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31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방문해 주셔서 ....^^ 댓글도 .. 
자격증 공부하시나봐요, 좋은 결과 있..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16 | 전체 13779
2018-01-27 개설

2021-04 의 전체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4-05 10:26
http://blog.yes24.com/document/1413463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3월 28일

참여일 : 2021년 04월 05일 두번째참여

2)도서 감상

다크니스가 허둥지둥 말리려 하는 가운데 주위를 불안한 눈길로 쳐다보던 소녀는 손가락을 배배 꼬더니 부끄러워하며 중얼거리듯 말했습니다.울상을 지은 다크니스는 카즈마를 마구 흔들어대면서 친척이라며 호소하듯 외쳤습니다. 다소 진정한 일행은 메구밍이 끓인 녹차를 홀짝이면서 이야기를 듣기로 했습니다. 자기 이름이 실피나라고 밝힌 여자애는 치맛자락을 살짝 들어 올리면서 살며시 고개를 숙였습니다. 나이에 비해 차분한 건 교육을 잘 받은 귀족 영애이기 때문이라 생각했습니다. 다크니스의 설명에 따르면 이 아이는 어릴 적에 어머니를 여의었으며 그런 자신을 여러모로 챙겨준 다크니스를 어머니처럼 따른다고 합니다. 요즘 들어 마왕군이 활발하게 침공을 해오면서 병약한 실피나를 그때마다 대피시키는 게 아이의 몸에 부담이 되어 다크니스의 제안으로 이 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곳이자 풋내기 모험가의 마을인 액셀로 이사시킨 것 같았습니다.

3)상품검색

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 12

아카츠키 나츠메 저/미시마 쿠로네 그림/이승원 역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 2018년 03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4-04 11:12
http://blog.yes24.com/document/1412921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3월 28일

참여일 : 2021년 04월 04일 첫번째참여

2)도서 감상

마치 중요한 임무를 맡은 것처럼 얼굴이 결의로 가득찬 아쿠아는 길드 사람들에게 알려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다크니스에게 딸이 생겼습니다. 다크니스가 금방이라도 밖으로 뛰쳐나갈 것 같은 아쿠아를 잡으며 필사적으로 설득하고 있는 가운데 카즈마는 이런 사태를 초래한 아이를 쳐다보았습니다. 일행의 시선이 향하고 있는 곳에는 다크니스를 닮은 여자애가 자신이 뭔가 잘못을 한 걸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며 불안한 표정을 짓고 있었습니다. 얼마 전의 일입니다. 일행은 모험가 길드가 쌓여 있던 장기 숙성 퀘스트를 전부 해결했고 액셍 마을에 쌓여 있던 다양한 문제도 처리했습니다. 또한 활약상을 부풀려서 보고한 메구밍 때문에 일행을 엄청 대단한 모험가라 여기고 있던 코멧코의 기대에도 부응한 끝에 드디어 평온한 일상을 되찾은 것입니다. 그런데 자기를 쏙 빼닮은 여자애라고 하는 명백한 증거가 눈앞에 있는데도 끝까지 잡아떼고 있는 다크니스에게 말했습니다. 

3)상품 검색

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 12

아카츠키 나츠메 저/미시마 쿠로네 그림/이승원 역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 2018년 03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4-03 14:38
http://blog.yes24.com/document/1412521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3월 28일

참여일 : 2021년 04월 03일 다섯번째참여

2)도서 감상

아쿠아 일행이 액셀에 돌아가고 일주일이 지났습니다. 이곳에 남기로 결심한 카즈마는 아쿠아 일행에게 편지를 보냈습니다. 역시 액셀로 돌아가지 않기로 했습니다. 왕성에서 계속 지낼 거니까 액셀에 남겨둔 짐과 카즈마 방에 두고 온 약간의 재산, 저택은 마음대로 해도 된다는 것이었습니다. 최약체 직업인 카즈마가 없어도 그들이라면 분명 마왕을 쓰러뜨릴 수 있을 테니 왕성에서 응원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런 내용의 편지를 보낸 그날 다크니스에게서 답장이 왔습니다. 바보 같은 놈담을 하지 말라는 내용을 보고 카즈마는 쓴웃음을 짓고 있는 다크니스의 모습을 쉬이 상상할 수 있었습니다. 쓸쓸해 하는 아이리스를 보다 못해 하루 더 왕성에서 묵기로 했다고 생각하는 것이리라 편지의 내용에서는 상냥합이 묻어나고 있었으며 아이리스가 울지 않도록 잘 달래주되 가능한 한 빨리 돌아오라는 글이 적혀 있었습니다. 그리고 사흘 후. 도착한 편지의 내용은 지난 번 편지보다 조금 진지했습니다. 

