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fox24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fox2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fox24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2월 스타지수 : 별4,355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7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이 책 정말 좋더라구..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물리학은 나에게 외국.. 
WKF QW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16 | 전체 33703
2007-08-12 개설

2017-12 의 전체보기
[서평]랜드마크 중국어회화 | 기본 카테고리 2017-12-21 10:54
http://blog.yes24.com/document/100558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랜드마크 중국어회화

김정은 저
Pub.365 | 2017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사실 중국 여행은 가본 적이 없어서 어디가 어떤지 잘은 모르지만 이 책은 꽤 유용한 것 같다. 일단 여행 지역을 나누어 두었다. 베이징과 베이징 여행코스와 상하이 여행코스, 홍콩 여행코스로 나눠서 첫째 날부터 날짜별로 일정을 짜두었다. 단순히 그 일정만 놓고 보았을 때 정말 알차게 짜여져 있는 느낌이 든다.

베이징의 둘째 날의 경우 천단공원, 치엔먼,라오셔차관,리우리창,난뤄구샹,찐딩쉬엔을 돌아오는 여행 코스다. 정확히 어느 곳인지는 아직 가보지 않아서 모르지만 꼭 가보고 싶은 곳들로 구성되어 있어 기대감을 높인다.

홍콩을 예로 들어보자. 홍콩 첫째 날의 경우 빅토리아피크를 지나서 소호,센트럴,란콰이펑을 돌아오는 여행일정이다. 홍콩의 전경이 시원하게 보이는 사진을 시작으로 홍콩의 필수코스인 빅토리아피크가 나오는데 빅토리아피크에 오르는 열차인 피크트램을 소개했다. 미리보기에서는 장소에 맞춰서 질문을 만든다. ‘트램타고 올라가는데 얼마나 걸려요?’하고 묻는 질문을 중국말로 소개해 두었다. 이 학과에 주요한 단어를 익힌다. 실전여행페이지에서는 중국어로 대화를 나누는 내용을 정리해 두었다. 기억하기 단원에서는 ‘~몇시까지 하나요?’같은 가장 보편적으로 쓰는 표현들을 정리해 마무리를 했다.

여행지마다 정리된 표현들을 익히다보면 정말 그 여행지에 갔을 때는 자연스럽게 입에서 중국말이 나오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중국말은 생각보다 발음이나 표현이 어렵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이 책으로 중국의 풍광을 보면서 차근차근 익히면 잘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탭 | 기본 카테고리 2017-12-21 10:27
http://blog.yes24.com/document/1005581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TAP 탭

아닌디야 고즈 저/이방식 역
한국경제신문사(한경비피) | 2017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은 경영이나 경제 분야를 모르는 나에게 조금은 도움이 되는 느낌이었다. 책의 제목은 ‘TAP’이다. 탭이 주는 말의 묵직함이 느껴진다. 나도 스마트폰부터 탭까지 열심히 쓰고 있는데 이 책은 모바일 비즈니스에서 승자가 되는 법을 소개한다고 부제를 달아두었다.

삼성과 애플, 알리바바 증 세계적 기업이 주목한 마케팅 필독서라고 칭했고 다음 소프트 부사장이 추천하는 책이라고 써 있다. 이 책의 어떤 점이 이렇게 매력적인가

이 책의 작가는 뉴욕대 스턴경영대학원 석좌 교수인 아닌디야 고즈 다. 우리 시대 휴대전화의 기술이 어디까지 왔는지 휴대전화와 인간행동이 어떻게 변화와 발전을 가져왔는지에 대해 적어 두었다.

