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62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50338
2007-01-19 개설

2022-02 의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당신은 남편에게 속고 있습니다 - 금번 | 기본 카테고리 2022-02-11 23:57
http://blog.yes24.com/document/158972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당신은 남편에게 속고 있습니다

금번 저
플로레뜨 | 2021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대형 건설사 사주의 딸이자 주목받는 도예가였던 여주인공 문해원,
혈혈단신이지만 전도유망한 검사였던 남주인공 한태성.
해원의 작품을 소개하는 자리에서 처음 만났던 두 사람은, 금방 연애를 시작해서 결혼에까지 이르러요.
선천적으로 약한 몸 때문에 평생을 과보호 속에서 자라 세상 물정을 몰랐던 해원은, 태성과 결혼했던 때만 해도 마냥 행복하기만 했었죠.

하지만, 결혼 이후로 그들의 상황은 많이 달라져요.
그동안 저질렀던 각종 비리가 밝혀지며 해원의 집안은 몰락했고, 태성의 날개가 되어주리라 여겨졌던 해원은 오히려 태성에게 묻은 오물 같은 존재가 되어버렸거든요.
그나마 절대로 해원을 놓을 수 없다는 태성의 고집 덕분에 두 사람의 사이는 어느 정도 안정이 되어가나 싶었는데,
해원과 태성이 임신의 기쁨에 빠져있는 순간, 해원에게 이상한 메시지를 보내오는 사람이 등장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사악한 황태자의 꾐에 넘어갔다 - 금귀 | 기본 카테고리 2022-02-08 23:33
http://blog.yes24.com/document/1588262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대여] 사악한 황태자의 꾐에 넘어갔다 1권

금귀 저
크라운 노블 | 2021년 05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로웨나는 백작가의 영애이고,
남주인공인 세실은 노환인 황제를 대신해 권력을 휘두르고 있는 제국의 황태자예요.
로웨나의 집안이 나름대로 유서 깊다 주장할 정도는 되지만 딱히 내세울만한 대귀족까지는 아닌 터라,
로웨나와 세실은 서로 어울릴만한 처지는 아니었죠.
황태자비 후보로 내정되었으나 그 자리를 원치 않는 심약한 친구를 위해,
로웨나가 황태자의 앞에 나서서 친구와의 결혼 계획을 철회해 달라 요청하기 전까지는요.

그저 아버지의 뜻에 따라 결혼을 추진한 것일 뿐 딱히 로웨나의 친구에게 애정이 있었던 건 아니었던 세실은, 로웨나의 요청을 받아들이기로 해요.
다만, 로웨나의 친구를 놓아주는 대신, 로웨나가 황태자비 자리를 맡아주어야 한다는 조건을 내걸죠.
세실 스스로도 그동안 자신이 공포 정치를 해 왔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있었던 터라, 그저 친구를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자신의 앞에 나선 로웨나를 향해, 감탄을 동반한 관심을 갖게 되었거든요.
그 관심은 금방 애정으로 바뀌구요.
처음에는 세실을 두려워하고 벗어나고 싶어하던 로웨나도, 자신을 감싸주는 세실의 애정을 느끼면서, 그를 향해 마음을 열게 돼요.


음, 이 작품을 읽으면서 느낀 대표적인 인상은, 뭔가 좀 근본 없어 보인다는 거였어요.
일단은 무소 불위의 황제를 정점으로 하는 계급 사회라는 기본 설정과 작중에서 묘사되는 세부 사항들이 그리 어울리지 않는 편이고,
친구를 위해 용기를 내는 로웨나의 모습과, 아버지와 오빠들의 폭력에 대처하는 로웨나의 모습이, 같은 사람이라 보기 힘들 정도로 그 성향에 일관성이 없고,
유서깊은 귀족이라는 인간들이 삼류 무뢰배들일 해도 이상하지 않을 듯한 언행을 보여주고, 등등...
조화롭지 못하고 허술한 상황들이 끊임없이 쏟아지거든요.

게다가, 내용이 빈약하기도 해요.
세실과 로웨나의 몸의 대화, 로웨나를 향한 가족들의 폭력, 그 두가지 이야기 줄기만으로 1권을 가득 채우고 있다시피 하거든요.
단순한 소재를 자극적인 상황으로 덮어보려는 의도인 건지, 작중에는 어이 없을 정도로 막장스럽기만 한 상황들이 가득하구요.
로웨나와 세실의 첫만남 장면을 볼 때만 해도 재미있을 수도 있겠다는 기대를 가졌었는데, 그 기대는 얼마 지나지 않아 사라져 버렸네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실컷, 해도 됩니까? - 윤아진 | 기본 카테고리 2022-02-07 21:50
http://blog.yes24.com/document/1587703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실컷, 해도 됩니까? (총2권/완결)

