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fox24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fox2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fox24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83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5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이 책 정말 좋더라구..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물리학은 나에게 외국.. 
WKF QW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26 | 전체 34672
2007-08-12 개설

2015-06-26 의 전체보기
[서평]몸과 마음을 살리는 행복 공간 라운징 | 기본 카테고리 2015-06-26 07:35
http://blog.yes24.com/document/80920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몸과 마음을 살리는 행복공간, 라운징

이상현 저
프런티어 | 2015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나에게 안식을 주고 행복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면 늘 그곳에 머무르고 싶어질 것 같다. 이 책에서는 몸과 마음을 살리는 행복공간을 이야기해 보고자 했다. 이 책의 저자는 건축학교수로 도시 건축에 대한 이야기가 많이 나온다. 가장 처음 나온 이야기가 바로 ‘다락방’에 대한 이야기다.

나 어릴 적에도 다락방이 있었다. 그 다락방에서 책도 보고 공부도 하고 마당이 들여다보여 손님이 오시면 인사를 하고는 쪼르르 다락방에 올라가 손님을 살펴보곤 했다. 다락에는 늘 희안한 물건들이 쌓여있게 마련인데 그걸 헤집어 놓는다고 혼이 나곤 했다.

집안에서 자신이 가장 즐겨하고 머물고 싶어 하는 공간이 있기 마련이다. 그런 공간에 대한 생각이 가득 들어 있는 내용들이 있어 즐겁다.


본문 p96

우리에겐 정신적 피로를 씻어주는 휴식과 함께 다시 살아갈 힘을 얻을 수 있도록 건축된 라운징 공간이 필요하다. 이제부터 우리 주변에서 흔히 발견되는 라운징 공간들을 살펴보려 한다. 호텔 라운지나 카페 말고도 그런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숨겨진 보물과 같은 공간들이 있다.


집안에 이런 공간들을 마련하고픈 생각이 들게 하는 내용들이 많이 있었다. 사실 얼마전부터 서재에 의자를 두고 앉아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을 만들려고 했었는데 하질 못하고 있다. 책도 정리를 하고 좀 저 쾌적하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내려고 했는데 아직도 하지 못하고 있어 안타깝다.

이 책에는 예전 다방 옆 어항 그 옆자리의 사진이 나온다. 그 소파는 좀 허름하지만 푹신하고 두 명이 앉을 만한 자리를 제공한다. 그 안락함이 주는 느낌은 오랜 간다.

이 책은 나에게 집이라는 공간을 다시금 들여다보게 했다. 쉴 수 있는 공간, 편안하게 있을 수 있는 공간이 필요하다고 본다. 그런 공간은 각자의 구성원마다 다를 텐데 그런 감정을 느낄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 싶다. 공간에 대한 생각을 찬찬히 해 볼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어떻게 사람의 마음을 얻을 것인가 | 기본 카테고리 2015-06-26 07:03
http://blog.yes24.com/document/809200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어떻게 사람의 마음을 얻을 것인가

이철환 저
자음과모음 | 2015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연탄길’이라는 책을 참 은은하게 재미있게 감동적으로 읽었던 기억이 난다. 이 책은 바로 그 연탄길로 감동을 주었던 작가인 이철환 작가의 신작이다. 책의 표지는 깔끔하지만 피에로의 모습이 있다. 하지만 피에로의 얼굴은 일그러져 있고 눈물을 흘리는 것처럼 슬퍼보인다. 바로 우리의 모습을 나타내고 있는 것인가?

다른 사람들 앞에서 꾸미고 숨기고 있는 우리들의 본심을 이렇게 곁으로 항상 웃고 있는 피에로의 모습으로 만들어 보여주고 있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게 하는 표지였다.

이 책은 어느 곳을 찾아 읽어도 마음을 다스릴 수 있는 내용들이 들어 있어 곁에 두고 읽고 싶은 책들이다. 특히 인간의 감정과 임간의 본성에 얽힌 이야기들을 알아본다.

중간에는 동물이나 과일 등 이야기 속에 나오는 내용과 걸맞는 그림이 들어있다. 그림은 불투명 한 느낌이지만 내용과 관련이 있고 나름의 생각할 거리를 주는 공간을 만들어 내고 있다.


본문 P120

여기서 우리는 중요한 선택을 해야 합니다. 인간의 단점만 볼 것인가 아니면 인간의 장점까지 볼 것인가에 대해서 말입니다. 마찬가지로 나의 단점만 볼 것인가 아니면 나의 장점까지도 볼 것인가에 대한 선택도 결국은 내가 해야 하는 것입니다. 상대방의 단점만 보지 않고 장점까지 보려고 할 때 비로소 우리는 상대방을 진심으로 인정할 수 있고 상대방의 마음까지 얻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나의 단점만 보지 않고 장점까지 보려고 할 때 비로소 나는 나를 인정할 수 있고 나를 사랑할 수 있습니다.


이런 좋은 글귀들을 자꾸 읽다보면 마음에 새기게 되고 행동으로도 옮길 수 있는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 이런 책은 한 번에 몽땅 읽어가는 것보다는 야금야금 밤에 몰래 꺼내먹는 과자처럼 읽어 내려가야 하겠다.

마음의 위로를 받을 수 있는 글을 많이 읽어야 할 어려운 때라고 볼 수 있다. 실천할 수 있는 글이 되었으면 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