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fox24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fox24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fox24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1,32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19 / 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이 책 정말 좋더라구.. 
잘 보고 갑니다 
잘 보고 갑니다 
물리학은 나에게 외국.. 
WKF QWHRH RKQSLEK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33867
2007-08-12 개설

2019-06 의 전체보기
[서평]앞으로의 책방독본 | 기본 카테고리 2019-06-27 09:23
http://blog.yes24.com/document/1141947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앞으로의 책방 독본

우치누마 신타로 저/양지윤 역
하루 | 2019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책방’이라는 말이 정겹다. 서점이라는 말은 널리 쓰이는 말이지만 ‘책’과 ‘방’이라는 말은 두 단어가 어우러져 친근감을 더한다. 책방은 늘 내가 좋아하는 장소였다. 동네 책방을 늘 둘러서 집에 오는 길은 행복함과 만족감으로 채우는 시간이었다.

예전에는 동네마다 학교앞에 문구점과 책방이 있었다. 그 앞에 보기 좋게 친구처럼 있던 두 가게는 언제나 나를 편안하게 해주었다. 특히 책방은 지금처럼 참고서들이 주요 책장을 차지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책들로 보기만 해도 배부를 것 같은 책이 많았다.


이 책은 책방을 자주 다니는 사람이나 책을 좋아하는 사람, 책방을 앞으로 열려고 하는 사람도 해당되겠다. 한번쯤이라도 읽어보면 좋은 책이다. 책방의 모든 것이 들어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책을 구성하는 것, 손님들을 응대하는 것, 인테리어와 책의 진열까지도 본인의 경험을 곁들여서 이야기하고 있다. 책이 생각보다 페이지수가 되어서 좀 놀랐다. 하지만  책과 관련한 이야기를 빼곡하게 담아두고 있기에는 오히려 짧을 수도 있다.


‘브랜딩을 위해’라는 주제의 이야기를 보면 어떤 장소를 방문하면 서가를 보면 그 사람의 느낌과 인상을 알 수 있다는 이야기에 공감한다. 그래서 여러 사례를 통해 꼭 서점이 아닌 다른 업종에서도 서가와 책을 진열 할 곳이 필요하다는 이야기를 하고 있다. 그런데 다양한 컨셉을 만들어 이야기해 공감이 간다. 그림까지 함께 싣고 있는데 식품업체가 식문화 도서관을 연다는 컨셉, 공동 사무실 한 쪽을 헌책방 코너로 꾸민다던가 하는 느낌의 이야기가 재미있었다. 책의 페이지수에 비해 단숨에 쉽게 읽을 수 있어 좋았다. 특히 책에 관한 이야기라서 더 좋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시간은 흐르지 않는다 | 기본 카테고리 2019-06-20 18:32
http://blog.yes24.com/document/1140119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시간은 흐르지 않는다

카를로 로벨리 저/이중원 역
쌤앤파커스 | 2019년 06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물리학은 나에게는 외국어나 마찬가지다. 하지만 요사이 과학도 인문학적인 관점에서 보다 쉽게 독자에게 다가오는 경향들이 있어서 나같은 과학 문외한도 즐겁게 읽으면서 지식적 욕구를 채울 수 있을 것으로 생각이 된다. 이 책은 카를로 로벨리라는 물리학자가 지은 책이다. 이탈리아 태생인 그는 양자이론과 중력이론을 결합한 ‘루프양자중력’이라는 개념으로 우주의 블랙홀을 새롭게 규명하고 이야기하고 있다. 제2의 스티븐 호킹이라고 불리고 많은 저서들이 있다.


우주라는 공간은 늘 나에게 막연함을 준다. 가본 적도 없는 공간인데 범위도 느낌도 감각도 알 수 없는 곳이기 때문에 상상조차 불가하다. 사실 상상할 수 있는 장면들은 모두 영화나 만들어진 영상안에 있는 것들이므로 내가 알 수 있는 부분은 극히 제한적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이 책을 좀 더 호기심을 가지고 읽어 볼 수 있었던 것은 시간의 본질을 물리학적으로 설명하는 내용이 들어있기 때문이다. 시간이 언제나 왜 이렇게 빨리 흐르는지 너무 궁금한데 그 본질을 풀어내는 책이 될 지 궁금했기 때문이다.


