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2,80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자격증 공부하시나봐..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41 | 전체 4880
2018-01-27 개설

2020-05 의 전체보기
새벽 아침 독서 습관 이벤트!! | 기본 카테고리 2020-05-21 07:54
http://blog.yes24.com/document/1251882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예술하는 습관

메이슨 커리 저/이미정 역
걷는나무 | 2020년 01월


2)독서 시간과 읽은 페이지

7:20~7:50

67페이지~74페이지


3)읽은 책에 대한 감상

매기 햄블링 루틴이 변하지 않으면 용감해진다.

영국의 화가 햄블링는 1970년대 이후로 매일 같은 일정에 따라 움직였습니다. 햄블링은 매일 아침 5시에 잠에서 깨고 차 한잔을 마신 후 곧장 스튜디오로 향했습니다. 아침 9시에는 간단하게 요기를 하고 오후 1시에는 점심을 먹고 티베탄테리어 룩스를 잠깐 산책하러 나갑니다. 그리고 테니스 경기를 시청하고 오후 6시에는 위스키의유혹에 빠지고 무엇이든 작업하고 있는 작품과 대화하려고 스튜디오로 돌아갑니다. 햄블링은 60년 동안 꾸준히 작품 활동을 했음에도 끊임없이 그 과정에 엄청난 불안을 느꼈습니다.

샬럿 브레이 아침에 가장 창의적인 작곡가

베를린에서 활동하는 영국인 작곡가 브레이는 보통 7시에 일어나 커피를 마시고 아침식사를 한 후 집 안에 꾸며놓은 사무실에서 일을 시작합니다. 작곡을 할 때 브레이는 피아노와 자신의 주 악기인 첼로 책상 사이를 왔다 갔다 하고 책상에서는 보통 손으로 아이디어들을 써둡니다.

도로시 톰슨 종이를 손에서 놓지 않은 저널리스트

톰슨의 칼럼은 한 편당 천 자에 달합니다. 1938년에 도로시는 혼자서 그런 칼럼을 132편이나 썼습니다. 이 모든 일을 해내는데 자극제는 인류의 만성적인 어리석음과 바닥이 보이지 않는 좌절의 우물이라고 믿었습니다.

 

4)하고 싶은 말 

누구나 똑같은 하루의 시작에서 출발합니다. 누구에게나 시간은 공평하고 똑같이 흐릅니다. 그 시간을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하루를 넘어 일생이 좌우되기도 합니다. 누군가는 똑같은 일상에서 남들보다 더 많은 일을 해냈고 더 많은 것을 창조해냈습니다.


5)'예스 블로그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 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야밤 독서 습관 이벤트!! | 기본 카테고리 2020-05-20 23:20
http://blog.yes24.com/document/1251782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예술하는 습관

메이슨 커리 저/이미정 역
걷는나무 | 2020년 01월


2)독서 시간과 읽은 페이지

22:50~23:20

60페이지~66페이지


3)읽은 책에 대한 감상

엘리너 루스펠트 하루의 마지막에는 일기를 쓴다

시간을 최대한 화용하는 문제에 관해서 보통 사람보다 훨씬 많은 일을 처리해야 했던 엘리너 루스벨트는 이런 조언을 했습니다. 해결 방법으로 세가지를 제시합니다. 첫째는 마음을 차분하게 가라앉혀서 주변에서 무슨일이 일어나든 동요하지 않고 일하는 것입니다. 두번째는 당면한 문제에 집중하는 것이고 셋째는 특정한 시간에 특정한 활동을 할당하는 하루 일정을 정해 반드시 해야 하는 일을 사전에 계획해두는 것입니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예기치 못한 일을 처리할 수 있는 여지도 남겨두어야 합니다. 

마리 바시키르체프 수년 동안의 반복적 하루

무엇이든 중간은 싫고 끝없는 흥분이 들끓는 삶이나 절대적으로 평온한 삶 중 하나를 원한다고 말하며 바시키르체는 끊임없이 일하는 삶을 선택해서 수년 동안 똑같은 일정에 따라 움직였습니다. 

