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독서 기록장
http://blog.yes24.com/gqmaster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광나루
짧은 독서 기록장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3월 스타지수 : 별947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내가 읽은 책
북클러버
교육관련
서평단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3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북클러버_광나루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2 | 전체 228
2007-01-19 개설

2023-01-03 의 전체보기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 북클러버 2023-01-03 13:41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73714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북클러버 리뷰 제출 참여

[도서]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레프 톨스토이어 저/홍대화 역
현대지성 | 2021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는 톨스토이의 50대 이후 (1881-1886) 에 쓰여진 작품으로 보통 사람들, 농민을 위한 도덕적이고 교훈적인 이야기로 구성 되어있다. 톨스토이가 『전쟁과 평화』(1863-1869), 『안나 카레니나』(1873-1877) 를 통해 위대한 소설가로 세계적인 명성을 누렸던 시절이였는데, 갑자기 인생의 허무함을 느꼈다고 한다. 살아생전뿐만 아니라 현재까지도 대문호로 칭송받는 사람마저 자기 삶의 의미에 대해 고민을 한다는게 이해가 잘 되지 않는다. 소설가이긴 하지만 聖人은 아닌 하나의 인간일 뿐인가 보다.

 

총10개의 단편이 실려있다.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사랑이 있는 곳에 하나님이 있다 
두 노인 
초반에 불길을 잡지 못하면 끌 수가 없다 
촛불 
대자(代子) 
바보 이반 
사람에게는 얼마만한 땅이 필요한가
노동과 죽음과 질병
세 가지 질문

 

톨스토이의 기독교적 윤리관을 바탕으로 성경의 가르침을 전달하기 위한 목적으로 쓰여졌다. 처음에 접했을 때는 이게 소설인지 성경이야기 인지 구분이 안갈 정도로. 그러나 한 편 한 편 종교적 선입관 없이 이야기에 집중하다 보니 나도 모르게 고개를 끄덕이고 있었다. 톨스토이도 나이 들어 인생의 목적과 방향에 회의가 들고, 가족들과 의견이 맞지 않기도 하고, 늙어서 가출까지 하고 길거리에서 죽음을 맞이한다. 오늘날 우리가 맞이하는 인생의 위기와 어려움 속에서 나같은 평범한 사람은 과연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가?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하고 탐욕하지 말며 이웃과 가족을 사랑하라는 보편적 진리는 영원한 것 같다. 시대가 흘러도 인간의 삶은 변하지 않는다.

 

10편의 모든 이야기가 하나같이 와 닿지만 마지막 「세 가지 질문」은 짧은 이야기지만 큰 감동을 주었다. 황제가 어떤 일에도 실패하지 않기 위한 답을 찾기 위해 현자를 찾아가 세 가지 질문을 하게 되고, 그 깨달음을 얻기 까지의 과정에 대한 이야기이다. 세 가지 질문은 다음과 같다.


"현명한 은수자여, 세 질문에 답을 얻기 위해 당신에게 왔소. 바로 이런 것들이오. 나중에 후회하지 않으려면 어떤 시간을 기억하고 놓치지 않아야 하는가? 어떤 사람이 가장 필요한 사람이고, 어떤 사람과 일을 더 많이 하고, 어떤 사람과는 일을 줄여야 하는가? 어떤 일이 가장 중요한 일인가, 모든 일 중에서 무엇보다 더 먼저 해야 하는 일은 무엇인가?"
p.224


나 또한 질문을 보면서 생각해 본다. 중요한 일을 생각해 보고, 계획표를 만들고 시간과 할 일을 메모한다. 내 커리어에 도움될만한 사람을 추려보고, 부딪히기 싫은 사람을 골라내본다. 회사에 중점적인 일을 맡고 싶으면서도 몸이 편한 일을 하고 싶다. 내 성과와 직접적인 관련 있는 업무가 우선이 된다 등등. 황제는 답은 듣지 못하고 피가 묻은 부상자를 정성껏 돌봐준다. 그가 자기를 해치려던 암살자인지도 모르고. 그 암살자는 자기를 살려준 황제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며 자신을 용서해주길 간청한다.


"그러니 기억하게. 가장 중요한 시간은 바로 지금이라네. 가장 중요한 이유는 그 시간에만 우리는 자신을 통제할 수 있기 때문이네. 가장 필요한 사람은 지금 만나고 있는 그 사람인데, 다른 사람과 어떤 관계를 맺게 될지 아무도 모르기 때문이지.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그에게 선을 행하는 것이라네. 우리는 오직 그것을 위해서만 살아가도록 보냄을 받았기 때문이라네."
p.227


지금 이순간에 불평불만만 하고 지내는 자체가 중요한 순간을 흘려보낸다는 것, 가장 가까이 옆에 있는 가족에게 최선을 다하지 않고 짜증을 내고 있지 않은지 돌이켜 본다. 삶의 순간에 최선을 다해야 행복이 찾아온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