윤아진 저
이지콘텐츠 | 2021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대기업 계열 화장품 회사의 연구원인 여주인공 공나연과,
나연이 다니는 회사의 전무인 남주인공 문정욱은,
비밀 연애 중인 사내 커플이에요.
정욱의 고백으로 시작되어 3년째 이어지고 있는 관계임에도, 두 사람이 철저히 숨겨 왔기에, 주변의 그 누구도 그들의 관계를 모르고 있죠.
그들이 자신들의 관계를 비밀로 하고 있는 데는 정욱의 의지가 크게 작용하고 있어요.
조실부모한 후 그룹 대표인 고모와 미묘한 관계를 형성하고 있는 정욱으로서는, 나연과의 관계를 공개하기가 부담스러웠거든요.
태어났을 때부터 양친에게 외면당한 채 외할머니와 단둘이서 어렵게 살아온 나연과,
어린 나이에 양친을 잃기는 했어도 재벌가의 일원으로 자라난 정욱은,
사회 계층적 잣대로 볼 때는 많이 기우는 관계이니까요.
자신의 입지 문제는 물론이고, 나연의 입장에 대해서도, 정욱은 걱정하지 않을 수 없었죠.
그런데, 그들 주변의 상황들이 변하면서, 그들에게도 문제가 생겨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너를 사랑하던 날 - 해화 | 기본 카테고리 2022-02-06 15:11
http://blog.yes24.com/document/158698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너를 사랑하던 날

해화 저
위즈덤하우스 | 2021년 0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하유진과 남주인공인 김한준은 대학교 선후배 사이예요.
현재 서로 다른 회사를 다니고는 있지만, 마침 두 회사가 거래처 관계라, 간간이 마주치고 있죠.
그리고, 별 것 아닌 그런 만남들이 유진에게는 나름 특별한 의미가 있어요.
유진은 대학생 때부터 한준을 짝사랑하고 있거든요.
당시의 한준에게는 이미 연인이 있었기 때문에, 유진은 그 감정을 묻어두어야 했지만요.
오랫동안 묻어두기만 했기 때문인지, 한준이 연인과 헤어졌다는 걸 알게 된 후에도, 한준을 향한 마음을 밝히지 못했구요.
그런데, 세상에 단 하나 뿐인 가족이었던 아버지마저 돌아가시고 외톨이가 된 순간, 유진은 자신이라는 존재가 있었다는 걸 누군가 기억해 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요.
그런 생각에 떠밀려, 유진은 자신의 감정을 한준에게 고백하죠.
그 고백을 들은 한준은, 유진에게 무언가 문제가 생긴 건 아닐까 하는 걱정으로부터 시작해서, 자꾸만 유진에 대해 생각하게 돼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내게 너를 심어 - 조혜호 | 기본 카테고리 2022-02-02 20:09
http://blog.yes24.com/document/1585110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내게 너를 심어 (총2권/완결)

조혜호 저
와이엠북스 | 2021년 09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플로리스트인 여주인공 윤아현은, 생후 이틀만에 보육원에 맡겨졌던 고아예요.
7살때, 여배우와 의사 부부에게 입양됐구요.
밖에서 보기엔 유복한 집안에서 사랑받으며 자란 걸로 비쳤지만 실상은 달랐죠.
애초에 입양의 목적부터가 불순했던 그들은 아현을 가족으로 여기지도 않았고, 쓸모가 다 한 후에는 파양해 버렸거든요.
그 일로 상처입은 아현은, 더는 상처입고 싶지 않아서, 자신을 지극히 사랑해주는 오랜 연인에게따지 이별을 고해요.
그런데, 이별한지 얼마 되지 않은 아현에게 의미심장하게 다가오는 한 남자가 있었어요.

능력있는 광고 기획자인 남주인공인 신재하는, 유명 기업인의 외아들이에요.
고등학생 시절, 부모님들의 인맥으로 이어진 모임에서 아현을 보았었구요.
당시에 두 사람 사이에 어떤 연결이 있었던 건 아니지만, 재하는 아현에게 어떤 특별한 인상을 받았었죠.
그래서, 알음알음 들려오는 소식을 통해 아현이 파양을 당하고 연인과도 헤어졌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 재하는 아현의 앞에 나타나 손을 내밀어요.


상처가 많은 아현을 재하가 감싸준다는 내용의 이야기인데요,
글 자체는 나쁘지 않았어요.
한없이 아현을 아껴주고 지지해주는 재하가 멋있기도 했구요.
다만, 개인적으로, 아현에게는 그다지 정이 가지 않았어요.
아현의 양부모와 여동생이 너무 짜증스러워서 아현을 편들어주고 싶긴 했지만,
그와는 별개로, 아현의 행동들도 그리 좋게 보이지는 않더라구요.
차라리, 이전 연인이 못된 남자였더라면 더 나았을 텐데,
한없이 좋은 남자를 부담스럽다고 냉정하게 끊어버리고서는, 금방 다른 남자에게 마음을 여는 모습이 좀 어처구니 없게 느껴졌거든요.
그런 느낌이 삐딱한 시선을 불러온 건지, 아현과 재하의 이야기에 동조하기 힘들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