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4,55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자격증 공부하시나봐..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10 | 전체 4401
2018-01-27 개설

2020-09-14 의 전체보기
ebook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9-14 16:03
http://blog.yes24.com/document/1302273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일 ♥ eBook 참여

1)상품검색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7월 13일

참여일 : 2020년 9월 14일 첫번째참여 


3)도서감상

1페이지~7페이지

어슴푸레한 저녁 몇 리를 걸어도 사람의 그림자 하나 찾아볼 수 없는 무인지경인 산골짝 비탈길 거기에는 흔히 도깨비나 귀신이 나타난다 합니다. 그럴 것입니다. 고요하고 축축하고 우중충하고 그리고 그것이 정칙일 것입니다. 그러나 나는 아직도 그런 곳에서 그런 것을 본 적은 없습니다. 따라서 그런 것에 관하여서는 아무 지식도 가지지 못하였습니다. 하나 나는 더 놀라운 유령을 보았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적어도 문명의 도시인 서울이니 놀랍운단 말입니다. 나는 그래도 문명을 자랑하는 서울에서 유령을 목격하였습니다. 거짓말이 아니고 환영도 아니었습니다. 세상 사람이 말하여 유령이라는 것을 나느 이 두 눈을 가지고 확실히 보았습니다. 


4)하고 싶은 말

이효석 작가의 작품으로 1928년 조선지광 7월호에 발표외고 1931년 최초의 단편집 노령근해에 수록되었습니다. 일인칭소설로 미장이인 나에 의하여 관찰된 현실의 단면을 제시하고 고발하는 형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0-09-14 15:45
http://blog.yes24.com/document/1302265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1)상품검색


우리 산야의 야생 약초 도감


푸른행복 | 2019년 03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4월 25
참여일 : 2020년 9월 14일 열번째참여


3)도서 감상

407페이지~451페이지

족도리풀은 전국 각처의 산지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반그늘 또는 양지의 토양이 비옥한 곳에서 잘 자랍니다. 5~7월에 전초를 뿌리째 채취한 후 이물질을 제거하고 부스러지지 않도록 습기를 줘 부드럽게 만든 뒤 절단해 햇볕에 말려 사용합니다. 봄 가을에 뿌리만을 채취하여 같은 방법으로 약재로 가공하기도합니다. 감기를 치료하 두통, 치통, 코막힘을 치료합니다.

쥐똥나무는 전국에서 분포하며 높이는 2미터 전후로 자라고 가지는 가늘고 잔털이 나있으나 2년때 가지에서는 없어집니다. 작익은 열매는 생약명을 수랍과하고 하며 말려서 약용하고 약성은 평범하며 맛이 달고 독성이 없습니다.

지황은 여러해살이풀로 전국 각지에서 재배도 많이 하며 특히 전북 정읍 옹동면은 전통적으로 지황의 주산지이고 최근 충남 서천과 서산 지방에서도 많이 재배합니다. 생지황은 열을 내리게하고 혈분의 나쁜 사기를 제거하며 양기를 길러 줍니다. 혈을 보하고 몸을 튼튼하게 하며 태아를 안정되게 만드는 효능이 있습니다.

진달래는 전국 양지바른 산지에서 자생하며 높이는 2~3미터이고 어린가지에는 회색의 굵은 털이 나 있습니다. 타박상으로 멍든 어혈을 풀어주고 피를 맑게 하며 이질, 혈붕을 치료합니다.


4)하고 싶은 말

그동안은 눈으로만 즐기거나 주병에 흔해 이름도 모르고 지나쳤던 약초들을 알게되는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우리의 산야에 이렇게나 이로운 약초가 많다는 것에 놀라고 그 효능에 또 놀라게 됩니다. 내 몸과 가족의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되는 약초를 잘 찾아봐야 겠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