3)상품검색

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 11

아카츠키 나츠메 저/미시마 쿠로네 그림/이승원 역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 2017년 12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4-02 21:03
http://blog.yes24.com/document/1412219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3월 28일

참여일 : 2021년 04월 02일 네번째참여

2)도서 감상

응접실. 그곳에는 돌아가기 싫다며 엉엉 울고 있는 아쿠아 어이없다는 표정을 짓고 있는 메구밍 그리고 돌아가기 위해 짐을 챙긴 다크니스가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다크니스가 카즈마를 불렀다는 말을 들은 시점에서 이 사태를 예상했던 카즈마는 그녀의 단호한 돌아가자란 말을 딱 잘라 거절했습니다. 다크니스도 이럴 걸 예상했던 던지 땅이 까져라 한숨을 내쉬었습니다. 다크니스는 카즈마에게 편지 몇 통을 건네줬습니다. 이미 개봉되어 있는 겋 보면 안에 들어있는 편지를 읽어보하는 것이었습니다. 카즈마는 그 편지를 읽고 가슴 속에서 뭔가 끓어로느는 것을 느꼈습니다. 그런 카즈마의 얼굴을 본 다크니스가 장난기 섞인 표정을 지으며 빙긋 웃었습니다. 그날 다크니스 일행은 먼저 액셍 마을로 돌아갔습니다. 카즈마도 돌아갈 예정이었지만 아이리스의 쓸쓸한 표정을 보고 뜻을 굽히고 말았습니다. 딱 하루 아이리스는 요즘 영웅으로 추앙되면서 바빴으니 오늘 밤만은 단둘이서 이야기를 나누고 싶다며 매달렸습니다.

3)상품검색

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 11

아카츠키 나츠메 저/미시마 쿠로네 그림/이승원 역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 2017년 12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4-01 18:36
http://blog.yes24.com/document/1411641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1년 03월 28일

참여일 : 2021년 04월 01일 세번째참여

2)도서 감상

그렇게 카즈마가 왕성에서 지내기 시작한 후로 사흘이 지났습니다. 카즈마는 메구밍의 일과에 어울려주기 위해 왕성 밖으로 나왔는데 요즘 들어서는 아이리스도 메구밍의 일과에 함께하게 되었습니다. 엘로드까지 같이 여행을 한 사이라고는 해도 이 두 사람은 묘하게 사이가 좋았습니다. 때때로 아이리스 입세서 나오는 두목님이라는 단어가 신경 쓰이지만 아무튼 현재 카즈마에 대한 호감도가 가장 높은건 이 두사람일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아이리스가 메구밍의 일과에 동행하는 것도 카즈마와 단 둘이 있는 걸 막기 위해서는 아닐까하고 카즈마는 생각했습니다. 착각이었다는 사실을 알게되고 심한 소리를 들었지만 이번에 대활약을 한 카즈마의 새로운 왕성 생활은 이런 느낌으로 평화롭게 계속되었습니다. 카즈마가 상류층이 되고 2주가 지났을 때 이 성의 간판적인 존재가 되었지만 불만인 점이 하나 있었습니다. 예전에는 성에서 마주치는 사람들마다 아이리스를 위해 힘써줘서 고맙다는 듯이 감사의 말을 건냈지만 지금은 대체 언제까지 여기서 이러고 있을 거냐는 듯이 카즈마를 째려보기만 했습니다.

3)상품검색

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 11

아카츠키 나츠메 저/미시마 쿠로네 그림/이승원 역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 2017년 12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2 3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