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모멘트
http://blog.yes24.com/43hera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퀸스갬빗
리뷰를 쓰자 / 블로그 방문하시면 나 좀 부끄러운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6,73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독서습관
나의 리뷰
리뷰를 씁시다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805
2018-07-01 개설

2021-12-04 의 전체보기
[세트] 루크 비셸 따라잡기 (총4권/완결) | 리뷰를 씁시다 2021-12-04 21:09
http://blog.yes24.com/document/1550770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대여] [세트] 루크 비셸 따라잡기 (총4권/완결)

에슈티 저
델피뉴 | 2021년 09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에슈티 작가의 루크 비셸 따라잡기!! 리뷰다. 이거 달스로 가격도 착하고 장편이어서 한 번 구매해봤는데 4권 읽느라 죽는줄,,,^^,,, 재밌으면 안힘들었겠지... 지루했다. 전체적으로............제국에서 유명한 영웅이자 워낙 잘난 루크 비셸.. (참고로 루크비셸이 여자임) 제국에선 남자애들이 울면 루크 비셸에게 장가보낸다는 이야기가 있고 그렇게 루크비셸과 결혼하게 된ㅋㅋㅋㅋㅋㅋ바스티안,,, 근데 얘가 한없이 가볍고 백치임,, 잘난건 외모뿐; 사이다적인건 안나오고 그냥 둘이 알콩달콩 티키타카 하는 부분은 흥미롭다. 그러나! 이걸 4권까지 굳이..? 이런 생각이 드는 책이었다. 가볍게 볼만한다. 다 읽고 난 소감은 역시 얼굴 잘생기고 예쁜게 최고임b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녹음의 관 4권 | 리뷰를 씁시다 2021-12-04 21:04
http://blog.yes24.com/document/1550767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녹음의 관 4권

시야 저
피오렛 | 2018년 12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시야 작가의 녹음의 관 4권 리뷰다. 이게 총 5권까지인데 일단 5권까지는 난 다 보고쓰는 리뷰임 전체적으로 로맨스 판타지스럽게 잘쓰여진 글이나 하나 아쉬운게 있다면 작가가 커다래진 세계관에서 수습을 좀 힘들게 하는게 보인다는 점이다. 소설을 읽으면 빙의물로 가볍게 시작하여 작가가 이설정, 저설정 붙이다보니 약간 산만해진게 보인다. 그럼에도 유스타프와 여주의 관계성과 캐릭터가 좋아 그거로 멱살잡고 이야기가 진행된다. 사실 판타지 부분에서는 좀 그닥 매력을 못느꼈다. 로맨스부분에서만 재밌기도 했고, 그게 좀 아쉽지만 그래도 장편치고 이야기가 잘 꾸려졌음 그러니 유명한 거겠지? 솔직히 말해서 소설의 필력은 그저 그렇다. 그러나 흡입력이 좋은 편이고 유려하게 흘러간다. 3권즘에서 좀 지루한데 넘어가면 제법 괜찮은 소설책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나를 사랑하지 않는 그대에게 01권 | 리뷰를 씁시다 2021-12-04 20:59
http://blog.yes24.com/document/1550764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페이백][대여] 나를 사랑하지 않는 그대에게 01권

한설온 저
라렌느 | 2021년 05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한설온 작가의 나를 사랑하지 않는 그대에게 1권 리뷰다. 초반에 약간 슬퍼가지고.. 근데 읽으면서 세계관이 크다는 것을 알았고... 어쨌든 마을을 구하려 제물이 된 여주를 아빠가 데리고 도망치게 되고 그런 여주를 남주가 구해준다. 근데 남주와 그 나주무리들이 거의 신적인 존재임 감히 우러러 볼 수도 없는 존재에게 연민을 품게 되는데.. 사실 여주에게도 능력이 있다. 바로 치유력임 근데 1편만 봐서 남주가 이걸 알고 구해줬는지는 잘 모르겠다. 확인하려면 다른 권도 읽어야 함;;; 남주가 처음에는 여주에게 관심이 없기에 그냥 무관심으로 대하는데 이게 나중에 뭐 후회각이겠지.. 초반이어서 설정이 많이나오고 판타지에 비중을 두어서 계속 끝까지 읽어봐야 알거 같다. 근데 재미는 쏘쏘 있는 편인듯!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