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소설 리뷰
http://blog.yes24.com/blueasky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꺄르륵
소설 리뷰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5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잡담
작가
나의 리뷰
소설 이야기
태그
고스트위스퍼러 뱃고동 낙지 볶음 아비꼬 일본카레 발리캣 커피숍 란포 기괴
2018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바로 위에 있는 출판사 리뷰를 그대로.. 
새로운 글

2018-10 의 전체보기
아무도 원하지 않은 | 소설 이야기 2018-10-31 16:02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079869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아무도 원하지 않은

이르사 시구르다르도티르 저/박진희 역
황소자리 | 2018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아무도 원하지 않은


처음 들어보는 작가였지만 내용이 흥미로워서 구매해보았다.


두 개의 시점으로 진행이 된다.

하나는 현재의 이혼남 오딘의 이야기.

하나는 1974년 어느 청소년보호소의 이야기.

아무 상관 없을 것 같은 두 개의 이야기가 어느 순간 하나로 모이기 시작하는데, 그 과정이 흥미롭다.

대체 어떤 비밀이 감춰져 있는지 궁금해지는 이야기이다.


재미있었다!



폭설로 온 세상이 덮였던 1974년 3월 초. 아이슬란드 북부 크로쿠르 소년보호소 원장의 자동차 뒷좌석에서 10대 소년 두 명이 죽은 채 발견되었다. 유독가스 질식사. 차량 배기구는 눈으로 막혀있었고, 지역 치안판사는 이 불운한 사고와 관련해 그 누구에게도 책임을 물을 수 없다고 판결했다. 단 한 줄의 부고조차 없이 처리된 죽음. 그리고 40년 넘는 시간이 아무렇지 않게 흘렀다.


이혼남 오딘의 삶은 하루아침에 달라졌다. 6개월 전, 전처 라라가 아파트에서 추락해 죽은 이후 열한 살짜리 딸 룬을 키우기 위해 직장까지 옮겼다. 정부 조사위원회로 이직한 후 지루한 날을 보내던 오딘에게 모처럼 흥미를 돋우는 일이 떨어졌다. 40년 전 문을 닫은 크로쿠르 소년보호소에서 정부의 귀책사유가 발생할 학대나 인권유린이 일어났는지를 조사하는 것. 대대적인 홍보가 이뤄졌지만 크로쿠르와 관련해 제기된 민원은 없었다. 단 하나, 그 무렵 에이나르와 토비라는 소년이 자동차 배기가스에 질식해 숨진 사고만이 눈에 띌 뿐이었다. 앞서 이 업무를 진행하다 심장마비로 죽은 동료 로베르타의 책상에는 두 아이의 사진이 걸려 있었다. 사진 속 소년들의 눈길과 마주친 순간, 오딘은 직감했다. 무언가 잘못되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엘르 | 소설 이야기 2018-10-31 15:57
http://blog.yes24.com/document/1079867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잡지]ELLE 엘르 A형 (여성월간) : 11월 [2018]

허스트중앙 편집부
HEARST JOONGANG | 2018년 10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엘르 A 형.

일 때문에 필요해서 샀어요.

칼럼을 읽을 필요가 있었는데 이런저런 글들이 많아서 좋네요.

거기다 부록도 좋아요. (스킨79 센텔라스카 연고 로즈마리)

흉터에 좋은 연고라고 하네요. 효과가 좋았으면 좋겠어요.

배송이 진짜 빨랐어요. 새벽에 주문했는데 그 날 오후에 왔어요.

예스24는 배송 빨라서 정말 좋은 것 같아요.

잘 쓸게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공포문학 단편선 5 | 소설 이야기 2018-10-28 18:51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07911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한국 공포 문학 단편선 5 - 밀리언셀러 클럽 한국편 016

김종일,이종권,장은호 등저
황금가지 | 2018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종이책에 있던 작품 몇 개가 빠져서 아쉽다.



놋쇠 황소(김종일)

15년 만의 동창회가 끝나고 함께 차를 타고 집으로 돌아가는 친구 두 명의 이야기로, 네이버 오늘의 문학에 공개되어 파격적인 호응을 불러왔던 작품이다. 어떤 서술문도 없이 두 사람의 대화체로만 구성되어 있는 방식으로 팽팽한 긴장감을 구사하면서 읽는 이의 예상을 뒤엎는 결말을 보여준다. 십 대 시절의 치기어린 행동으로 남에게 상처를 준 사실을 잊고 사는 남자와 그때 받은 상처를 극복하지 못하고 뒤틀어진 남자, 이들의 이야기가 흡인력 있게 펼쳐진다. 이 작품의 모티브가 된 ‘놋쇠 황소’는 그리스의 폭군 팔라리스가 만든 것으로, 놋쇠로 만들어진 황소 모양 속에 희생자를 넣고 아래에서 불을 때면 희생자의 울음소리가 황소 입을 통해서 퍼져 나온다는 끔찍한 고문 도구다. 


