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fox24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fox2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fox24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1,32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7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이 책 정말 좋더라구..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물리학은 나에게 외국.. 
WKF QW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33869
2007-08-12 개설

2017-09 의 전체보기
[서평]풍경 수채화 수업 | 기본 카테고리 2017-09-21 15:11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987071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풍경 수채화 수업

고바야시 케이코 저/이유민 역
이종문화사 | 2017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멋진 풍경을 바라보면 마음의 안정을 가져오는 것은 맞다. 하염없이 바라보고 있노라면 시름을 잃을 수 있을 것 같다. 그런데 수채화 풍경이라니...더더욱 마음이 편해진다.

사실 녹색이 눈의 피로감을 가장 많이 주지 않는다고 한다. 녹색 숲속에서 나무에 둘러싸인곳에 앉아 눈을 감고 새 소리를 듣고 있으면 얼마나 즐거울까 그리고 힐링이 될까 하는 생각이 든다.

마음의 안정을 가져오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지만 음악을 듣는 것과 더불어 그림을 그리는 것도 정말로 기분을 좋게 만드는 좋은 방법이 아닌가 한다. 사실 학교 다닐 때는 유화를 더 좋아했었다. 그 때는 유화를 더 잘 그린다고 생각했었다. 그래서인지 유화를 잘 찾아서 보곤 했다. 하지만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수채화 같은 맑은 그림이 좋다.

이 책은 그런 수채화를 더 빨리 쉽게 그릴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고 있다. 특히 가장 재미있었던 것은 물감을 칠한 다음에 물감이 마르기전에 소금을 뿌려 두는 건데 그렇게 되면 재미있는 모양이 만들어져서 바위의 이끼가 만들어져 있는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이런 방법은 쉽게 구할 수 있는 소금으로 표현 방법을 다양하게 만들어 낼 수 있어 좋다. 색감이나 굴곡을 붓질이나 물감의 농도를 어느 정도로 맞춰서 만들어 낼 수 있는지 보여주고 있어서 아주 마음에 든다.

여름의 녹음도 가을의 단풍도 겨울의 눈발이 날리는 숲속의 모습도 자유자재로 표현할 수 있는 모습이 정말 인상적이다. 게다가 쉽게 표현할 수 있어 더 보기 좋다.

한 장씩 한 장씩 매일 조금씩 그려 보는 연습을 해 보아야 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리더의 온도 37.5 | 기본 카테고리 2017-09-21 14:43
http://blog.yes24.com/document/987063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리더의 온도 37.5

김상임 저
문학세계사 | 2017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리더’는 어떤 사람일까? 어떻게 행동하고 생각해야 리더라는 호칭을 얻을 수 있을까?

이 책은 리더만이 가질 수 있는 고품격의 리더쉽을 어떻게 해야 가질 수 있는지 조언한다.

책쓴이는 김상임씨로 많은 이력을 가진 사람이다. 삼성그룹 공채로 입사해서 여성으로서 최초라는 말을 계속 들어오면서 이력을 새롭게 만들어 갔다. 현재는 국제 인증 코치로 국내외 대기업과 공공기관의 코칭 연수를 해 주고 있다.

작가는 몇 개의 카테고리를 만들어 리더가 되기 위해 어떤 점을 노력해야 하는지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하고 있다. 특히 자신만의 자존감을 높이라는 이야기는 공감이 된다. 자신을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이 가지게 되는 것이야말로 다른 사람들을 이끄는 리더가 되기 위한 덕목으로 가장 큰 것이라고 본다

바른 자세부터 자존감을 높인다거나 비워야 채워지고 낮춰야 높아진다는 이야기 또한 마음에 와 닿는 내용들이다. 특히 자세부터 바르게 해야 자존감이 높아진다는 것은 정말 마음에 드는 말이다. 자세는 그 사람을 나타낸다.

