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웃보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hamo7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웃보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34,57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영어로 글 써보기
책과 대화
E.B.White
The Chronicles of Narnia
나의 리뷰
예전에 쓴 글
기본 카테고리
다시 읽기
삼독
四省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다른 군담소설들과 비.. 
천국을 연습한다는 말.. 
나니아연대기 재밌죠 .. 
우리가 일상적으로 쓰.. 
어원은 단순히 그 단.. 
새로운 글
오늘 19 | 전체 27140
2007-01-19 개설

2020-11-17 의 전체보기
CASE 07 콜린스 부부 사건 | 법정에 선 수학 2020-11-17 18:18
http://blog.yes24.com/document/1333533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법정에 선 수학

레일라 슈넵스,코랄리 콜메즈 공저/김일선 역
아날로그(글담) | 2020년 09월

 


인상착의가 같을 확률은 얼마나 될까?

그리고 그 인상착의 때문에 범인이 된다면?

통계와 소거법으로 범인을 확정하고

수사를 시작할 경우 문제점이 생긴다.

그래서 처음 명제를 잘 정의해야 한다.

책에 의하면 형사가 이미 인상착의를 

주된 증거로 범인을 찾았고 

그에 맞는 사람들만 먼저 수사했다고 한다.

그러면서 전과가 있고 없고를 따지며

수사 범위를 좁혀 간다.

결과가 나오기 전에 

이미 그들은 범인이 되어 버렸다.

책에 의하면 더 추가된 

증거와 증인은 없다고 했다.

결국 무죄로 풀려났지만

처음 명제부터 잘못되어 

잘못된 결과를 가져온 사건이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8        
급시우 송강은 프리패스다 - 수호지 4 | 기본 카테고리 2020-11-17 06:51
http://blog.yes24.com/document/1333204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수호지 4

시내암 저/이문열 역
민음사 | 1991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수호지의 강호는 무서운 곳이다.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르며

사람도 먹는다.

그런 강호에서 급시우 송강이라는 

말만 하면 모두 우러러 보며

모든 일이 마법같이 잘 풀린다.

어떤 이는 이런 모습을 보며

송강의 덕을 찬양하며

유비에 비교하는데

아직까지 송강이 유비처럼

덕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다.

그냥 모두 송강의 덕이 있음을

찬양할 뿐이다.

약간 심할 정도로 느껴진다.

우리도 강호에 나가 

위험한 일이 생긴다면

이렇게 말해 보자.

"나 급시우 송강이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7        
하나님의 시간과 방법 - 나니아 나라 이야기 4 | 삼독 2020-11-17 00:05
http://blog.yes24.com/document/1333132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나니아 나라 이야기 4 캐스피언 왕자

C.S. 루이스 글/폴린 베인즈 그림/햇살과나무꾼 역
시공주니어 | 2001년 07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가끔 삶이 힘들 때가 있다.

무언가 도움이 필요할 때,

그럴 때 하나님에게 기도하기도 한다.

범사에 감사하고 

쉬지 않고 기도하라고 하지만

힘들 때 더 기도하는 모습을 종종 본다.

그런데 도와달라고 기도할 때,

그 방법과 시간이 내가 전혀 생각지도 못한

방향으로 나에게 다가올 때가 있다.

결국은 믿음이다.

하나님이 나를 버리지 않으신다는 것,

나와 함께 하신다는 것,

가장 좋은 시간과 방법으로 나를 도우신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

나보다 하나님이 내 길을 더 잘 아시기 때문이다.

흔들리지 않고 하나님만 바라보는 삶이 되길 소망하며.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5        
Aslan Makes a Door in the Air | Prince Caspian 2020-11-17 00:01
http://blog.yes24.com/document/1333129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전쟁은 승리했습니다.

Aslan님이 Caspian을 

왕으로 임명했습니다.

예전에 아담과 이브의 후손이 

나니아의 왕이 될 수 있다고 한 것 기억하시나요?

Aslan님은 텔마르인의 기원을 말해 주었습니다.

나니아와 인간 세계 사이에 약간의 틈새가 있습니다.

예전에는 그 사이를 왔다갔다 하는 

사람들이 있었다고 합니다.

텔마르인들은 틈새에서 나니아 세계로 

넘어왔다가 정착하게 된 사람들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Caspian도 아담과 이브의 후손이 되는 거죠.

Aslan님은 문을 만들어 주시고 

아이들은 그 문을 통해 기차역으로 뿅!

[감상]

4권을 마무리하며, 

하나님이 우리를 어떻게 돕는지 보여주는 이야기였다.

내가 비록 알지 못해도, 

하나님은 정확한 시간과 방법으로 우리를 도와주신다.

천관웅 목사님께서 부르셨던 

"내 길 더 잘 아시니"라는 CCM이 생각난다.

텔마르인의 기원은 약간 이해가 안간다.

Caspian이 아담과 이브의 후손이 되어야 

왕이 되는 것은 이해가 되는데

인간 세계에서 나니아로 왔다갔다 하는 틈새라니

그런데 그들은 Aslan님의 존재를 믿지 않으니

믿는 사람이라고 할 수도 없다.

좀 더 고민을 해 봐야 할 것 같다.

By humility and the fear of the LORD

Are riches and honor and life.

(Proverbs 22 : 4)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9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