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ochoco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hoco072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hoco072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5,43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스크랩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방문해 주셔서 ....^^.. 
자격증 공부하시나봐.. 
잘 보고 갑니다 
wkf qhrh rkqlsjke 
새로운 글
오늘 21 | 전체 7421
2018-01-27 개설

2021-01-25 의 전체보기
독서습관 캠페인 '오늘 읽은 책' 참여합니다. | 기본 카테고리 2021-01-25 11:25
http://blog.yes24.com/document/1370765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 오늘 읽은 책 참여

1)상품검색

던전에서 만남을 추구하면 안 되는 걸까 외전 파밀리아 크로니클 episode 류

오모리 후지노 저/니리츠 그림/김민재 역
소미미디어 | 2017년 07월

 

2)구매일과 참여일횟수

구매일 : 2020년 10월 31일

참여일 : 2021년 01월 25일 네번째참여

 

3)도서 감상 

정적이 VIP룸을 애워싸고 넓은 실내에 있는 자들은 하나같이 움직임을 멈춘 채 아연실색한 눈으로 같은 방향을 쳐다보고 있었습니다. 생각지도 못한 결과에 모두가 경악을 감추지 못했으며 그것은 그랑 카지노의 오너인 테리도 마찬가지 였습니다. 시르의 미소를 받은 테리는 부르르 주먹을 쥐었습니다. 이긴자의 부탁을 들어준다는 것이 게임 전에 나눈 약속이었습니다. 류와 전투하던 보디가드들의 패색이 짙어졌음을 깨달은 순간 숨을 죽인 채 안나에게 다가왔던 것은 테드였습니다. 놀란 시르가 돌아보는 가운데 두 사람은 VIP룸 안쪽의 통로로 사라졌습니다. 류는 시르에게 추격하겠다며 여기 남으로 말을 남기고 달려나갔습니다. 요령이 좋은 시르라면 언젠가 VIP룸에 돌입한 가네샤 파밀리아의 추적도 미희들 틈에 섞이거나 해서 따돌릴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하고 류는 테드와 안나의 뒤를 쫓아갔습니다. 사로잡힌 아가씨의 탈환극은 종막으로 다가가려 하고 있었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