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6,66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8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140 | 전체 33490
2007-01-19 개설

2018-02-16 의 전체보기
[로맨스판타지소설] 다가오지 마, 멀어지지 마 - 모락모락 | 기본 카테고리 2018-02-16 23:54
http://blog.yes24.com/document/1017868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다가오지 마, 멀어지지 마

모락모락 저
미드나잇 | 2018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카나트 리덱스가 나라 안에 이름을 떨치는 대장군이고,
남주인공인 데아린 세비아가 머리는 좋지만 육체적 능력은 떨어진다는 점에서,
통념에 따른 여자와 남자의 역할이 뒤바뀌어 있는 듯한 작품이에요.
카나트와 데아린은 아카데미 동기인데, 입학한 후 한동안은 무척 친하게 지냈지만, 어린 나이의 미숙함으로 인해 엇갈려 버려요.
사실 두 사람은 서로를 좋아했지만, 그 때문에 오히려 관계가 틀어진 셈이었죠.
그런데, 데면데면하게 지내온지 5년이나 흐른 현재, 카나트가 대장군에 오른 것을 축하하는 연회에서, 두 사람의 사이에는 다시 한번 극적인 변화가 생기게 돼요.


데아린이 나름 수인의 피를 진하게 잇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육체적 능력은 평범하다는 설정이 재미있게 느껴진 작품이에요.
데아린의 행동이나 성격을 봐도, 늑대 수인이라는 말에서 연상할 수 있는 바와는 거리가 멀죠.
오히려 강아지 같다는 느낌이 들 정도예요.
다만, 평생 하나의 반려만 둔다는 점만은 늑대답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상황을 살짝 비틀어서 웃음을 유발한 작품인데, 나름 신선하게 느껴지는 발상이 재미있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