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1 | 전체 34061
2007-01-19 개설

2020-03-11 의 전체보기
[국내소설] 싱글몰트 사나이 - 유광수 | 기본 카테고리 2020-03-11 22:01
http://blog.yes24.com/document/1220138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싱글몰트 사나이 (총2권/완결)

유광수 저
휴먼&북스 | 2019년 03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전직 형사인 대학 강사인 주인공 강태혁이 의도치 않게 거대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하드보일드 스타일의 스릴러예요.

이런저런 사인들로 꾸며진 여러 기업 수장들의 죽음과,
그들과는 아무런 접점이 없는 한 여학생의 죽음.
우연인지 필연인지 그 여학생은 강태혁이 가르친 학생이었고, 강태혁은 등 떠밀리듯 상황 속에 발을 들이게 되죠.
또한, 이 사건들은 5년 전에 중국에서 발생했던 전직 기자였던 목사의 죽음과 이어지구요.
그런데다가 이 사건들은, 대통령 선거를 배경으로 한 음모의 일부분인데다가, 그 씨앗은 일본강점기까지 거슬러 올라가요.


아무런 상관 관계가 없을 듯한 여러 죽음들을 연달아 보여주면서 시작되는 이야기예요.
개인적으로는, 이런 형식의 이야기는, 흩어져 있던 조각들이 하나로 합쳐지는 의외성에 가장 큰 매력이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그런 면에서 보자면, 이 작품은 조금은 만족도가 떨어지는 편이었어요.
도입부를 보면서 기대했던 바와는 달리, 감탄을 부르는 정교함도, 충격을 부르는 의외성도 없었거든요.
이어지는 일련의 상황들이 나름 흥미롭기는 했지만,
강태혁 혼자 짜맞추고 납득하는 걸로 끝나는 느낌이라,
결정적인 순간의 희열을 느끼기 힘들더라구요.
게다가, 너무 방대하게 펼쳐진 이야기라서인지, 억지로 짜맞춘 듯한 느낌이 들기도 했어요.
형사 시절의 강태혁이 등장한다는 전작을 읽었다면 또 달랐을지도 모르지만, 주인공인 강태혁에게서 매력을 느끼기도 힘들었구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