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Mani
http://blog.yes24.com/dodona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마니
책과 연극, 뮤지컬을 사랑하는 마니입니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3·4·5·6·7·8·9·10·11기 공연·음악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5,56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도서 스크랩
공연(연극/뮤지컬)
원작들여다보기
나의 리뷰
책읽는 도도나
리뷰
소설
문화/예술
에세이
인문/사회
역사/인물
경제/경영
여행
과학
기타
공연보는 도도나
공연보는 도도나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임진아 thisisvoca 저축체질 결혼이라는소설 힐빌리의노래 외동딸 하우스프라우 기꺼이죽이다 존버든 최강의식사
2009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새로운 글
오늘 122 | 전체 620943
2008-08-19 개설

2009-01 의 전체보기
스타비즈니스법칙- 성공하기 위한 조건들 | 경제/경영 2009-01-30 17:10
http://blog.yes24.com/document/124233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스타 비즈니스 법칙

리처드 코치 저/고성연 역
김영사 | 2008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스타 비즈니스를 찾는 일은 누구나 원하는 바이지만 결코 쉽지 않은 부분이다.
80/20의 저자로 유명한 리처드 코비는 다음의 7가지 성공 요인을 제시해준다.

 

1. 나만의 시장이 보이는가.
2.얼마나 힘차게 뛰어 오를지 따져보라.
3.고객의 얼굴을 또렷하게 그려라.
4.반짝이는 장점은 무엇인가.
5.손익은 치밀하게 읽어라.
6.틈새에 대한 정의를 내러라.
7.가슴에 남을 이름을 지어라.

 

물론 1등 기업(스타 기업)이 되기위해 위의 모든 조건들을 충족해야만 하는 것은 아니다.
위의 조건들을 정확하게 적용할때 성공한 기업이 된다는 것이다.

각장들에서 성공 예시(물론 제시된 예들이 우리나라 상황에 모두 적합하거나 수긍이 가는 것들은 아님이 아쉽지만.....)를 보여주면서 성공한 기업들의 핵심가치와 성공 요인들을 분석해나간다.
특히 8장 <세상을 깜짝 놀라게할 참신한 아이디어>장에서는 부터는 31가지의 분석 방법들을 아주 상세하게 제시해주고 있는 데 비즈니스 영역뿐만이 아니라 일반 업무에 적용하기에도 아주 좋은 예시들이라고 본다.

1등이 되기위한 조건이나 이미 1등이 된 기업들의 필수요소를 보면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나의 머스크는 무엇인가? | 소설 2009-01-08 12:43
http://blog.yes24.com/document/121794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머스크

퍼시 캉프 저/용경식 역
끌레마 | 2008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자신의 정체성에 대한 고민!
나를 나답게 만드는 그 무엇! 과연 그것이 무엇일까?
마지막 책장을 덮으면서 드는 생각은 바로 그것이었다.

나를 규정하는 것은 무엇이지?
생김새? 성격? 직업? 목소리? 체취?

 

<머스크>에서 아르망 엠므를 규정하는 것은 바로 "향기"다
그에게서만 풍기는 좋은 향 <머스크>

그 머스크의 제조방법이 바뀌고 그의 향기가 바뀌면서 아르망의 정체성도 흔들린다.
그를 40년간이나 그답게 만들어준것이 바로 <머스크>임을 인지하는 순간!!! 그의 인생이 바뀐것이다.

 

그리고 아르망은 그 향기(정확히는 향수)에 집착하게 된다.
왠 강막증인가 하는 생각도 잠시....그는 자신의 모든 열정을 그 향수의 획득에 힘쓰게 된다.
향수의 제조법에 대해 공부하고 분자학까지 향수와 관련된 모든 분야의 지식을 습득하기 시작한다.
여기서 그가 69세의 노인이라는 점을 감안한다면 그는 실로 놀라운 열정의 소유자로 보인다.

나이가 들어도 자신의 생활습관을 엄격하게 지키는 매너리즘과는 다른 철저함을 가진 아르망은 결국 자신의 정체성을 유지하기 어렵다고 판단한 그 순간! 생을 마감할 준비를 한다. 무척이나 철저하게 준비된 죽음

그 죽음이 <향수>라는 것에 집착에 따른 이해하기 어려운 죽음으로 비추어지는 것은 사실이다.
굳이 죽음을 선택할만큼 그 향수가 중요하단말인가????

그렇다 적어도 아르망에게는 향기의 상실은 곧 자신의 정체성의 상실을 의미한다.
죽음까지도 완벽하게 자신의 방식으로 준비하는 모습을 보면 그는 결코 비극적으로 자신의 삶을 마감하는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
무엇보다도 책의 마지막에서 아르망의 사체를 발견하고 이를 덤덤하게 수숩하는 자클린을 보고는 이책이 얼마나 비극적인 내용을 유쾌하게(?)
담아내고 잇는 지를 알 수 있다.

그리고 나를 나답게 만드는 것...
그것이 무엇인지 한번쯤 생각하게 하며
살아가면서 무엇에 가장 집착하는 가.....라는 질문을 던져본다.
.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