오타(이종권)

‘나’는 애인이 자신에게 싹싹 빌기를 바라는 마음에 홧김에 헤어지자고 했다가, 정작 그에게서 연락이 끊기자 후회감이 든다. 화해의 이메일을 쓰던 도중에 괘씸한 마음을 곱씹다가 실수로 ‘죽어’라는 오타를 치고 마는데……. 그러나 오타가 담긴 이메일을 보낸 이후, 남자친구로부터 비정상적으로 많은 메일과 문자, 쪽지 등이 무차별적으로 날아오기 시작한다. 그러나 놀랍게도 그 모든 메시지의 내용은 오로지 ‘죽어’라는 단 한마디뿐이다. 


고치(장은호) 

두 번째 유산으로 상심한 아내를 달래주기 위해 아무런 목표도 없이 무작정 여행을 떠난 부부. 비가 억수같이 쏟아지는 가운데 우연히 접어들게 된 마을은 이상한 기운을 풍긴다. 부부는 마을에 단 하나밖에 없는 식당에 들렀다가 짐승처럼 먹는 것에만 몰두하고 있는 사람들을 발견한다. 그리고 동네에서 민박을 한 다음 날 아침, 아내가 사라진다. 아내를 찾아 헤매는 동안 남편의 마음 속 어둠은 점차 깊어져만 간다. 


오해(이종호) 

평범한 중년 가장이 학교에서 괴롭힘을 당하는 딸을 도와주려 하면서 끔찍한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내용으로, 역시 네이버오늘의문학에 공개되어 인기를 모은 작품이다. 우연히 알게 된 전직 형사에게 딸의 이야기를 상담한 주인공은 며칠 후에 딸을 괴롭히던 여학생이 큰 사고를 당해 학교에 나올 수 없게 되었다는 사실을 듣게 된다. 남자는 자신이 부탁한 일 때문에 딸의 친구가 잘못되었다는 죄책감에 시달리며 점점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게 되는데…….


늪(우명희)

연쇄 살인 사건의 현장을 감식하던 중, 전직 고문 기술자의 흔적을 발견하게 된 형사. 그와의 끈질기고 추악한 인연을 거슬러 올라가는데……. 


벗어버리다(엄길윤)

어느 날 사람들의 몸에서 옷들이 벗겨지며 사람들이 알몸으로 길거리에 널브러져 있는 황당한 사건이 발생한다. 그리고 점차 옷들은 사람의 몸을 공격하기 시작하는데……. 


살인자의 요람(황태환) 

한 번 들어오면 다시는 절대 나갈 수 없는 정체모를 오두막에 갇혀 이상한 꿈을 연달아 꾸는 남자의 이야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공포문학 단편선 4 | 소설 이야기 2018-10-28 18:5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079119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한국 공포 문학 단편선 4 - 밀리언셀러 클럽 한국편 014

이종호 등저
황금가지 | 2018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권정은 작가님의 행복한 우리집에 오세요가 정말 감명 깊었다.



플루토의 후예(이종호)

결혼을 앞 둔 남자, 고아인 그에게는 고양이와 얽힌 섬뜩한 과거가 있다. 어린 시절 형과 부모님을 모두 잃게 만든 진실은 과연 무엇일까? 


첫 출근(장은호)

시골에서 자란 남자는 도시로 첫 출근을 한 날, 책상 하나와 전화기만 덩그러니 놓여 있는 사무실에 도착한다. 그리고 전화기를 통해 전달된 지시를 반드시 지켜야 하는 강압적인 상황에 처한다.


폭주(황태환)

지구에 혜성이 충돌하기까지 8시간이 남은 상황, 인류의 종말을 예고한 뉴스가 방송을 타자 도시는 대혼란에 빠진다. 이윽고 닥치는 대로 살인을 일삼는 집단이 나타나며 아파트 앞은 지옥 같은 곳으로 변한다. 


도둑놈의갈고리(김종일) 

과거 연인이었던 남자가 퍼뜨린 불법 촬영물 때문에 직장에서 쫓겨나고 사회에서 매장된 한 여인을 명화 ‘고디바’와 ‘피핑톰’의 일화에 연결지어 낸 이야기. 네이버오늘의문학 최고의 화제작.


배심원(김유라) 

자살을 준비하다가 마음을 바로잡은 여고생. 그러나 그녀가 남겨둔 과거의 자살 암시 흔적을 집요하게 좇는 이들 때문에 마녀사냥의 대상이 되고 만다. 


더블(최민호)

도플갱어가 당연시 된 어느 미래, 수진은 자신의 도플갱어를 발견하고 공포에 사로잡힌다. 도플갱어가 발생하면 72시간 내에 둘 중 하나는 죽음에 이르게 되므로, 수진은 도플갱어와의 사투를 벌이기 시작한다. 