엘사 스키아파렐리 초 단위까지 시간을 지킬 것

파리 패션계의 정상에 우뚝선 디자이너 스키아파벨리는 자수성가한 수많은 여성들처럼 일 중독자였습니다. 스튜디오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지만 그녀의 디자인은 사실 다른 곳에서 솟아났습니다. 


4)하고 싶은 말

자신의 분야에서 성공한 사람들은 약속이나 한 것처럼 다른 사람에게는 사소할지 모르지만 반복되는 일상에서도 꾸준히 무엇인가를 이루며 그것을 성공의 발판으로 삼았습니다. 매일 쓰는 일기라던가 바복되는 하루에서나 철저한 시간 관념에서 자신이 가장 잘하고 자신있는 것들을 더 갈고닦아 성공으로 만들었습니다.


5)'예스 블로그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 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새벽 아침 독서 습관 이벤트!! | 기본 카테고리 2020-05-20 07:50
http://blog.yes24.com/document/1251466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예술하는 습관

메이슨 커리 저/이미정 역
걷는나무 | 2020년 01월


2)독서 시간과 읽은 페이지

7:20~7:50

50페이지~59페이지


3)읽은 책에 대한 감상

루틴을 지키는 예술가의 엄격한 하루

이사벨 아옌데 어느 작가의 1월 8일

칠레 출신 미국인 작가 아옌데는 1월 8일에 매번 새로운 책을 쓰기 시작합니다. 이런한 은둔 시기에 아옌데는 여행과 강연 초대, 인터뷰, 그 밖에 다른 의무들을 모두 거부합니다. 초고가 완성되기까지는 이러한 상태를 유지합니다. 그 이 후에는 좀 더 여유 있게 시간을 활요하지만 여전히 주말을 포함한 매일 아침에 일어나 글을 씁니다. 

페타 코인 오차 없는 시간표에 중독되다.

조각가이자 설치예술가 코인은 언제나 가장 효율적인 작업 루틴을 짜려고 애씁니다. 작품을 만드는 과정이 굉장히 힘들고 아주 엄격한 가정교육을 박고 자랐기 때문입니다. 코인의 일일 일정은 주기적으로 달라지는데 언제나 시간을 효율적으로 할당하려고 애쓰기 때문입니다.

쿠사마 야요이 스스로 정신병원에 들어간 예술가

일본의 예술가 쿠사마는 어렸을 때부터 환각과 환청에 시달려 제 발로 도쿄 정신병원에 입원해서 지금까지도 그곳에서 지내고 있습니다. 병원 맞은편에 스튜디오를 지어놓고 매일 일하러 출근합니다.


4)하고 싶은 말

예술가들도 그렇지만 일상에 루틴이 존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신만의 루틴을 공유하기도 하고 그런 루틴이 삶의 전부가 되기도 합니다. 루틴은 약속이자 삶을 더 풍요롭고 바쁘게 만들어주는 활력이 되기도 하는 것 같아 긍정적으로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5)'예스 블로그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 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야밤 독서 습관 이벤트!! | 기본 카테고리 2020-05-19 22:57
http://blog.yes24.com/document/125135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예술하는 습관

메이슨 커리 저/이미정 역
걷는나무 | 2020년 01월


2)독서 시간과 읽은 페이지

22:25~22:55

40페이지~49페이지


3)읽은 책에 대한 감상

엘리자베스 보엔 정확한 단어를 고르는 일

영국계 아일랜드인 소설가 보엔은 아주 열심히 일했습니다. 보엔은 소설 집필이 불안정 하지만 굉장히 깊이 몰입할 수 있고 어떤 면에서는 행복해지는 작업이라고 말했습니다. 글쓰기의 강박적인 요소는 글쓰기를 중단하고 정확한 단어를 고르거나 장면을 신중하게 분석하고 싶은 충동이라고 보엔은 말했습니다.

