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신통한 다이어리의 마음 발자국 [필명:신다]
http://blog.yes24.com/helpmeoo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신통한다이어리
신통한 다이어리는 눈물겹지만 편안한 길을 걷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5·16·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11,618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신다의 창작
신다의 명상
신다의 즐거움
신다의 해우소
마음 발자국
나만의 공간
나의 리뷰
2021 신다의 감상
2020 신다의 감상
파블 리뷰 (17기)
파블 리뷰 (16기)
파블 리뷰 (15기) + 초기 서평
신통한 한줄평
홍씨의 하루
다이어리의 소망
리뷰가 좋아 (영화)
리뷰가 좋아 (시)
리뷰가 좋아 (소설)
리뷰가 좋아 (에세이)
리뷰가 좋아 (잡지)
리뷰를 믿어 (인문)
리뷰를 믿어 (글쓰기)
리뷰를 믿어 (기타)
박경리 토지
풍몽룡의 동주열국지
히가시노 게이고
무라카미 하루키
베르나르 베르베르
보노보노
리뷰 사랑 (예수)
리뷰 사랑 (연애)
리뷰 사랑 (동물)
별로 신경 안 쓴 리뷰
조금만 신경 쓴 리뷰
고전과 함께 (일고십)
기프트도 있어
나의 메모
신다의 촌철살인
함께쓰는 블로그
이벤트 참여
태그
아주작은습관 서평단발표 프랑스미스터리 마유쌤 마유캠퍼스 미국인들이가장많이쓰는영어회화코어패턴 코어패턴 이벤트 귀막힘병 이관개방증
2020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최근 댓글
어머.. 이게 뭐예요.... 
한번더 축하하오..^^ 
축하하오..^^ 
잘 봤습니다! 
하신다 형사를 빨리 .. 

2020-11-22 의 전체보기
거짓증언․1 | 신다의 시 2020-11-22 13:04
http://blog.yes24.com/document/1335924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거짓증언?1

 

- 反抗

 

1

 

나 이제 꿈

꾸지 않으려 한다

 

- 수도 없이 상처받은 사람들이 대인기피증 혹은 대인공포증에 걸릴 때가 있다 그런 사람들은 폭넓은 이해심을 지녔을 것이라고 나는 한번 생각해 본다 때로 상처없이 병에 걸린 사람들 자기 안에 갇혀 자기만의 슬픔이 최고라는 생각을 한다 그런 사람들을 보면 문득

역겨워진다

 

(내가 이런 생각을 할 수 있는 것은

내가 이런 생각을 확신할 수 없기 때문이다)

 

거울 속에 내가 있다

문득, 그가 역겹다

흉터 하나 없는 고운 얼굴이다

 

 

2

 

햇살이 언제나

따스한 기억으로 남는 것은 아니다

 

- 따가운 손 위에 내 손을 얹었을 때 때로는 차가운 손이 따가운 손을 시원하게 해주는 역할을 할 수도 있다는 것을 알았다 어쩌면

더욱더 큰 상처

차가운 마음으로 치료할 수 있으리라

 

(想像 : 圓形의 탁자에 1,2,3,4 가 놓여있다

눈물 흘리는 1번 앞에 2

차가운 눈길로 3번 쏘아보고 웃음 머금은 3

4번의 차가운 손잡고 4번의 다른 손

1번의 눈물을 훔친다)

이제 더 이상

손이 차가운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3

 

도망가자

이 바쁜 한숨 속에서

울렁이다 토해내는

오염된 땅

이제 그만 벗어나자

 

- 고개 푹 숙이고 땅만 보며 걷는다 기운 없어 보이고 싶지 않지만 고개 들고 싶지 않다 세상을 바라보는 게 그저 부끄러워 고개 푹 숙이고 땅만 보며 걷는다

 

나는 왜 오염된 땅이라고 하면서

오염된 땅만 바라보는 것일까

그게 다시 부끄러워

하늘을 쳐다보았더니

구름 한점 없는 맑은 날씨다

 

 

4

 

답답한 가슴 눌러앉고 하늘 바라보면

고요한 세상은 숨막힐 지경이다

 

- 포용력을 지닌다는 것은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것이라고 나는 한번 생각해본다 그러므로 노인은 공경하고 봐야한다 이것이 신세대의 약점이라면 약점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때로 포용력은 사람을 지치게도 하지만 그런 포용력이 없다면 세상은 변하지 않을 것이다

 

(아직까지도 나는

내 생각을 확실히 알 수 없다

확신할 수 있다면)

 

이제 더이상

이따위 시는 쓰지 않으리라

똑바로 서려 해도

결코 설 수 없는

오뚜기는 되지 않으련다

증언대에 서서

거짓말하는

그런 옹졸한 인간은

되지 않으련다

 

나 이제 꿈

꾸지 않으련다



----------------------------------------

예스블로그에서는 거짓증언 1편만 공개합니다.