행복한 우리 집에 어서 오세요(권정은) 

좀비 바이러스처럼 인간의 이성을 마비시킨 전염병 때문에 도시는 아수라장이 된다. 집 밖에서는 타인을 잡아먹으려는 미치광이들이 넘치고, 집 안에서는 바이러스에 오염된 미치광이 아버지가 괴성을 지르는데……. 


배수관은 알고 있다(전건우)

아내와 딸을 해외로 유학 보낸 후 기러기 아빠로 생활하던 어느 날, 새로 이사 온 집 배수관을 통해 다른 집에서 벌어진 살인 사건 상황을 듣게 된다.


불귀(不歸)(우명희)

남편의 유언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사이가 나쁜 시댁에 딸과 함께 찾아간다. 그러나 밤마다 시어머니가 아닌 누군가의 발자국 소리가 들려온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공포문학 단편선 3 | 소설 이야기 2018-10-28 18:49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079118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한국 공포 문학 단편선 3

이종호 등저
황금가지 | 2018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1부터 쭉 달려와서 그런지, 작가들의 문체나 스타일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한다.

몇몇 작가들은 꾸준히 구독하고 싶어지는 내용이다.


나의 식인 룸메이트(신지수) 

어느 날 나의 방에 나타난 거대한 괴인은 3일 후, 나를 잡아먹겠다고 예고한다. 잔머리를 굴려 다른 먹잇감을 대신 데려오겠다고 제안하고, 약속에 따라 평소 마음에 들지 않던 회사 동료들을 하나둘 집으로 끌어들인다.


노랗게 물든 기억(장은호)

어린시절 예쁜 엄마를 둔 친구가 부러웠던 나. 하지만 친구가 교통사고로 사망하자 친구의 엄마는 언제부터인가 엘리베이터에서 죽은 아들을 마냥 기다린다. 하지만 그녀가 기다리던 사람은 어느 순간 나로 바뀌는데……. 


공포인자(신진오)

사람의 마음에 숨어 있는 공포를 극한으로 끌어내는 기이한 질병이 전 세계적으로 유행한다. 처음에는 감기 기운만 보이지만, 감기가 끝나면 평소 잠재되어 있던 공포가 환각으로 나타나 정신을 파멸로 몰고 간다. 


담쟁이 집(우명희)

담쟁이 덩쿨로 뒤덮인 집에 몰래 언니와 들어간 나. 하지만 그날 이후로 언니가 점차 이상하게 변해간다. 언니는 담쟁이 집에 같이 가자고 나를 꼬드기지만, 왠지 그곳엔 가기가 싫다.


스트레스 해소법(엄성용)

고객들의 클레임 때문에 심한 두통에 시달리던 나. 게다가 직장 상사나 동료 모두 나에게 스트레스를 주는 원인들이다. 급기야 마음 속 누군가의 목소리에 따라 살인 계획을 세우는데……. 


붉은 비(김준영)

갑자기 도심에 내리기 시작한 붉은 비. 비를 맞은 동물들은 모두 죽어버린다. 그러나 한가롭던 도시에 죽었던 비둘기와 쥐들이 살아나서 사람을 공격하면서부터 대혼란이 일어난다. 그리고 사람에게 전염된다는 소문이 돌기 시작한다. 


선잠(전건우)

대형 교통사고로 연인을 잃은 나. 하지만 병원 의사, 친구, 심지어는 부모조차도 죽은 연인을 기억하지 못한다.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걸까?


은혜(이종호)

갑자기 결혼할 사람이라며 은혜라는 여자를 데려온 형. 치매에 걸린 어머니와 거동도 쉽지 않은 아버지의 수발을 자처하며 나타난 천사 같은 그녀. 하지만 어딘가 의심스러운 구석에 마음이 편치만은 않다. 


얼음 폭풍(황희)

남편만 믿고 따라온 미국 이민 생활은 여러모로 힘들기만 하다. 그러던 어느 날 남편으로부터 걸려온 한 통의 전화. 가진 돈을 카지노에서 모두 탕진했다는 충격적인 소식만을 전한 채 남편은 행방불명되고, 설강가상으로 도시는 눈 폭풍이 불어 재난 상황에 빠진다. 나는 아직 학교에서 돌아오지 않은 딸아이를 구하기 위해 필사적이다. 


불(김종일) 

아이들에게 왕따를 당하지만 어딘가 이상한 그 녀석. 우연한 기회에 그 녀석이 섬뜩한 힘으로 사람을 불태워 죽이는 것을 목격한다. 녀석은 이 사실을 누군가에게 알리면 가만두지 않겠다고 하는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4 | 전체 24746
2009-09-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