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YES24와 함께하는 작가와의 만남
http://blog.yes24.com/culturedate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ulturedate
YES24와 함께하는 작가와의 만남 <아름다운 초대>블로그입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당첨자 발표
진행 중 행사
최영석 『99% 학부모가 헛고생하고 있다』 저자 강연회(5/21)
윤선현 『하루 15분 정리의 힘』 저자 강연회(4/24)
김태경 『우리는 같은 병을 앓고 있다』 저자 강연회(4/20)
『니체는 나체다』 저자 유영만 교수 강연회(4/26)
『공병호의 고전강독』 저자 공병호 강연회(4/17)
『딱 그놈과 결혼을 이루다』저자 피오나 강연회(4/17)
종료된 행사
종료된 행사 보기
함께쓰는 블로그
참여 후기 남겨주세요~
태그
문학동네시인선 쏭내관 성곽 국도여행 이상엽 폴스미스 정성일 정우열 여행기자 박강섭
201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니다 
난다님과 친구같은 남.. 
[2명] 평소 좋아하는 .. 
[2명]신청합니다.꼭 .. 
현제의 공교육에 문제.. 
새로운 글
오늘 32 | 전체 1817659
2009-11-27 개설

2011-10-27 의 전체보기
박찬일 『어쨌든, 잇태리』 까칠셰프와의 식사 (11/22) | 종료된 행사 보기 2011-10-27 14:02
http://blog.yes24.com/document/535329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어쨌든, 잇태리

박찬일 저 난다 | 2011년 10월

홍대 앞 이태리 요릿집 「라꼼마」의 주인장이자 글 쓰는 요리사로 알려진 박찬일, 그의 신작에세이다. 『보통날의 파스타』나 『지중해 태양의 요리사』와 같이 히트를 친 전작들과 마찬가지로 ‘이탈리아’를 주제 삼았다지만, 이 책은 단순히 음식 이야기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우리가 잘 알지 못했던, 혹은 지금껏 잘못 알고 있었던 ‘이탈리아’의 생활사 전반을 아울러 다루고 있다는 점에서 ‘거의 모든 것의 이태리’라 할 수 있을 듯하다. 어쨌거나, 『어쨌든, 잇태리』라니. 글쎄, 이걸 안 보고 이태리를 돌아다니면 재미없을 거라니. 알짜배기 이태리通 박찬일의 진짜배기 이태리 가이드, 덕분에 우리 모두 이태리에 한 발 더 가까워져보는 계기가 되면 어떨까.

책은 총 스무 개의 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편의상 장으로 구분하긴 했으나 내용으로 보자면 이러한 나눔이 별로 의미가 없는 것이 또한 이 책의 특징이기도 하다. 아무 페이지나 후루룩 넘겨서 읽어도, 설사 그러다 만다 해도 아무런 찜찜함이 남지 않는 글이다. 뒷담화라는 게 그렇지 않은가. 우리가 물고 뜯는 게 이태리라는 큰 고깃덩어리라는 인지만 있으면 그 살덩어리를 구워 먹든, 삶아 먹든, 튀겨 먹든 그것은 철저히 먹는 사람의 자유니까. 씹는 맛이 있으니까 최소한 씹고 있는 그것이 무엇인지 잊지는 않을 것이니까 말이다.

자잘한 에피소드들이 마치 조각 피자처럼 한 판을 이루고 있는 이번 책을 가만 들여다보면 하여튼, 별별 얘기들이 다 나온다. 듣고 있자니 이태리에 대한 환상을 쨍그랑, 하고 다 깨버리는 얘기들이다. 이태리의 음식과 와인은 말할 것도 없고 이태리의 소매치기, 경찰, 요리사, 운전사, 매표소 직원과 같은 사람에서부터 이태리의 비행기, 기차, 버스, 택시 등의 교통수단에 이르기까지 그에게 이태리는 생활이자 삶,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님을 수많은 체험담으로 확실히 각인시킨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7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8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