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비공개
http://blog.yes24.com/mahiru74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비공개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8,90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8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86 | 전체 33577
2007-01-19 개설

2018-05-02 의 전체보기
[로맨스소설] 힐링 - 르비쥬(김필주) | 기본 카테고리 2018-05-02 17:33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034571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힐링

르비쥬 저
러브스토리 | 2014년 04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강지윤은 레지던트 3년차인 흉부외과 의사예요.
남주인공인 신태하는 지윤이 일하는 병원에 스태프로 새로이 부임한, 역시나 흉부외과 의사구요.
그리고 두 사람은 맞선이 예정되어 있던 사이이기도 해요.
약속 장소로 가는 길에 있었던 사고 때문에 지켜지지 못한 약속이긴 하지만요.
태하는 사고의 당사자였고, 지윤은 사고의 목격자였죠.
지윤이 태하를 응급처치하구요.
상당히 인상적이자 운명적인 첫 만남이기도 하고, 대단한 인연이기도 한 셈이에요.
그 이후로는 당연히, 병원을 무대로 한 메디컬 로맨스 한편이 펼쳐지죠.

그런데 두 사람의 관계가 그리 평탄하지만은 않아요.
사실 지윤에게는 아픈 과거가 있거든요.
의대 재학 시절 약혼자와 떠난 휴가길에 일어난 교통사고로, 지윤 자신이 중상을 입은 건 물론이고, 약혼자까지 잃었죠.
그 사고는 지윤에게 여러가지 후유증을 남기고 있구요.
그로 인해 지윤은 주변에 벽을 세우고 살아왔어요.
태하의 접근 또한 달가워하지 않구요.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다가선 태하 덕에, 지윤 역시 과거의 상처에서 조금씩 벗어나 태하를 받아들일 수 있게 돼요.


주인공들도 내용도 상당히 마음에 들었던 덕분에, 꽤 재미있게 읽었어요.
태하와 행복할 수 있게 된 지윤을 보면서 다행이라는 생각도 들었구요.
하지만 마음이 아프기도 했어요.
출연 분량이 많지 않았음에도, 세상을 떠난 지윤의 약혼자가 깊은 인상을 남겼거든요.
정말로 좋은 사람이었고, 정말로 깊이 지윤을 사랑해준 사람이었기 때문에, 그의 너무나도 이른 죽음이 내내 안타까웠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로맨스소설] 키스하고 싶은 여자 - 르비쥬(김필주) | 기본 카테고리 2018-05-02 15:59
http://blog.yes24.com/document/1034546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키스하고 싶은 여자 (개정판)

르비쥬 저
러브스토리 | 2014년 10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여주인공인 서이현은 23살의, 졸업을 앞두고 있는 대학생이에요.
남주인공인 최정우는 이현이 활동 중인 스킨스쿠버 동아리에 새로 들어 온, 1학년생이구요.
정우의 외형이 스무살처럼 보이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어쨌거나 신입생, 이현은 당연히 정우를 후배로서 대우해요.
그런데 유들유들하게 다가오는 이 남자, 알고 보니 나이가 28살이더란 말이죠.

사실 정우는 미국에서 대학을 다니는 중에 겪은 충격적인 사고로 인한 정신적인 충격으로 후유증을 겪고 있어요.
정우의 입장에서 볼 때 이현은, 사고 이후 4년 만에 의미 있는 인상을 남긴 외부인인 셈이에요.
당연히 이현에게 집착할 수 밖에 없구요.


상처받은 남주가 여주를 통해 치유받는다는 설정의 작품이에요.
설정이나 기본적인 내용 흐름 자체는 나쁘지 않는데, 학창 시절 로맨스라는 게 썩 제 취향은 아니란 말이죠.
그래도, 작가님의 작품들을 좋아하는 편이고 남주가 28살이라고 나와 있기에 혹시나 하고 선택해 봤는데, 좀 아쉬움이 남는 작품이었어요.
혹시나 했는데, 에필로그만 제외하고는 내내 대학 생활만 나오더라구요.
게다가 정우는 대학 새내기로 입학하면서 정신 연령도 함께 어려진 건지, 깊은 상처를 가진 28살의 남자라기엔 가볍게 느껴질 때가 종종 있었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