전편은 네이버블로그에서 신통한 다이어리의 마음발자국을 검색해 보세요.

그리고 제가 요즘 블친 여러분의 블로그를 방문 못하고 있네요.

언젠가 다시 방문할 날이 있겠지요!

방문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2차 4주차~11주차 [신다 강의안] | 신통한 다이어리 강의 2020-11-22 13:01
http://blog.yes24.com/document/1335923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바삭 : 파랑이네 집 (24주차)

 

<첫번째 시간 : 8시간>

 

1) 준비물 : 감자깡, 웨하스, 다이제스티브. (상황에 따라 과자는 조절 가능)

2) 먹고 싶은 과자를 선정해서 먹고 싶은 것이 같은 팀끼리 앉는다. (9-10)

18개팀-6개씩 놓음 (감자깡팀, 웨하스팀, 다이제스티브팀-푯말 같은 것 준비)

3) 과자를 나누어주기 전에 과자에 대해 명상을 할 것임을 알려준다.

4) 과자를 나누어준다.

5) 과자를 뜯기 전에 가만히 바라본다.(5분간)

6) 과자를 먹기 전에 가만히 바라본 느낌과 바라보는 느낌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1시간)

7) 과자를 뜯고 나서 잠시 감상한다. (5분간)

8) 과자를 먹기 전에 느낌에 대해서 잠깐 동안 이야기한다. (5분간)

9) 과자를 먹는다. 과자 봉지는 버리지 말 것을 미리 알린다.

10) 과자를 먹으면서 자유롭게 이야기한다.

11) 과자를 다 먹고 난 후 지금까지 얘기한 것 중에서 기억나는 것을 자유롭게 적는다.

12) 여기까지가 10-12시 상황이다.

13) 12-150분 점심시간 목사님의 식사하고 싶은 축도가 이어진다.

12) 팀별로 발표자가 기억나는 것에 대해서 발표를 한다. (과자팀별) 150-3

13) 감자깡팀, 웨하스팀, 다이제스티브팀을 한팀으로 묶는다. (6개팀)

14) 과자봉지 세 개를 한 곳에 모아놓고 떠오르는 것에 대해서 자유롭게 이야기한다.

이때는 필기자를 한 명 정해놓고 필기를 한다. (310-5)

15) 31팀으로 진행하며, 필기한 것에 대해서 팀별로 발표를 한다. (510-650)

16) 650-7시 찬양으로 마무리

 

──────────────────────────────────────────

성경구절 넣기

 

 

 

 

 

 

 

 

 

 

──────────────────────────────────────────

 



색연필 1주차 : 자기 표현하기 (25주차)

 

9-930분 찬양

930-940분 목사님의 축도로 시작합니다.

940-1040분 팀 정하기 (10인 이하 1)

1040-12시 한 색깔로 그림그리기

12-150분 점심식사

150-3시 여러 색깔로 글씨쓰기 팀작업

310-5시 여러 색깔로 글씨쓰기 발표

510-650분 번갈아서 그림그리기 팀 작업

650-7시 목사님의 축도로 마무리합니다.

 

색연필 2주차 : 서로 표현하기 (25주차)

 

9-930분 찬양

930-10301주차에서 한 세 가지 활동에 대한 느낌나누기

1040-12시 한가지 색깔에 대하여 이야기나누기

12-150분 목사님의 축도로 시작합니다.

150-310분 팀별 발표

320-420A4용지 양면에 그림그리기

430-530분 팀별 발표 1

540-650분 팀별 발표 2

650-7시 목사님의 축도로 마무리합니다.

 

색연필 3주차 : 모두 표현하기 (26주차)

 

9-930분 찬양

930-1040분 색연필과 스케치북으로 팀 작업을 시작한다.

1050-12시 색연필과 스케치북으로 팀 작업을 지속한다.

12-150분 점심식사

150-3시 색연필과 스케치북으로 팀 작업을 완성한다.

310-5시 색연필과 스케치북으로 한권을 완성한다.

510-630분 원하는 팀만 발표를 한다.

630-640분 마무리축도를 위한 휴식.

640-7시 목사님의 축도로 마무리합니다.

 

 

자기노트에 여러색깔로 글씨 써주기는 팀 및 팀원 개인의 의사에 따라 자유롭게 진행한다. 그러므로 인해, 상대의 의사를 존중해주는 태도를 배운다. 진행방법은 강사팀원에 문의한다.