재닛 프레임 습관을 몸에 익히는 시간

프레임은 자서전이 영화화될 만큼 극적인 인생을 살았던 뉴질랜드 작가입니다. 프레임은 어떤 잡음도 참을 수 가 없어서 귀마개를 했습니다. 집 정면 벽에 벽돌들을 쌓아두기도 했지만 방음효과가 전혀 없어 귀마개를 쓴 채 트레일러 안에서 글을 썼습니다. 이 모습은 사회에 전혀 적응하지 못했지만 자신의 글 속에서 의미와 방향을 찾았던 작가의 이미지를 보여주는 모습입니다.

토니 케이드 밤바라 단편과 장편을 쓰는 습관의 차이

밤바라는 장편소설로 작가 경력을 시작했는데 장편으로 방향을 틀면서 집필 방식도 달라졌습니다. 단편은 이동하면서나 다른 일을 하며서 핵심장면을 그리거나 편집하고 원고를 복사할 수 있었으나 장편은 오랫동안 다른 일을 중단하고 작업에 사로잡혀있어야 했다고 합니다. 단편이 하나의 작품이라면 장편은 삶의 방식라고 합니다.


4)하고 싶은 말

글을 쓰는 작업에서 작가들은 자신만의 습관이나 집중의 시간을 가지게 됩니다. 글을 다른 일과 병행하면서 부업으로 여기기도 하지만 그 일을 가볍게 여기지는 않았습니다. 글을 쓰면서 자신을 만들기도하고 찾기도 합니다. 글 속에서는 우리의 삶의 의미와 방향이 깃들어 있고 그 글이 길어 질수록 더 집중하고 몰입해야 완성할 수 있습니다.


5)'예스 블로그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 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새벽 아침 독서 습관 이벤트!! | 기본 카테고리 2020-05-19 07:46
http://blog.yes24.com/document/125102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 검색


예술하는 습관

메이슨 커리 저/이미정 역
걷는나무 | 2020년 01월


2)독서 시간과 읽은 페이지

7:20~7:45

32페이지~39페이지


3)읽은 책에 대한 감상

패티 스미스 침대에 앉아 시를 쓰는 로커

펑키 가수이자 시각 예술가에 시인인 스미스는 집에서 주로 침대에 앉아 글을 썼습니다. 멋진 책상이 있지만 침대에서 글 쓰는 걸 좋아했습니다. 맨허튼 아파트 근처에 있는 카페에서 글을 쓰기도하며 텔레비전 프로그램 중에서는 암울한 범죄 드라마를 즐겨보고 그런 드라마의 분위기과 집요한 형사들이 자신의 글쓰는 생활과 비슷하게 어울힌다고 생각했습니다.

릴리언 헬먼 담배 세 갑과 진한 커피 스무 잔 

미국의 극작가 헬먼은 매일 꾸준히 글을 썼지만 작업 속도는 느렸습니다. 새로운 연극 한 편을 완성하기까지 대체로 1년이나 그 이상이 걸렸습니다. 글을 쓰기 전에 광범위한 조사를 한 것도 시간이 많이 걸리는 이유 중에 하나였습니다. 헬먼은 20대 후반에 극본을 쓰기 시작해서 빠르게 미국의 일류 극작가 대열에 집입했고 이후 25년 동안 그 자리를 지켰습니다. 헬먼은 타자기 작업을 했고 집필을 하는 동안 줄담배를 피우고 커피를 마셨습니다.

존 디디온 두 기간 동안 한 문장을 쓰더라도

미국의 작가 디디온은 저녁을 먹기 전에 한시간 동안 혼자 술 한잔을 하며 그날 하루 동안 쓴 글을 되새겨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4)하고 싶은 말

작가들 마다 각자의 글쓰는 습관과 선호하는 취향이 있음을 알았습니다. 글쓰는 작업이 느리더라도 자신만의 색깔을 고수하고 실력을 인정 받는다면 독특함은 개성이 되어 대중의 관심을 받게 될 것입니다. 같은 패턴을 가진 작가가 없듯이 우리의 인생도 그들과 다르지 않음을 느꼈습ㄴ디ㅏ.


5)'예스 블로그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 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