이 책은 전체 3장으로 만들어져 있다. 1장에서는 시간 파헤치기. 2장에서는 시간이 없는 세상을 표현한다. 3장에서는 시간의 원천을 알아가본다. 이 책이 물리학과 시간과 우주의 흐름을 다루지만 쉽게 느껴지는 것은 그림과 사진이 적절하게 들어가 있어 설명을 뒷받침한다. 또, 아인슈타인의 이론과 다른 학자들의 이론, 그리고 다른 책의 내용도 인용하면서 알기쉽게 알리고 있다. 쉽지 않을 수 있는 내용이지만 조금이라도 쉽게 풀어서 알기 쉽게 내용을 풀어주려는 노력이 보여 재미있게 읽어볼 수 있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모비딕 | 기본 카테고리 2019-06-20 18:28
http://blog.yes24.com/document/1140118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모비 딕

허먼 멜빌 저/진형준 역
살림출판사 | 2019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세상의 많은 이야기들이 작가들이 경험한 일들에 기반 해서 이루어진다는 것을 알면 재미있다. 사실 그렇게 이야기를 꾸려가는 것이 더 실감나게 스토리를 만들어갈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작가의 다양한 경험이 좀 더 멋진 이야기들을 만들어 갈 수 있는 단초가 될 수 있다는 점이 놀랍기만 하다.


모비딕을 지은 허먼 멜빌은 부요한 생활을 하다가 가세가 기울게 되고 수습 선원으로 배를 타게 된다. 해군으로 입대해 군 복무를 하는 기간까지 멜빌은 바다와 익숙하게 지냈을 것이다. 물론 선원으로 지냈던 시간은 별로 없었다고 한다. 하지만 그 시간이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한다.


<노인과 바다>를 너무나 감동어리게 보았던 기억을 해 보면 드넓은 바다의 스케일을 보이는 작품을 다시 한 번 보게 된다는 기쁨이 먼저 있었다. 모비딕은 머리가 희고 거대한 고래를 일컫는 말이다. 에이햅은 모비딕에게 다리 한 쪽을 잃었다. 모비딕을 찾아 복수하기 위한 기나긴 여정을 보이는 작품으로 볼 수 있다. 배를 타고 항해를 계속하는 에이햅의 모습과 모비딕과 싸움을 하는 장면을 이 작품의 백미다. 그 장면을 만들어 내기위해 오랜 시간동안 돌고 돌아 항해를 하고 모비딕을 찾았던 것이다.


밧줄이 선장 해이햅의 목을 감았고 그를 바닷속으로 끌고 들어가 버렸다는 대목은 예견된 결과이기도 하지만 안타깝기도 했다. 고래에 대한 무서움도 생기고 바다위에서 정말 커다란 고래를 만나면 정말 얼마나 무서울까 하는 생각이 많이 든다. 고전을 읽을 때마다 드는 생각인데 그런 이야기겠거니 하고 지나쳐버렸던 작품들을 마음잡고 읽어보면서 새롭게 알아가는 내용과 색다른 감동들이 너무 좋다. 드넓은 바다와 커다란 고래의 모습이 상상이 되면서 인간이 얼마나 하찮은 존재인가 하는 느낌을 받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서평]일리아스 | 기본 카테고리 2019-06-20 18:22
http://blog.yes24.com/document/114011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일리아스

호메로스 저/진형준 역
살림출판사 | 2017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가만히 생각해 보면 ‘일리아스’나 ‘오딧세이’ 같은 종류의 책을 차근차근 읽어본 적이 없는 것 같다. 어렵다고 생각해서일듯도 하다. 책도 두껍고 나오는 인물의 이름도 낯설어서 읽기 힘들겠다고 생각했던 기억이 난다.

이 책은 부제가 좀 독특하다. ‘4차 산업혁명 세대를 위한 생각하는 힘 세계문학컬렉션’이라고 되어 있다. 컬렉션인 것으로 보아 이 책말고도 다른 책들이 시리즈로 계속 나올 것이라는 것을 유추해 볼 수 있다.


