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http://blog.yes24.com/fairmeet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라니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0,65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도서 리뷰
도서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자주자주
최근 댓글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32 | 전체 29914
2010-02-08 개설

2020-11-16 의 전체보기
[한줄평]식물의 사랑 | 도서 한줄평 2020-11-16 04:37
http://blog.yes24.com/document/1332470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조금 매끄럽지 않긴 했지만 잔잔하니 무난했던 작품이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다미레 - 식물의 사랑 | 도서 리뷰 2020-11-16 04:36
http://blog.yes24.com/document/1332470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식물의 사랑

다미레 저
동슬미디어 | 2019년 11월

        구매하기

조금 매끄럽지 않긴 했지만 잔잔하니 무난했던 작품이었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스포주의 * 


제목을 보고 뭔가 이쁘고 사랑스러운 작품이 되지 않을까 하고 기대를 하며 읽기 시작했다. 

작품 분위기도 그렇고 전반적으로 자연친화적인, 소박하면서 부드러운 글이긴 했는데 다만 매끄럽지 못한 연결 연결이 아쉽긴 하다. 뭔가 이야기가 뚝 뚝 끊어지면서 이어진다는 느낌이 든달까... 

그리고 캐릭터들의 까칠함도 작품의 분위기와 묘하게 어울리는 것 같으면서도 튀는 느낌이랄까... 암튼 약간 매끄럽지 못한 부분이 있는 건 분명했다. 

개인적으로 아빠의 이야기가 조금 마음이 아팠다. 얼마나 마음이 안 좋았을지...ㅠㅠ 그리고 사영이를 미리 점찍어 둔 그 마음, 미래를 안분하는 그 마음이 얼마나 싱숭했을지... 

사영이도 짠하다. 긴긴 세월 아저씨한테 코 꿰어, 우수에게 코 꿰어 얼마나 오래동안 기다린거니... 게다가 기억도 까맣게 잊고 있는 우수였는데... 그 비 많이 오던 날의 까칠함이 이해가 가기도 한다. 

암튼, 결국은 이런저런 장애들을 헤치고 행복해 지는 걸로!ㅋ 

조금 매끄럽지 않긴 했지만 잔잔하니 무난했던 작품이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내일의 으뜸 2권 (완결) | 도서 한줄평 2020-11-16 03:59
http://blog.yes24.com/document/133246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풋풋함과 청춘시절이 그리울 때 이 작품이 제일 먼저 떠오를 듯.^^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김빵 - 내일의 으뜸 2권 (완결) * | 도서 리뷰 2020-11-16 03:58
http://blog.yes24.com/document/133246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내일의 으뜸 2권 (완결)

김빵 저
다향 | 2020년 10월

        구매하기

풋풋함과 청춘시절이 그리울 때 이 작품이 제일 먼저 떠오를 듯.^^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스포주의 * 


솔이 이 착하고 미련한 것!! 그렇게 노력했는데 왜 자꾸 도망치려고 하니... 과거로 돌아가서 운명을 바꾸기 위해 그간 했던 고생과 개그들을 다 어쩌려고... 뭐, 순수한 마음이었고, 결과적으로 선재를 살렸으니 다시 변할까 무서워서 그랬을 수도 있긴 하지만. 게다가 미래를 바꿈으로써 오는 반향으로 오는 틀어짐으로 인해 더 그랬을 수도 있긴 하다. 

발랄했던 과거의 1권에 비해 현재로 돌아와 무거워진 분위기와 디테일로 인해 약간 루즈해지고, 과거와 현재를 수시로 왔다갔다 하니 좀 정신이 없기도 하지만, 그래도 두 시간대를 동시에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회중시계의 이야기도 나오는데 그런 사연일 줄이야... 은찬이가 큰일했네!ㅋ 좀 앵기더라도 은찬인 봐줘야 할 듯.ㅋㅋㅋㅋ 

감자전 멤버들과 특히 인혁이, 그리고 막내 꼬맹이들도 모두 반가웠다. 묘하게 뒤섞여 있긴 하지만 그래도 기억을 하고 있어 다행인 듯.^^ 춘백이와 장군신님 노할라에서 또 한번 빵터지기도 하고...ㅋㅋ 

무엇보다도 솔이의 마음이 참 순수하고 이뻤던 작품이다. 선재업고튀어의 맹활약!!ㅋㅋ 

풋풋함과 청춘시절이 그리울 때 이 작품이 제일 먼저 떠오를 듯.^^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내일의 으뜸 1권 | 도서 한줄평 2020-11-16 03:28
http://blog.yes24.com/document/1332461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풋풋함을 보다보니 추억도 새록새록 떠오르고, 요소요소 들어있는 웃음코드에 빵터지기도 하고ㅋ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