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또먕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dmssksn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또먕
또먕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로버트무어 온트레일스 스루하이킹 누다심 제마음도괜찮아질까요 천국은아니지만살만한 일단멈춤 서늘한여름밤 여행 인문
2017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30
2017-07-25 개설

2017-11 의 전체보기
길에서 찾은 생명, 문화, 역사, 과학의 기록, '온 트레일스' 리뷰 | 기본 카테고리 2017-11-11 21:46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997919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온 트레일스

로버트 무어 저/전소영 역
와이즈베리 | 2017년 10월

 

 

 

'길'의 의미를 총체적으로 살펴보는 책이다.
'길'이란 무엇인지 과학적, 역사적, 지리학적, 문화적, 철학적 의미를 총체적으로 살펴본다.
작가는 하이킹을 통해, '걷기'를 통해 자연을 탐험하고 길을 만나고 여러 사람들을 만나며 알게 된 '길'에 대해 서술해나간다.

 

사실 처음에 책을 펴게 되었을 때 생각보다 어려운 내용이어서 당황스러웠지만
모든 것을 다 이해하려고 읽기보다는 술술 읽어나가는 것이 좋은 것 같다.
'길'이라는 것의 의미를 알아가는 과정이랄까.

그렇게 책을 술술 읽어나가다 보면 다방면으로 생각해볼 수 있게 된다.
지금 존재하는 나 자신도 결코 홀로 있는 것이 아니며 모든 것이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있다는 것을 떠올리게 된다.
모든 트레일은 협력의 결과이고, 마찬가지로 세상의 그 어떤 것 하나도 협력 없이 이루어진 것이 없다는 것을 느낀다.



 

" 지구상에 존재하는 모든 생명의 역사는 걸어감으로써 만들어진 단 하나의 길로 볼 수 있다.
우리는 모두 그 길의 후예인 동시에 그 길의 개척자다.
우리는 내딛는 발걸음마다 미지의 땅으로 들어가고, 길을 따라가고, 그 뒤로 트레일을 남긴다. "



가장 넓은 의미에서의 모든 길, 이야기, 실험, 네트워크를 아우르는 지구상의 모든 종류의 트레일이 만들어지는 이유는 더 좋고 더 오래 지속되며 더 유연한 방식으로 지혜를 나누고, 그것을 미래를 위해 보존하려는 인류 공동체의 거대한 열망에서 비롯된다고 볼 수 있다.

만들어진 길을 따라서 걷다가 그 길의 끝에 다다랐을 때 홀로 탐험하며 새로운 길을 만들어나갈 수 있어야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심리상담에 대하여, '제 마음도 괜찮아질까요?' 리뷰 | 기본 카테고리 2017-11-11 21:14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997915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제 마음도 괜찮아질까요?

강현식(누다심),서늘한여름밤 공저
와이즈베리 | 2017년 09월

많은 사람들이 심리상담에 대하여 대략적으로 알고는 있지만 대개 대중매체를 통해 간접적으로 접한 이미지로만 그려질 뿐 정확히 알려진 것이 없다.
이 책은 심리상담에 대한 오해를 풀어주고, 심리상담이란 무엇인지 알려주며, 심리상담을 고민하는 사람에게 용기를 주는 책이라 할 수 있겠다.

 

 

결코 변하지 않는 사람은 없습니다. 영원한 감정도 없지요. 어떻게든 변화하고 있는 마음이기에 변화를 거부하지 않아도 됩니다.
그저 흘러가는 대로 변할지, 아니면 내가 원하는 쪽으로 변할지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혼자서 원하는 방향으로 변화해나가기가 어려울 때, 심리상담은 우리가 더 나은 방향으로 변할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습니다.

 

 

다들 이렇게 사니까, 누구는 이렇대, 저렇대 하는 말과 생각에 휩쓸리지 않고 나의 감정을 온전히 느껴보고 이것을 건강하게 풀어나가는 것이 가장 중요하면서도 어려운 일인 것 같아요.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마음의 짐을 가지고 살아가고 있어요. 먹고 사는 문제, 세상이 만들어 놓은 '기준'에 맞춰나가야하는 문제 등 여러가지 문제들로 인해 마음의 짐이 하나둘씩 생겨나네요. 너무 무거워져서 그 짐을 지고 겨우 겨우 버티며 살아가고 있지요.
결국 마음 관리를 어떻게 해나가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것이기에
혼자서 해낼 수 없을 때는 심리상담을 받아보는 것도 좋은 해결책이 될 수 있을 것 같아요.
그 짐이 생각했던 것만큼 무거운 것이 아니었다는 것을 발견할지도 모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