이 책이 더 재미있었던 이유는 사진이나 그림들을 자료로 한 눈에 볼 수 있어 더 실감이 났다는 점이다. 신화를 기반으로 한 이야기들을 미리 잘 알고 있으면 내용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된다. 신화의 내용을 한 번 읽어보고 이 책을 읽으면 이해가 더 잘될 것 같다. 만약 일리아스를 이렇게 읽기 편하게 정리된 책이 아니었다면 읽기도 힘들었을 것 같다. 말투나 단어등이 모두 쉽지 않았을 것 같은데 이 책은 내용도 간추려져 있고 바로 이해하기 쉬운 어투로 고쳐져 있어 좋다.


호메로스가 이 작품을 쓴 시기는 약 3000년이나 전이라고 한다. 얼마나 오래 전인지 알 수도 없다. 하지만 스토리가 탄탄하고 인과 관계가 인물들 간에 잘 나타나 있어 놀랍다. 여러 사람들이 사이에 서로 전해지는 이야기들을 잘 정리한 국민 서사시로 볼 수 있어 그 당시 문화나 생활사까지 알아 볼 수 있는 내용이란다. 헬레니즘 문화와 유럽 문화가 호메로스가 쓴 이 책 일리아스나 오디세이아 안에 자세하게 들어있다. 아킬레우스와 아가멤논의 싸움과 전쟁, 그리고 사람들 간에 있었던 이야기들은 매우 흥미롭다. 특히 흥미있는 전투인 트로이전투 이후 9년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고 하는데 영화의 한 장면처럼 흩어지는 이야기들이 흥미롭다. 책 안에 담겨있는 그림들을 들여다보니 그 시대의 유럽 문화가 느껴진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서평]두뇌가 좋아하는 스도쿠 1 스프링북 | 기본 카테고리 2019-06-13 21:52
http://blog.yes24.com/document/1138375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두뇌가 좋아하는 스도쿠 1 스프링북

수피아 편집기획팀 저
수피아 | 2019년 05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스도쿠를 처음 만났을 때 너무 재미있어서 밤새도록 한 페이지 한 페이지씩 넘겨가면서 풀어나갔던 기억이다. 스도쿠는 그냥 아무 생각 없이 풀어서는 안 되고 머릿속으로 끊임없이 생각하고 따져가면서 풀어나가야 하는 방식이라서 너무 재미있다.

이 책 두뇌가 좋아하는 스도쿠 스프링북 초급 중급 편은 난이도가 나누어져 있어 좋다. 아주 쉬운 초급부터 난이도가 있는 중급까지 나누어져 있어 내가 원하는 대로 문제를 풀어나갈 수 있어 좋다.


나에게 초급은 너무 쉬운 편이라서 초급은 스도쿠를 전혀 몰랐던 다른 사람이 풀어보고 중급과 고급은 내가 풀었다. 이렇게 난이도에 따라 나누어서 풀 수 있으니 더 좋았다. 스도쿠를 하나도 모르는 사람을 위해 스도쿠의 역사가 맨 처음에 나와 있다. 스도쿠는 수학자이며 물리학자가 만들어 냈다는 점이 특이했다. 스도쿠 풀이규칙을 기본적으로 알려주고 있는데 그림까지 그려가면서 스도쿠 푸는 방법을 들고 있어 푸는 방법을 하나도 모르는 사람도 차근차근 알려준 방법대로 풀다보면 도움이 많이 된다.


특히 스도쿠를 쉽게 푸는 방법을 3가지로 나누어 알려주고 있어 유용한 팁이 되었다. 초급을 풀었던 사람도 처음에는 하나도 몰랐지만 몇 번 풀어보고 난 후에는 쉽게 풀이해 냈다. 중급부터 이어풀었던 난 즐겁게 풀었다. 시간을 정해서 풀어보기도 하고 내기를 하면서 풀어보기도 하는등 머리도 쓰고 즐겁게 시간을 보낼 수 있게 재미있었다. 고급은 확실히 난이도가 높았는데 차근차근 점검하면서 풀다가 모두 알맞게 숫자가 들어갔을 때의 희열이란...

즐거운 기억들만 잔뜩인 책이 되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