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하늘에서 가장 밝은 별 - 시리우스
http://blog.yes24.com/elika100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루피너스
책이 없는 방은 영혼이 없는 육체와 같다. by 기케로 루보크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2,309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일상에서
스크랩:)
♡당첨♡
나의 리뷰
예전리뷰
Best리뷰
한국문학
외국문학
역사인문
예술과학
가정살림
자기관리
정치경제
컴퓨터IT
유아아동
에세이 :)
기타리뷰
영화리뷰
공연리뷰
전시리뷰
국내여행
해외여행
나의 메모
♡ 좋.은.글 ♡
태그
달팽이가사랑할때 딩모 여과와우유애정 로맨스.증허락.동화.보보경심. 어두운복도아래로 꼰대김철수 소녀의여행 굿걸 추리 로맨스
2021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좋은 리뷰 감사합니다. 잘보고 갑니다.. 
따뜻한 그림체에 마음이 힐링되는 도서.. 
그림이 메리 포핀스의 이미지와 정말 .. 
잘 보고 갑니다 
WKFR QHRH RKQLSWK 
새로운 글

2021-04 의 전체보기
[서평] 대장 토끼는 나다운 게 좋아 - 큐라이스 ★★★★★ | 유아아동 2021-04-10 10:33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416489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대장 토끼는 나다운게 좋아

큐라이스 글그림/황진희 역
토토북 | 2021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대장 토끼는 나다운 게 좋아> 일본 작가 특유의 아기자기함과 재치가 녹아 있는 재미있는 책입니다. 엄마인 제가 먼저 읽어 보았는데요. 읽으면서 얼마나 웃었는지 모릅니다. 대장 토끼를 위하는 부하 토끼들의 마음과 행동들이 귀엽고 웃음을 짓게 했거든요. 제목에서 느낄 수 있는 것처럼 누구나 <자기다운 것>이 가장 아름다운 것이 아닌가 합니다.

 


 

대장 토끼와 부하 토끼 셋은 시내를 나갑니다. 대장 토끼는 그곳에서 아주 멋지고 근사한 스타 토끼를 보게 되지요. 늘씬한 몸과, 멋진 스타일. 어쩜 저렇게 멋질까요? 대장 토끼는 나도 저렇게 멋진 토끼가 되리라고 결심하게 됩니다. 그런 대장 토끼의 마음을 안 부하 토끼 셋은 대장 토끼를 위해 많은 준비를 합니다. 일단 최고의 성형은 (으읭?) 다이어트라 했죠? 네. 맞습니다. 대장 토끼를 위해 극한의 다이어트에 돌입하게 도와줍니다.

 


 

(저도 이렇게 저를 도와줄 부하 토끼들이 있었으면 큼큼) 먼저 다람쥐 쳇바퀴 모양의 다이어트 기구를 만드는 부하 토끼 셋. 대장 토끼는 열심히 뜁니다. 그런데 가속도가 붙으면서 속도가 어마어마하게 빨라집니다. 속도를 이기지 못한 대장 토끼는 멀리~ 나가떨어지죠. 당황하는 부하 토끼들. 아.. 표정이 얼마나 귀엽고 웃겼던지 :)

 


 

 

두 번째 방법은 정말 제 상상을 초월했다죠. 사자에게 찾아가서 대장 토끼를 뒤쫓아 달라 합니다. 이건 뛰고 싶지 않아도 살기 위해서라면 미친 듯이 뛰어야 하는 거죠. 대산 사자에게 신신당부를 합니다. 쫓기만 해야 한다고. 절대 잡아먹으면 안 된다고 말이죠. 사자는 알겠다고 하지만 부하 토끼들은 뭔가 불안합니다. 결국 사자의 입에 물린 대장 토끼를 구해내는 부하 토끼들. 정말 극한의 다이어트네요.

 

이렇게 다양한 방법들로 부하 토끼들은 멋지고 날씬한 대장 토끼가 될 수 있도록 열심히 도와줍니다. 음, 생각해 보니 도와주긴 도와주는 건데 뭔가 찜찜한 건 저 뿐인가요? ㅎㅎ 결국 대장 토끼는 날씬하고 멋진 토끼가 됩니다. 그러나 대장 토끼가 그렇게 되기까지 애를 써왔던 부하 토끼들은 비쩍 말라 버리죠. 부하 토끼들의 안쓰러운 모습을 본 대장 토끼는 맛있는 당근 수프를 만들어 줍니다.

 


 

 

그리고 결국 날씬한 것을 포기하고, 대장 토끼와 부하 토끼들은 맛있는 음식을 실컷 먹으면 행복해합니다. 서로가 서로를 위하는 모습도 참 보기 좋았지만. 이 책에서 전하는 메시지는 분명해 보이네요. 타인의 아름다운 모습에 도취되어 정작 자신의 아름다움을 보지 못하는 사람들이 우리 주변에도 참 많죠. 저 역시 그렇습니다. 남들의 멋진 몸매, 아름다운 얼굴... 그런 것들에 도취되어 저 자신을 가혹하게 했던 것 같아요. 아. 물론 약간의 자극제 혹은 동기부여가 되어 자신의 몸과 미모 등등을 더 멋지게 가꾸는 것은 좋은 거라 생각합니다.

다만 나 자신의 본 모습을 잊은 체 그저 타인의 아름다움에만 머물고 나를 학대하는 것은 옳지 못한 처사라 생각이 드네요. 문득 개그우먼 이국주 씨가 생각이 납니다. 날씬한 몸은 아니지만 그 자체로 빛나는 인물이지요. 무엇보다 자신의 외모를 절대 비하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가꾸며 아껴주는 모습이 너무 보기 좋더라고요. 있는 그대로의 나를 먼저 사랑하며 살아 가요 우리! 대장 토끼와 부하 토끼들처럼요. 사랑스럽게 :)

.

.

.

 

[출판사로부터 도서 협찬을 받았고 본인의 주관적인 견해에 의하여 작성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2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6 | 전체 88624
2007-01-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