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cutyuni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cutyun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cutyuni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2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1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안녕하세요~ 리뷰 감사합니다. 혹시 .. 
안녕하세요 작가 김충하입니다! 제 책..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6 | 전체 20377
2007-01-19 개설

2011-06 의 전체보기
즐겁고 편하게 영어를 배워요~ | 기본 카테고리 2011-06-19 23:44
http://blog.yes24.com/document/44358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미국에서 통하는 생생 초등영어

정은숙,윤정인,김수현 글/이한이 그림
북마크 | 2011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말풍선이 통통 살아 숨쉬는 대화체 문장이니 회화책 필요없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요즘 학습 만화에 푸욱~ 빠져 있는 초등 1년생 큰 아이와 좀 더 재미있게 영어를 접하는 방법이 없을까

두리번대다 발견한 따끈한 [미국에서 통하는 생생 초등영어]가 엄마의 레이다 망에 들어 옵니다..

 

생생 초등영어라는 제목에 걸맞게 학교 1년 실제 생활에서 일어남 직한 이야기 10개와 기타 재미있는 소재의 이야기 8개로 총 18개의 일화를 통 튀는 대화체 문장으로 알차게 꽉꽉 눌러담은 만화를 충분히 즐기고 단어와 독해를 점검하는 부분도 살뜰하게 챙기니 즐겁게 배우는 영어를 목표로 하는 저희 집에 제 격인 책이랍니다.

여타 영어 학습서 두고 앉을 때보다 아이,엄마 모두 편하게 즐겼답니다. 이렇게 즐기고 난 [생생 초등영어]의 매력 이렇게 말씀드리고 싶어요.^^

엄마와 아이 [생생 초등영어] 이래서 좋다!

 

말풍선으로 익히는 대화체 문장이 좋다!

Activity 코너로 학습 감각은 덤으로 챙겨 좋다!

작문까지 즐겁게 욕심내어 좋다!

미국 친구 생활을 통통 실감나게 알 수 있어서 좋다!

 

  

구성과 활용 방법에 대해 책 첫머리에 풀어놓아 책을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지 방향을 잡아볼 수 있어 친절한 책의 기본을 처음부터 잘 보여줍니다.. 학습 관리자인 엄마 눈에 통통! 튀는 Yoon's 6 Idea Maps는 학습 만화 이상의 것을 챙길 수 있게 도와줘 좋답니다.
 

 


 

브레인스토밍 과정과 Graphic Orgarnizer를 혼합한 형식의 Y6IM는 작문을 시작하고 맛들이는 과정으로 효과적이더군요.

 

10 챕터까지 거침없이 읽어간 - 아쉽게도 만화지만..아이와 엄마와 구체적으로 활용하고 싶은 일화로 6챕터의 Mom Always Loves Me를 꼽더군요. 아이의 영어 이름이 Chris인데 만화속에도 같은 이름의 친구가 나오길래 Chris 역할을 맡아 엄마와 읽기를 같이 해봤답니다. 말풍선 자체가 살아 숨쉬는 대화체 문장인 터라 읽기만 꾸준히 즐겁게 해도 아이 입에 붙고 머리속에 차곡차곡 쌓여 회화 실력이 일취월장할 듯 싶어요.

 

 

 

 

 


아이와 만화 본문 나눠 읽기 해봤어요~

 

만화를 이해한 정도를 OX로 확인해 보고 대화의 단어 메꾸기로 구어체 어감을 익히고 관련 어휘를 익히며 Activity 코너를 통해서 실력을 다집니다.

쓰기를 조금씩 진행하는 터라 OX외엔 엄마와 이야기를 나누며 차분히 대답해 봅니다.

아이가 만화만 건성으로 보지 않고 알맹이까지 쏙~ 챙겨 넣었더군요.



 

 

방학을 마치고 온 친구들 대화속에 방학때는 시간 맞춰 규칙적인 생활을 할 수 없다는 점을 이야기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이 챕터의 Y6IM에서는 시계를 주제어로 잡고 어떻게 작문을 해볼 수 있는지 잔가지 생각 모으기를 해봅니다. 유아 학교에서 프로젝트 수업에 익숙했던 터라 어렵지 않게 생각을 모아 가더군요.

책을 미리 보지 않고 아이 스스로 시계에 대한 가지 치기 생각을 적어 봤습니다. 오른쪽으로 도는 시계 방향까지 책에서 나오지 않은 부분까지..알차게 시계에 대한 이미지를 머리속에 잘 정리했더군요.

이렇게 자신의 생각을 잘 모으니 작문의 빈 칸 채우기를 부담 갖지 않고 재밌어 하며 하더군요.

처음부터 욕심내어 연필 쥐라고 하지 않고 말로 시작해서 단어 하나하나씩 그리고 짧은 문장으로

천천히 작문의 걸음을 뗄 수 있도록 도와주려고 합니다. 첫걸음 떼기를 재미있고 흥미롭게 도와줄 수 있는 장치라 지도하는 엄마 입장에서도 아이 입장에서도 모두 즐겁게 작문 익히기를 할 수 있군요.

 



 

 

 

본 과제가 끝나면 미국 친구들의 긴 여름 방학과 어른들의 바캉스에 대한 글이 [알고 싶어요]에 실려 있어요. 색다른 문화에 대한 정보와 이해를 도울 수 있어 좋답니다. 미국에서 통하려면 이 정도는 기본으로 챙기는 [초등 생생영어]의 재치이겠죠? ^^ 더불어 전국의 초중등생이 나도 궁금했는데 싶은 질문들을 거침없이 해주고 시원 명쾌하게 대답해주는 Q&A 코너로 상식과 센스의 급도 쑥쑥~ 올려 줍니다.

 



 

 

어라~, CD는 어디 갔지~? 음원은 이렇게 한 자리에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어요.

MP3파일을 스마트폰에 담아서 아이와 함께 한 자리에서 편하게 들으니 더 맘에 듭니다.

음원 파일 받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