글씨 쓰는 자세, 앉아 있는 자세 한가지도 사람을 나타내는 척도가 될 수 있다. 하물며 리더를 나타내는 것이야말로 말할 것도 없다.

인생의 빅피처를 그리려는 노력도 해야 한다. 나의 현주소를 인식하는 것부터 시작해 미래를 상상하고 디자인 해 보는 노력을 게을리 하지 말아야 겠다는 생각이 든다. 요사이 들어 게을러지는 내 모습을 발견하곤 하는데 좀 더 부지런해지고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야 겠다는 생각이 든다. 물론 내가 꼭 리더가 되고 싶다는 건 아니다. 하지만 노력하는 사람에게는 늘 기회가 오지 않을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파리에서 한 달을 살다 | 기본 카테고리 2017-09-11 09:33
http://blog.yes24.com/document/985399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파리에서 한 달을 살다

전혜인 저, 사진
알비 | 2017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파리’는 늘 동경하게 만드는 도시다. 굳이 낭만이라는 말을 들먹이지 않아도 여유와 사색을 하게 만드는 도시...바로 그곳 파리다. 프랑스를 가보지 못한 나에게 파리는 이름만 들어도 설레임이 마구 샘솟는 곳이다. 이 책의 작가는 혼자 여행하는 것을 즐기는 사람인데 특히 파리에 대해 특별한 감정을 가지고 있다. 책 속 안에 있는 사진을 보면 우리나라의 여기저기를 찍은 사진들과 마찬가지로 소박하고 바로 내 옆에 있는 장소인 것 같다.


p93

튤립을 손에 들고 집에 돌아오는 길부터 예상치 못한 큰 행복이 나를 에워싸는 것을 느꼈다. (중략)집에 돌아와 꽃을 꽂았다. 그 모습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한참을 바라보고 조금있다 또 바라보면서 장난감을 새로 산 어린아이처럼 기뻐했다. 아무 날도 아닌 보통의 날에 내가 나를 위해 산 꽃은 나를 가치 있는 사람으로 만들어준다. 행복해 질 수 있는 간단한 비결을 여태 모르고 살았다니! 8천원의 행복이 바로 여기에 있다.


이 글의 옆에는 분홍색의 탐스러운 파리의 튤립이 화병에 꽂아진 채 있는 사진이 있다. 소소한 곳에서 느껴지는 행복을 서울이 아닌 먼 타국인 파리에서 느낄 수 있다니... 하지만 충분히 공감이 된다. 길거리에서 파는 꽃들의 소박한 모습에서도 행복을 느낄 수 있는 곳. 파리라는 특별한 장소가 주는 선물이 아닐까.

‘~에서 한 달 살기’라는 것이 유행했는데 많은 사람들이 실천을 했다. 나도 그 대열이 동참하고 싶었는데 여러 가지 여건상 하지 못하고 있다. 사실 떠나고 싶어도 자신이 하고 있는 일 해야 할 일에서 자유로울 수는 없다. 그런 의미에서 정말 작가가 부럽다. 일단 떠날 수 있다는 것에서 감사하고 고마운 일이다. 사진을 쭉 보다보면 글쓴이와 함께 파리의 여기저기를 다니고 있는 느낌이다. 파리에 가면 가장 가고 싶은 곳이 바로 파리의 서점들이다. 정돈된 듯 깔끔하면서도 소소하게 책들을 꽂아둔 서점의 책꽂이가 아름답다.

특이한 건 작가의 셀카가 많이 눈에 보인다는 것이다. 예쁜 작가의 모습과 자연스럽게 군것질도 하고 거리를 지나다니는 모습들... 꼭 해보고 싶다. 한달이 아니라 두달 세달 살아보고 싶다. 내가 움직일 수 있을 때 움직이고 쉴 수 있을 때 쉬고 갈 수 있을 때 간다면...

나도 언젠가 출발할 수 있을 것이다. 꼭....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