산책의 기적 : 그 녀석 덕분에 (28주차)

 

9-920분 찬양

920-930분 축도

930-1030분 팀 짜기 (13인 이내 1)

1040-12시 시집의 카테고리 제목 정하기 (팀별로 각자 제목 정하기)

12-150분 점심시간

150-3시 시집 제목 정하기

3-6시 각자 시 짓기 (쉬는 시간 자유)

6-650분 팀끼리 지은 시 발표하기

9. 650-7시 찬양으로 마무리

 

 

산책의 기적 : 그 녀석 덕분에 (29주차)

 

9-920분 찬양

920-930분 축도

930-10시 전날 지었던 시 다시 얘기하거나 낭송하기

1010-12시 지은 시에 그림그리기 (그리는 방식은 개인의 자유의사에 맡김)

12-150분 점심시간

150-3시 시낭송 1

310- 410분 시낭송 2

420-5시 낭송한 시 복사하기

510-6시 팀별 느낌 나누기

6-650분 자유롭게 느낌 발표하기

650-7시 찬양으로 마무리

 

──────────────────────────────────────

사랑의 체험은 남의 말을 듣기 위해 필요하고

고통의 체험은 말의 깊이를 느끼기 위해 필요하다

- 카피라이터가 되씹는 카피들 에서

──────────────────────────────────────

성경구절 중에서 넣기

 

 

 

 

 

──────────────────────────────────────

 


풍선(^^)바람 넣기(???)

 

 

엇갈린 운명.

 

구름이 말을 한다.

구름이 말을 한다.

구름이 말을 한다.

 

실망은 하지 않는다.

실망은 하지 않는다.

실망은 하지 않는다.

 

눈물을 흘린다

눈물을 흘린다

눈물을 흘린다

 

이별은 하지 않는다

이별은 하지 않는다

이별은 하지 않는다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그 어느 산에서

 

나는 배낭을 메고 길을 간다. 혼자가 아닌 누군가와 함께. 그들은 눈에 보이지 않는다. 보지 않는 그들과 함께 보이지 않는 길을 걷는다. 아무도 도와주지 않는다고 생각했다. 보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 길은 어렵고 힘들고 무서운 길이었다. 혼자서 길을 걷는다고 생각할 땐 그랬다. 그러나 그 어느 순간 하나씩 하나씩 그들이 보이기 시작했다. 그들은 어느덧 내 곁에 와서 웃고 있었고 나는 그들을 향해 손을 흔들었다. 웃음 짓는 그들에게서 희망이 보인다. 그 희망을 안고 나는 또 길을 걷는다. 어느 순간부터 그들은 내게 가깝게 다가왔고 내게 사랑이 무엇인지를 알려주었다. 혼자 걷고 있다고 생각해던 내 눈에는 눈물이 고이기 시작했다. 그들이 웃음을 지으며 손을 흔들 때마다 나의 눈엔 오히려 더 많은 눈물이 흘러내린다. 나는 혼자가 아니었다. 나는 언제나 그들과 함께였다. 혼자 걷던 길, 혼자라 생각하고 걷던 길. 어느 순간 그들이 좋아지기 시작했고 그 길이 밝아지기 시작했다. 나는 그녀를 사랑한다. 나는 그들을 사랑한다.

수업 진행

 

 

팀 정하기

 

1) 좋아하는 색깔의 풍선을 고른다.

2) 좋아하는 색깔이 있는 사람끼리 한 팀이 된다.

3) 한 팀당 인원수는 제한이 없다. (풍선은 팀당 1개로 제한)

4) 팀장을 정한다.

5) 바람을 넣을 사람을 정한다.

6) 바람을 넣을 사람은 인원수 제한이 없다.

7) 바람 넣은 사람을 정한다.

8) 바람을 넣은 사람은 한 사람으로 정한다.

9) 필기할 사람을 정한다.

10) 필기할 사람도 인원수 제한이 없다.

 

 

2. 진행 방법.

 

1) 바람을 넣을 사람끼리 풍선으로 무엇을 할지 토의한다.

2) 바람 넣은 사람은 가만히 듣기만 하고 의견을 제시하지 않는다.

3) 필기할 사람도 가만히 듣기만 하고 적지도 의견 제시도 하지 않는다.

4) 무엇을 할지 결정이 날 때까지 바람 넣을 사람은 계속 얘기하고 바람 넣은 사람과 필기할 사람은 듣기만 한다.

5) 결정이 된 후 바람 넣은 사람은 풍선으로 무엇인가를 한다.

6) 결정이 된 후 필기할 사람은 바람 넣을 사람이 애기한 것 중에서 기억나는 것만 기록을 한다.

7) 팀당 진행이 끝난 후 풍선할 사람을 정한다.

8) 풍선할 사람은 풍선을 가지고 발표장으로 나간다.

9) 풍선한 팀은 모두 발표를 한다.

10) 발표의 형식은 제한이 없으나 시간은 그날 남은 시간 나누기 팀 수로 한다.

 

 

 

풍선(^^)과 바람 넣기(???)

