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웃보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hamo7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웃보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10,67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영어로 글 써보기
책과 대화
나의 리뷰
예전에 쓴 글
기본 카테고리
다시 읽기
삼독
四省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축하드립니다 웃보님 ^^ 
좋은 시간(여행) 되셨으면 합니다 :.. 
이상한 생각 그렇네요. 뜬금없이 이.. 
저도 이 책 구해놨는데 읽고 있는 책.. 
드라마 < 도깨비> 볼때 .. 
새로운 글
오늘 9 | 전체 56512
2007-01-19 개설

2020-10-20 의 전체보기
Shasta in Narnia | The Horse and His Boy 2020-10-20 21:37
http://blog.yes24.com/document/1319357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Shasta는 나니아까지 오게 되었다.

Shasta는 나니아에서 동물들을 만나게 된다.

그들은 Shasta에게 '이웃'이라고 말하며

친근하게 말을 건다.

작은 동물에서 큰 동물까지 Shasta의 말을 듣고

칼로르멘 군대가 아첸랜드를 공격한다는 소식을

어떻게 Peter나 Edmund 왕에게 전해야 할지

고민하고 가장 작고 빠른 동물이

소식을 전하러 출발한다.

Shasta가 겨우 밥을 먹을 무렵,

우연히 딱 맞게 Edmund가 나니아로 돌아왔다!

Shasta는 Edmund에게 

칼로르멘의 아첸랜드 침략 소식을 전한다.

Corin도 만난다.

[감상]

나니아는 칼로르멘과 다르다.

사랑이 넘치고 정이 넘친다.

거기다 어쩜 그리 계획이라도 했다는 듯이

Edmund를 만날 수 있는가.

이제 나니아의 군대와 함께 아첸랜드를 구하러 가자.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2        
제6장 나는 영혼인가 육체인가 인격인가 | 죽음이란 무엇인가 2020-10-20 19:04
http://blog.yes24.com/document/1319288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DEATH 죽음이란 무엇인가

셸리 케이건 저/박세연 역
엘도라도 | 2012년 11월

 


저자는 내가 5장을 읽으면서 생각했던

영화와 비슷한 예를 든다.

그렇다면 그 사람의 정체는 무엇일까?

거기다 한 번 더 나아가 

만약 나를 똑같이 복제한다면

똑같은 나는 두 명이 되는 것인가?

DNA나 외모는 똑같지만 둘이 다르다면 

다르게 하는 존재는 무엇인가?

거기다 마지막에는

불교의 인식론과도 비슷한 말을 한다.

육체는 언젠가 죽어 없어지지만

그 사람의 업적과 영향력은 남는 것이 아닌가?

저자는 앞에서 자신은 이원론보다

물질주의를 믿는다고 말했다.

하지만 물질주의로 설명할 수 없는 지점을

6장을 통해서 계속 말하고 있다.

이쯤되면 헷갈리기 시작한다.

도대체 하고 싶은 말이 무어야?

도대체 죽음은 무엇이란 말이야?

육체가 죽으면 끝이라고 말하고 싶은거야?

아니면 영혼이나 인격, 정신이란 것이 있으니 

죽어서도 죽는 것이 아니라고 말하고 싶은거야?

하지만 화내지 마라.

저자는 다음 7장은 죽음의 본질에 대해서 

이야기 하려고 하는 것 같다.

제목이 '죽음의 본질에 관하여'이니까 말이다.

지금까지 죽음에 대해 이야기 하기 전

두 가지 관점을 여러 방면에서

어쩌면 동어 반복적으로 이야기 했다고 볼 수 있다.

저자는 앞으로 어떤 말을 할까 궁금하다.

7장에서도 본질에 못 들어가는 것은 아니겠지?

아니면 앞에서 비슷하게 

물질의 몸이 죽으면 끝이라고

말하는 것은 아니겠지?

궁금증, 비판의식을 가지고 더 읽어 봐야 겠다.

그런데 왠지 결말이 

인간의 죽음은 육체가 죽으면 끝나지만

영향이 남기 때문에 삶을 잘 살아야 된다로

끝날 것 같다는 느낌이 드는 것은 무엇 때문일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9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