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didini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didini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didini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9,77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서평응모
당첨
ss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온다월드 미스테리스릴러 몽위 박열 베스트셀러 역사 인공지능혁명2030 인공지능혁명 정치혁명 처음만나는뇌과학이야기
2019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잘 보고 ㄱ삽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읽고 갑니다. 
흥미로운 책이네요. .. 
새로운 글
오늘 124 | 전체 175287
2007-01-19 개설

2019-05-19 의 전체보기
무증거범죄 | 기본 카테고리 2019-05-19 23:3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132349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무증거 범죄

쯔진천 저/최정숙 역
한스미디어 | 2019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중국 추리소설계 3대 인기 작가란 수식어로 최근 핫했던 <동트기 힘든 긴 밤>에 이어 '추리의 왕' 시리즈인 <무증거범죄>가 다시금 독자들을 찾아왔다. 이미 '동트기 힘든 긴 밤'을 읽었던 독자라면 꽤 오랫동안 해결되지 않은 채 꼬리 자르기란 논란을 불러일으키며 지지부진한 우리나라 사건 수사의 내용과 다르지 않아 더욱 몰입감을 느끼지 않았을까 싶은데 권력의 테두리 안에서 죄없는 시민들의 유린이란 가혹한 내용이 무겁지만 그러했기에 더욱 현실감 있게 다가왔던 것 같다.

쯔진천의 <무증거범죄>는 중국판 '용의자 X의 헌신'이라는 문구가 더욱 눈길을 사로잡아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과 어떤 차이가 있을지 내심 궁금했던 소설이었다.

닝보시 공안국 형기처 처장이자 성 공안청 수사 전문요원이었던 '뤄원'은 출장에서 돌아와 아내와 딸이 사라진 것을 알게 되고 자신의 모든 직함을 포기한 채 아내와 딸을 찾는데 사활을 건다.

항저우시에서 최근 3년간 일어난 연쇄살인 사건으로 사건 전담반이 몇번이나 꾸려졌지만 범인의 윤곽조차 잡지 못해 난항을 겪는 가운데 살인사건이 또 발생하게 되고 시신을 줄넘기로 교살하고 지문을 그대로 놔둔 후 입에 특정 제품의 담배를 물린 채 '나를 잡아주십시오'라는 글자를 남기는 범인의 특이함 때문에 매스컴에서도 난리인 가운데 '자오톄민'이 특별 수사팀을 새로 맡으며 이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한다.

같은 항저우시 시골에 계신 부모님과 장애를 가져 움직이지 못하는 여동생을 둔 '궈위'와 다리가 불편한 오빠와 국수집을 하는 '주후이루'는 주인과 손님으로 만나지만 사실 궈위는 주후이루를 좋아하고 있다. 하지만 동네 깡패가 주후이루에게 흑심을 품고 집적대는 것을 지켜보기 힘들었던 궈위는 어느 날 국수집을 찾았다가 깡패가 주후이루에게 공원으로 배달을 시키는 것을 보고 불안한 마음에 따라갔다가 살인사건에 휘말리게 된다.

공원에 배달을 시킨 깡패는 역시나 주후이루에게 몹쓸 짓을 하려고 달려들고 혹시 몰라 챙겨온 과도로 주후이루는 깡패를 찌르게 된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궈위가 주후이루를 도와주기 위해 돌로 깡패의 후두를 가격하면서 동시에 공범이 되어 살인사건을 일으킨 범인이 되어버린 상황에서 그곳에 있던 뤄원에 의해 발견되고 서로 자신이 죽였다며 이야기하는 모습을 보고 뤄원은 그 둘을 도와주기로 작정한다. 범죄 수사의 탁월한 능력을 보였던 직업을 가졌던만큼 뤄원은 그 둘의 증거를 인멸하고 더불어 경찰 조사를 대비해 치밀하게 알리바이를 만들어준다.

그렇게 시체가 발견되어 경찰의 탐문 수사가 시작되고 뤄원이 알려준대로 주후이루와 궈위는 잘 대처해나가면서 자칫 거짓말이 탄로나지 않을까하는 긴장감을 느낄 수 있었다. 이어 뤄원과 함께 근무했지만 그보다 먼저 직장을 떠나 교수 생활을 하고 있는 옌량이 등장하며 뤄원에게 이상한 느낌을 감지하면서 전직 법의학자와 범죄논리학자와의 팽팽한 두뇌 싸움이 본격적으로 시작하며 이야기는 더욱 가속도를 달리게 된다.

<동트기 힘든 긴 밤>도 엄청나게 몰입하며 순식간에 읽게 되었던 작품이었는데 이번 <무증거범죄> 또한 엄청난 몰입감을 안겨주며 역시 '쯔진천'이란 이름에 엄지척!하게 되었던 작품이라 역시 중국의 3대 추리 인기 작가란 수식어에 걸맞는 작품이 아니었나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