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얼음사탕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greyking05
리스트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얼음사탕
얼음사탕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3,831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Book 리뷰
조각 리뷰
기대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제목과 표지만 보고 외국 작가의 책이.. 
이 주의 우수 리뷰 선정 축하드립니다.. 
우수 리뷰 선정을 축하드립니다. 관심.. 
책이 정말 예쁘게 생겨서 감탄했습니다.. 
표지에 확 끌리네요 ㅎㅎ 
새로운 글
오늘 25 | 전체 5800
2021-01-27 개설

2021-10-03 의 전체보기
존재하지 않는 것들의 세계사 - 1일차 | 조각 리뷰 2021-10-03 16:36
http://blog.yes24.com/document/1518366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존재하지 않는 것들의 세계사

양승욱 저
탐나는책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은 여태껏 접해보지 못했던 수많은 신화적인 존재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몰랐던 존재들이 너무 다양하고 신기해서 읽는데 시간가는 줄 모르겠다.

 

그 중 신기했던게 러시아에는 목욕탕과 사우나의 요정이 있다는 사실이었다. 이름은 반니크.

사람의 형태와 같으나 뜨거운 김 사이에 나타나서 확실한 모습을 알 수 없다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책에 반니크의 모습을 그린 삽화는 없다.

반니크는 숲속의 요정들을 초대해 함께 목욕하기를 좋아하는데 만약 훔쳐보거나 자신들의 차례가 되었는데 늦게까지 목욕하고 있는 사람이 있으면 무척 화낸다고 한다. 그런 사람들에게는 좀 잔인하게 펄펄 끓는 물을 끼얹거나 목을 조른다고 하니… 이거 요정이 아니라 무슨 악의 화신 아닌가?

반니크가 아직 존재한다면 그들은 목욕하는 평균시간이 긴 한국의 아줌마들은 무척 싫어할 것 같다.

(●'▽'●)

 

 

 

*리딩투데이 지원도서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아인슈타인의 냉장고 - 1일차 | 조각 리뷰 2021-10-03 15:27
http://blog.yes24.com/document/1518339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아인슈타인의 냉장고

폴 센 저/박병철 역
매일경제신문사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19세기 초 프랑스 정부는 영국의 경제 성장 원동력을 알아내기 위해 장 바티스트 세를 영국에 스파이로 파견한다. 여러 기술 혁신들 중 세의 관심을 끈 것은 증기기관이었다.

그러나 당시 영국은 '증기기관이 없으면 영국 산업의 이윤을 창출할 수 없다'는 세의 말처럼 증기기관이 엄청 많았지만 이것은 사실 그다지 혁신적인 도구는 아니었다. 효율이 높아서가 아니라 단지 저효율 증기기관을 사용해도 수지 타산이 맞을 정도로 석탄이 풍부했기 때문이었다.

 

토머스 뉴커먼의 엔진

 

당시 스코틀랜드 남부에 설치된 이 뉴커먼식 엔진은 100년전 설계도 그대로 제작된 것으로 석탄에서 발생한 열에너지의 99.5퍼센트가 쓰임없이 낭비되었기에 아주 비효율적이었다. 그럼에도 석탄이 매우 저렴해서 100년이상 사용되게 된다.

 

이에 프랑스 공학자들은 석탄 가격이 비싼 프랑스에 증기력을 도입해 활용하기 위해 산업화 초기부터 엔진의 효율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증기기관을 수학적으로 분석하면 효율을 높일 수 있다는 주장은 당연하게 받아들여졌고 열역학의 과학적 기초를 세우게 된다.

 

역시 과학자들은 일반인들과 보는 시각이 다르구나 싶다. 증기기관을 보고 수학적으로 분석을 하다니 그들이 사물을 보는 눈을 닮고 싶다.

 

 

 

*리딩투데이 지원도서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첫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너에게 - 3일차 | 조각 리뷰 2021-10-03 12:48
http://blog.yes24.com/document/1518269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첫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너에게

송정연,송정림 공저
쌤앤파커스 | 2021년 09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아군이 있으면 반대편도 분명히 있는 거야. 모두가 나를 다 좋아하기를 바라면 삶이 피곤해지고 마음이 무거워져.

p.161

 

어릴 때에는 모두가 나를 좋아해주기를 바랐다. 그러나 다 내 마음 같을 수는 없고 그냥 이유없이 나를 미워하는 사람이 있을 수도 있고, 내 성격을 싫어하거나 나의 말투가 거슬리거나하는 등등의 이유로 나를 싫어하는 사람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인정하고 받아들이기 어려웠다. 그래서 그것에 대해 고민하다보면 쓸데없이 마음이 무겁고 남들을 전부 충족시켜줘야 한다는 이룰수도 없는 괜한 중압감에 힘들어 하기도 했었다.

 

이 책에서 송정림 작가님은 남에게서 굳이 자신의 가치를 찾지 말라고 충고하고 있다. 나부터 나를 인정하고 자신에게 박수를 보내면 충분하다고 이야기한다.

성공과 행복의 기준은 자신에게 있지 결코 타인에게 있지 않음을 잊지말고 타인이 나를 알아봐주지 않고 나를 인정하지 않는다 하더라도 꿋꿋하게 자신을 사랑하고 인정하고 앞으로 나아가자고 조언하고 있다.

 

 

 

*리딩투데이 지원도서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