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살아 가려네 사랑하려네。
http://blog.yes24.com/bohemian75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Aslan
내 비천함을 돌보시는 이가 나를 복이 있다 하시네. 내 영혼이 주를 찬양하며 내 마음이 그를 기뻐하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7·10·11·12·13·14·15·16·17기

1·2·3·4·5기 영화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10,90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샤론의 꽃 영화 이야기
본질 카테고리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my saviour God to THEE
에브리 프레이즈
예블 Don't try so hard
마음으로 드리는 예배
We welcome you here Lord
내가 나 된 것은
walk On water
나의 리뷰
Basic
영화가 왔네
나의 메모
주 안에서 항상 기뻐하라
태그
시냇가에심은나무 이책을먹으라 99.9 형사전문변호사 1세기 42 로빈슨 채드윅 봉테일 햇볕아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영화 파워문화블로거
최근 댓글
시인의 산문은 또 무.. 
스피어더맨 이야기가 .. 
아, 제목만 보고 로베.. 
아이들에게 칭찬을 해.. 
오. 그정도로 좋단 말.. 
새로운 글
오늘 37 | 전체 922874
2010-06-10 개설

2020-09-26 의 전체보기
에디슨의 전기 발명 이야기 | 영화가 왔네 2020-09-26 19:19
http://blog.yes24.com/document/1308197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영화]커런트 워

알폰소 고메즈-레존
미국 | 2019년 08월

영화     구매하기

 

 

고백하건대 고등학교 졸업 이후에 이런 단어들을 2시간 동안 들은게 오랫만이다.

교류 직류 암페어 ㅎㅎ

 

 

토마스 에디슨니콜라 테슬라의 전류 전쟁을 그린 <커런트 >.


 영화는 성공 신화 그리기와는 거리가 멀었다영웅 서사가 아니다.


기본적인 것들일지 모르나 물리발명 용어가 난무(?)하는 전반부

거기에 진득하면서 모호하게 연출한 전반부는 그래서 지루하기까지 했다.

 

 

그래도 베네딕트 컴버배치니콜라스 홀트 홀랜드

최애 3인방이 총출동하니 집중하면서 봤다ㅎㅎ

 


 

1881년으로 시작하는 <커런트 >.

제목 그대로 때는 바야흐로 

전류전기를 위한 발명에 치열한 경쟁이 이루어지는 때였다.

그냥 생각하면 발명이니 

좋은 것을 위한 '전쟁'이니 바람직한  아닌가 싶다.

그러나 영화는전류 전쟁이  그렇지 만은 않았음을 보여준다.


지금  인류가아니 멀리  것도 없이  컴퓨터를 작동시키는 전기를 쓰는 나에게

전기를 발명한 19세기 말의 이야기를 보는 것은 무척 흥미진진한 일이었다.

 

 

전기  것이 필라멘트백열등을 발명했다고 바로 쓰임새가 있는  아니었다는  알게 된다.

교류직류는 각자만의 장단점이 있었고

에디슨의 전류조지 헤이스팅스의 전류훗날 동력에 적용한 테슬라의 전류까지

상용화되고 실용화 되려면 10년은 걸리는 일이었다.


 과정에서 시카고 박람회가 있었고

미국 정부와 전문가 단체가 '인증'하는 과정이 있었다.

사실 발명 이란  그동안  세상에 없던 것을 만드는 기적에 해당하는 일이고 

19~20세기에는 더욱 그랬다.


그래서 전문가란 발명한 당사자들이기 때문에

여러 위원들로 구성된 단체가 발명을 체택한다는  무척 복잡한 일이었다.

위원들은 나라와 시민사회를 대표하는 각계각층의 인사들로 채워져 있었다.


조지 헤이스팅스 라는 인물은  영화로 처음 들어봤다.

결론부터 말하면 시카고 박람회에서 공식 인정받은 전류는 에디슨이 아닌 헤이스팅스의 것이었다.


에디슨은 이후에 절치부심하면서 

영화의 영사기를 발명하는  다른 '업적' 이루게됨을 알리면서

영화는 끝을 맺었다.

 

 

리뷰 라는  작성하면서 스스로 정리하는 역할도 있는데

<커런트 감상을 쓰면서 더욱 그런  같다.

 

 

아무래도 지금은 배우들의 잔상과 이미지가 많이 남아 있다.

셜록 고흐에 이어서  한번 천재를 연기한 베네딕트 컴버배치.

그의 캐스팅에 대해서는 살짝 아쉬움이 있다.

나도 그를 좋아하는 사람이지만 영화에서는 에디슨으로서의 그에 

자꾸만 이전 영화 역할들이 오버랩 되는 거다.

이미테이션 게임 앨런 튜닝도 있었고.

 

 

 한번  느낌이라 나중에 다시 보면  달라질지 모르겠다.^^


니콜라스 홀트를 좋아하는데 오랫만에 봐서 좋았다

니콜라 테슬라에 대해서 궁금해졌다.

 

 

실제 발명 역사에 대해서 다큐 등으로  알아보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

 

 

어쨌든  치열한 전류 '전쟁'으로 인해서

전기가 발명되어 

인류의 역사가  한번 도약했다는 사실에는 경이로움이 들었다.

 

 

맞다이거 언급안 하면 섭하지 ^^

영화가  끝나고 여운을 느끼며 화면을 보는데

촬영감독에 한국 이름이 떠서 깜놀.


우리나라 정정훈 촬영감독이  수작을 촬영하셨다.


 자부심이  오르는 순간이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3        
타임지 선정 100인에 봉준호 | 본질 카테고리 2020-09-26 07:50
http://blog.yes24.com/document/1308018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올해의 영향 있는
타임지 선정 100인에
봉준호 감독이 올랐다.

동시에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님도!

너무 기쁘고 자랑스런 두 분! ㅎ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