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http://blog.yes24.com/fairmeet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라니
라니의 생각 끼적거리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4,49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도서 리뷰
도서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자주자주
최근 댓글
좋은 내용 소개해 주셔서 감사해요 :.. 
엄청난 심리전이라니 한 번 읽어보고 .. 
더 좋은 책을 만나기 위한 여정이지 ..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47857
2010-02-08 개설

2021-11-01 의 전체보기
[한줄평]여왕과 사자 - 레드 라벨 클럽 | 도서 한줄평 2021-11-01 04:19
http://blog.yes24.com/document/1533196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너무 단순하게 반복되고, 감정적 공감의 부재로 더 흥미를 붙이지 못했던 난관이었던 작품ㅠ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KEN - 여왕과 사자 - 레드 라벨 클럽 | 도서 리뷰 2021-11-01 04:16
http://blog.yes24.com/document/1533195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여왕과 사자 - 레드 라벨 클럽

KEN 저
디앤씨미디어 | 2016년 07월

        구매하기

너무 단순하게 반복되고, 감정적 공감의 부재로 인해 더 흥미를 붙이지 못했던 나에게는 총체적으로 난관이었던 작품.ㅠㅠ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스포주의 * 

 

솔직히 초반부터 집중이 잘 되지 않았다. 그래도 일단은 꾹 참고 뭔가 더 나올거다 하고 읽어 나가는데... 왜 갈수록 점점 더 기대치가 없어지는지...ㅠㅠ 

시작을 강하게 출발했으면 뭔가 그 와중에도 텐션을 조절하고 달래가며 끌어가는 등의 변화가 좀 있어야 할텐데 내내 너무 단순하게 같은 구조의 이야기만 반복만 되다 보니 영 흥미가 일지 않는 것이...ㅠㅠ 

그렇게 대단한 전쟁의 신이라 불릴 정도의 사자가 어떻게 포로로 잡혔는지도 의문이고, 그런 대단한 인물을 아무리 포로라 해도 그렇게 취급하는 것도 의아스럽고... 

감정적인 부분이 너무 약했던 것도 한 몫 더 했다. 그들의 감정을 공감하지 못하는데 무슨 이야기에 재미가 붙고 하겠는가...ㅠㅠ 

너무 단순하게 반복되고, 감정적 공감의 부재로 인해 더 흥미를 붙이지 못했던 나에게는 총체적으로 난관이었던 작품.ㅠㅠ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한줄평][100% 페이백] [대여] [세트] 거짓말쟁이에게 키스를 (총3권/완결) | 도서 한줄평 2021-11-01 03:53
http://blog.yes24.com/document/1533193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평점

뛰어나진 않지만 적당히 잘 가볍게 버무렸다고?할까...ㅎ 가볍게 무난하게 즐겼던 작품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홍서혜 - [대여] [세트] 거짓말쟁이에게 키스를 (총3권/완결) | 도서 리뷰 2021-11-01 03:52
http://blog.yes24.com/document/1533193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100% 페이백] [대여] [세트] 거짓말쟁이에게 키스를 (총3권/완결)

홍서혜 저
이지콘텐츠 | 2021년 07월

        구매하기

뛰어나진 않지만 적당히 잘 가볍게 버무렸다고 할까...ㅎ 가볍게 무난하게 즐길 수 있었던 작품이다.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 스포주의 * 

 

작품 표지 이미지랑 제목보고 살짝 유치하지 않을까 우려했었는데 그냥 가볍게 무난하게 읽을 수 있었던 작품이다. ( 작품 선택시 표지랑 제목이랑 정말 중요하다구요!! 제발 가볍게 여기지 말아주었으면 좋겠다는!!) 

작품이 묘하게 경계를 잘 탔다고 해야 할까... 아주 가볍다고 하기엔 무게감도 좀 있고, 또 완전 유치하고 엉성하다고 하기엔 그 정도는 아니고 나름 스토리도 있으니... 감정도 아예 없진 않고 납득은 된다는... 그냥 뛰어나진 않지만 적당히 잘 가볍게 버무렸다고 할까...ㅎ 

셰일린과 티모시의 첫만남 첫사랑 부분에 좀 더 포인트를 두었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하긴 했다. 그들의 시작이자 가장 간질간질했을 순간이지 않나 싶은 것이...^^;; 가면을 쓴 티모시와 크로체, 감추고 있는 것들과 진심, 그리고 그 앞에 있는 셰일린까지... 셰일린도 매사 관심없이 공부만 들이파다가 무작정 찾아가기까지 한 감정이니... 이 부분이 제일 감정적으로 강렬하지 않았나 싶은데 너무 스쳐가듯 간단히만 나오고 넘어가서 아쉬웠다. 

암튼, 세권 분량인데 지루한 줄은 모르고 그냥 가볍게 무난하게 즐길 수 있었던 작품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