 보니...쉬지는 않을 것 같다)

이 책은 나같은 고양이 초보자가 재미있고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고양이의 일상과 건강, 음식 등에 대한 상식 뿐 아니라 세세한 심리상태, 문제시 대처방안 등 육아지침서와 같은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다. 거기에 전문 수의자가 들려주는 고양이에 대한 올바른 지식과 재미있고 재치있는 그림은 팁이며 일지를 기록할 수 있도록 붙여진 고양이집사 다이어리도 유익할 듯 하다. 고양이에 대해 알고 싶거나 키우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면 적극 추천하고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