모바일로 사고 싶은 물건을 고르고 모바일로 결제를 하는 것은 아무렇지도 않은 일이 되었다. 손쉽게 손안에 들고 다니는 결제 도구인 셈이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휴대폰으로 결제를 한다는 것은 상상도 못했었는데 이제는 누구나 쉽게 원하는 것을 얻는다. 모바일 시장은 이제 누구도 상상할 수 없는 거대한 트렌드가 되었다. 저자는 스마트폰은 오프라인 채널과 디지털 채널을 연결해주는 접착제라도 했다. 맞는 말이라고 본다. 요일에 따른 광고전략과 효과나 쿠폰의 유효기간 등에 대한 상관관계는 정말 재미있었다. 우리들이 편히 쓰고는 있는데 심리적으로 이런 효과를 노리고 만들어 낸 여러 가지 전략들이 있는 줄은 알지 못했다. 이 책은 다시 한 번 더 읽어 보고 싶다. 한번 읽어서는 알지 못하는 여러 가지 재미있는 사례들이 많이 있었다. 책 안에서 소개된 다른 책들이나 사례들에 이야기를 다시 한번 읽어보면서 내가 주의할 점과 알아두어야 할 점들에 대해 알아보고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본색 | 기본 카테고리 2017-12-19 17:33
http://blog.yes24.com/document/1005248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본색 本色

러자 저/차혜정 역
쌤앤파커스 | 2017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본색’이라는 말을 정말 오랜만에 들어보았다. ‘나를 해부할 수 있는 건 나뿐이다’라는 부제를 보면 나를 찾아가는 이야기들인 것 같다. 나를 들여다보고 분석하는 것은 1000배는 어려운 작업이라는 생각이다. 사실 우리는 하루 말하는 모든 말 중에서 반 이상은 남의 이야기를 하는 것일 것이다. 남의 험담뿐만이 아니라 다른 이의 좋은 점도 이래저래 전달하느라 바쁘다. 하지만 자기 자신에 대한 생각은 하루 동안 몇 번이나 하게 될까?

이 책의 작가는 중국의 유명 방송인인 ‘러자’다. 러자는 중국판 무한도전에서 진행자로 활약하고 베스트셀러 작가이면서 색채 심리학의 창시자이기도 하고 스타 강연자이기도 하단다. 많은 재능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다. 하지만 자신의 재능을 또한 적절하게 표현하고 쓸 줄 아는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는 자신을 깊이 해부할수록 진실한 삶을 살 수 있다 말이 와 닿는다. 이 책은 작가 자신을 보이는 철저한 자기 기록이다. 그의 글이 에세이 형식이라는 편안한 느낌이기는 하지만 그의 글은 물 흐르듯 술술 흘러가는 느낌의 이야기로 흘러가 편하다. 특히 강사훈련을 하는 대목이 기억이 많이 남는데 누구라도 알아듣기 쉬운 언어로 말해야 한다는 것, 먼저 자기 자신을 해부한 후에 다른 사람을 분석해야 한다는 것 이렇게 두 가지가 바로 작가가 색채연구가로 10여년 동안 실천 해 온 것이라고 한다. 이 글을 읽다보니 내가 나에 대해 쓴다고 했을 때도 이렇게 길고 찬찬한 이야기들이 나올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자기 자신에 대한 충분한 성찰이 없고서는 이뤄질 수 없다. 버라이어티한 일생을 살아왔을 것이라고 생각이 드는데 생각보다는 평범한 생각과 일들이 많이 일어난 작가의 본색을 보다보니

좀 더 재미있게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하루하루 충실하고 재미있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빅프라핏 | 기본 카테고리 2017-12-19 17:24
http://blog.yes24.com/document/1005247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빅프라핏

신현암,이방실 공저
흐름출판 | 2017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사회를 변화시키며 수익을 내는 비즈니스 모델 이 부제다. 우리 사회에서 돈을 버는 기업들의 사례를 차근차근 들면서 돈을 버는 것과 동시에 사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들을 만들어 내고 있다. 난 경영이나 경제는 잘 알지도 못하고 어렵기만 하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이 책이 재미있고 즐겁게 읽을 수 있었던 것은 우리들이 흔히 잘 알고 있는 맥도널드나 코카콜라, 디즈니 등의 기업들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어 흥미롭다.

사실 대기업들의 어두운 면을 보여주는 많은 이야기들이 있어 뉴스를 보면 마음이 무거워지는 부분이 있다. 기업들은 여러 가지 이미지들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 기업 갭은 개도국에 위치한 생산 공장을 대상으로 자사의 여성 재봉사들에게 리더십과 다양한 교육을 실시해 지금까지와는 다른 삶을 살 수 있도록 도왔다. 여성들의 삶을 바꾸어 놓았다는 말은 와 닿는 말이다, 그냥 돈을 주거나 노동력만을 빼앗는 것이 아니라 평생을 먹고 살 수 있는 교육을 시켜준다는 것은 정말 바람직한 것이라고 본다. 커처라는 독일 청소기업도 사회 공헌을 하고 있는데 세계 문화유산을 청소하는 일을 한다. 이집트의 미라미드나 스핑크스 등. 자신 회사의 하는 일과 딱 어울리는 이런 사회 공헌 활동에 대한 이야기는 즐겁다.

