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74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방문해 주셔서 ....^^.. 
자격증 공부하시나봐..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6610
2018-01-27 개설

2020-11-21 의 전체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11-21 08:57
http://blog.yes24.com/document/133546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10

오모리 후지노 저/김완 역/야스다 스즈히토 그림
소미미디어 | 2016년 09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8월 15일
참여일 : 2020년 11월 21일 여덟번째참여


3)도서 감상

벨의 몸은 너덜너덜 상처를 입었다. 저주의 창으로 펼치는 찌르기만은 막았지만 전투에서 우위에 선 사내에게 호되게 당하고 있었다. 전투가 시작되고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난 지금은 만신창이라 해도 과언이 아닌 상태였다.

멍하니 멈춰 선 벨이 보는 가운데 소녀의 몸에서 터벼나온 절규. 절그럭거리는 사슬의 비명과 함께 시작된 것은 육체의 변화였다. 이미 등에 돋아났던 한쪽 날개의 뒤를 따르듯 청백색 피부가 솟구치더니 반대쪽 날개가 태어났다.

벨은 대치하고 있었다. 괴로움에 허덕이는 괴물을 등지고 이를 토벌하고자 하는 인간들과. 

마치 몬스터를 감싸며 모험자들로부터 지키려 하듯.

얼굴에서는 쉴 새 없이 비지땀을 흘렸으며 호흡은 떨리고 얼굴은 창백했지만.

역수로 쥔 필흑의 나이프를 든 채 아이즈 일행 앞을 가로막고 있었다.

소년은 오직 홀로 파멸 속으로 몸을 던졌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