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나마스떼
http://blog.yes24.com/dudwls012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할라휴휴휴
ㅎ2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7 / 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747
2016-11-15 개설

2017-07 의 전체보기
김 비서의 아찔한 나날 03권 | 기본 카테고리 2017-07-21 20:05
http://blog.yes24.com/document/976212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김 비서의 아찔한 나날 03권

기승 저
라떼북 | 2016년 05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평소에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로맨스소설을 좋아함. 플러스로, 사내연애 물은 더 환장해서 리뷰도 보지 않고 바로 구매를 해버림. 결론은, 나쁘지 않았음. 허나, 그렇게 썩 재미있지도 않았음. 하지만, 1권을 무료로 구입을 한뒤 2권이 궁금해지고 3권이 궁금해짐. 특히나, 부모님들이 환장하는 일요일 막장드라마 같은 요소가 곳곳에 넘쳐나는데도 꾸역꾸역 보게 됨. 이상함.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김 비서의 아찔한 나날 03권 | 기본 카테고리 2017-07-21 20:04
http://blog.yes24.com/document/976212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막장 전개인데 재밌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사랑을 사랑이라고 말하다 | 기본 카테고리 2017-07-21 20:02
http://blog.yes24.com/document/976212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사랑을 사랑이라고 말하다

하수영 저
베아트리체 | 2016년 08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솔직히 말하자면, 여자주인공의 성격이 마음에 드는 편은 아니었음. 하지만, 남자주인공의 매력이 너무나 포텐이 터져서 중간에 그만 둘 수가 없었음. 또, 소재는 진부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등장인물들의 대화체가 통통 튀는 것이 로맨스 드라마를 보는 듯 했음. 머릿속에 그림이 그대로 그려지는 소설이라 읽는 내내 재미지게 읽을 수 있었던 것 같기도 함. 고로, 킬링타임용으로는 제격.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사랑을 사랑이라고 말하다 | 기본 카테고리 2017-07-21 20:00
http://blog.yes24.com/document/976212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킬링타임용으로 제격.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인형의 집 | 기본 카테고리 2017-07-21 19:59
http://blog.yes24.com/document/976212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인형의 집

봄봄치 저
피아체(영상출판미디어) | 2016년 07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진짜 진심으로 BL소설은 처음 구입을 해보는 것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술술 정말 잘 읽혀서 깜짝 놀랐음. 평소 피폐물을 굉장히 좋아라해서 그런지는 몰라도 호불호가 굉장히 심하게 갈리는 소설임에도 오히려 나는 호쪽이었음. 스스로에게 놀람. 수위도 고수위 중에서도 고고수위 였는데 나쁘지 않았음. 구성도 처음부터 끝까지 아주 깔끔하게 나누어져 있어서 좋았고. 다만 멘탈이 사라지는게 흠이라면 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