4차 산업혁명시대에 진화하는 사회 공헌 모델에 대한 이야기도 인상 깊었다. 재미있게 기업을 운영하면서 사회 공헌의 일을 하는 기업들의 사례는 충분히 즐거웠다.

커다란 기업들만 이런 활동을 하는 것은 아니고 개인도 할 수 있다. 개인적으로도 봉사활동을 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는데 봉사활동의 종류도 다양해지고 있다. 다양한 봉사활동을 이제는 조금씩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이익도 내고 사회 공헌의 아름다운 모습을 보이는 기업들의 이야기는 매우 인상적이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너무 멀리까지는 가지말아라 사랑아 | 기본 카테고리 2017-12-19 17:05
http://blog.yes24.com/document/1005242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너무 멀리까지는 가지 말아라, 사랑아

나태주,용혜원,이정하 공저
미래타임즈 | 2017년 1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나태주,용혜원,이정하 시인들의 이름은 들어 본 적이 있을 것이다. 아무리 시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라도 이들 시인이 쓴 시 중에서 한 편은 꼭 읽어본 적이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 세명의 시인이 한자리에 모였다. EBS FM의 시 콘서트에서 매주 시인을 초청해 들어보던 시를 책으로 만들었다. 표지의 달과 별 그림부터 정말 깔끔하고 아름다워 보인다.

속안의 내용도 예쁜 그림과 함께 시 그리고 해설이 들어간 내용들까지 조화를 이루고 있다.


P53

너무 멀리까지는 가지 말아라

사랑아


모습 보이는 곳까지만

목소리 들리는 곳까지만 가거라


돌아오는 길 잊을까 걱정이다

사랑아.


얼마나 아름다운가. 시의 매력은 이런 것에 있는 것 같다. 짧고 짧은 글 안에 사람의 마음을 통째로 담고 있다는 것....따뜻한 마음이 느껴지기도 하고 안타까운 마음이 느껴지기도 한다. ‘사랑’을 주제로 한 시들은 그다지 읽을 마음이 나지 않았는데 이 세 사람의 시는 담백하지만 진심이 느껴진다. 사람들 사이에는 작은 강들이 한 가지씩 흘러가고 있는 것 같다. 그 강은 물이 불어나기도 하고 줄어들기도 하면서 우리의 마음을 만들어 가는 것 같다. 그 강물의 공간을 좁히면서 살아가는 것이 인생사가 아니겠는가 한다. 나도 마음의 강물이 시간이 늘어날수록 자꾸 넓어지는 느낌이 들어서 마음이 아파온다. 사람들과의 사이에 작았던 강물이 자꾸 늘어나고 늘어나 바다가 되면 어쩌나 하는 생각이 들어서 세월이 지날수록 마음이 아파온다. 강의 넓이를 줄이려면 어떻게 살아야 할까? 나의 삶의 방식을 조금씩 바꿔야 하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내가 살아가는 것이 과연 맞는 걸까?

앞으로 남은 시간들은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 걸까? 아름답고 멋지게 살아갈 수 있는 걸까? 후회 없이 살 수 있는 인생을 만들어가야 하는 때인데 생각만 많아지는 것 같다. 시 한 편 읽을 시간도 없이 여유 없이 살아가는 시간을 지내고 있는 내가 마음에 답답해질 떄가 있다. 좀 더 여유를 가지돼 짜임새있고 아름다운 시간을 가지자고 다짐해본다. 이제 연말...다시 계획을 세울 때가 되었다. 계획을 세우고 앞으로 나갈 연습을 하면서 나를 다잡아 보아야겠다. 말랑말랑한 사랑 시지만 나의 마음을 녹이는데 필요한 내용이었다. 더불어 여유를 가지자는 마음을 만들어가는 데 꼭 필요한 시간이 되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