풍선(^^)바람 넣기(???)210주차

 

 

풍선 색깔 푯말 같은 거 놓기 ? 풍선임을 미리 공지(9시 이전)

좋아하는 색깔이 있는 곳으로 간다. - 16개의 풍선이 있으나 꼭 팀이 16개팀 다 채워져야 하는 것도 아니고 팀이 더 만들어질 수도 있다. 풍선 여분 준비. (9-930)

팀이 정해졌으면 팀장을 정한다.

바람을 넣을 사람을 정한다. (최소 3명 이상이고 인원수는 제한이 없다)

바람 넣은 사람을 정한다. (1명이다)

필기할 사람을 정한다. (필기할 사람도 인원 제한이 없으나 남는 인원이 없이 하며 어떤 사람을 먼저 뽑든지 팀에서 결정을 한다. 결정이 잘 되지 않을 때는 팀장이 나선다.)

930-1020(3번에 6번까지 진행한다)

1030-1110(아름팀의 찬양이 이어집니다)

1110-12시 바람을 넣을 사람끼리 풍선으로 무엇을 할지 토의하기 시작한다.

12-150분 점심식사 맛있게 하시고요!

150-4시까지 풍선으로 무엇을 할지 계속 토의한다.

4시에서 5시 사이에 축도가 있습니다.

4시에서 5시 사이에 팀 작업 종료합니다.

팀당 진행이 끝났으면 풍선할 사람을 정한다.

남은 시간 나누기 팀 수로 시간을 정해서 팀당 발표시간을 정한 후 발표를 시작합니다.

발표는 풍선할 사람이 한다.

 

이 프로그램은 여러분이 만들어가는 첫 번째 과정입니다.

서로서로 협력하여 멋있는 프로그램 만들어 가요!

 

<진행방법 및 주의 사항>

 

1) 바람을 넣을 사람끼리 풍선으로 무엇을 할지 토의한다.

2) 바람 넣은 사람은 가만히 듣기만 하고 의견을 제시하지 않는다.

3) 필기할 사람도 가만히 듣기만 하고 적지도 의견 제시도 하지 않는다.

4) 무엇을 할지 결정이 날 때까지 바람 넣을 사람은 계속 얘기하고 바람 넣은 사람과 필기할 사람은 듣기만 한다.

5) 결정이 된 후 바람 넣은 사람은 풍선으로 무엇인가를 한다.

6) 결정이 된 후 필기할 사람은 바람 넣을 사람이 애기한 것 중에서 기억나는 것만 기록을 한다.

7) 팀당 진행이 끝난 후 풍선할 사람을 정한다.

8) 풍선할 사람은 풍선을 가지고 발표장으로 나간다.

9) 풍선한 팀은 모두 발표를 한다.

10) 발표의 형식은 제한이 없으나 시간은 그날 남은 시간 나누기 팀 수로 한다.




Never Ending Love 첫번째 시간 : 인연만들기 ? 숫자 (211주차)

 

607+907+600+762=

: 2876

1000?1000?1000?2000?3000=

: -6000

2000÷200÷1=

: 100

3×4×5×6×7×8×9×10×11×12×13×14×15=

: 65387184000

10000+100000+9000000000+11-651-2÷777=

: 11583152.326898326898326898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

: 130

3×1+4×17+6×1+1×1+4×7+3×2=

: 1826

4×2+6×7+8×3+9×10+12×15+6×7+10000000000=

: 10000006412

7×3+8×4-299-100+101= !

: -243

10+10+10+10+10+10+10+10+10+10+10+10+10+10+10=

: 150

20+20+20+20+20+20+20+20+20+20+20+20+20+20+20+20+20=

: 340

1+2+3+4+5+6+7+8-19=36-19=

: 17

6+7+8+9+1÷125=

: 0.248

9+10+8+100+1000+10000+α+β=

: 11127+α+β

100+100+100+100+100+100+100+100+100+100+100+100+10+100=

: 1310

? 1+1=

: 2

? 9+9=

: 18

? 6+6=

: 12

? 10×10×10×10×10×10×10×100÷2.7=

: 370370370.37

? 1000+100+10+1+2+3+4=

: 1120

? 6+7+9+11÷3.5=

: 9.428571424285714285714

? 1+3+4+7+4+9÷9.9=

: 2.82828282828282828282828282828

? 4×7×9×3×77=

: 47628

? 100×100×100×100×100×100÷100.10=

: 9990009990.00999000999000999001

? 7+7+7+7+7+7+7+7+7+7+7+7+7=

: 91

? 6+6+6+6+6+6+6+6÷6÷6-6-6-6+10000000000

: 9999999989.3333333333333333333333

? 0+0+0+0+0+0+0+0+0+0+0+0+0+0+0+0+0+0+0+0+0+0

: 022.

? 0+1+2+3+4+5-0-0-1-2-3-4+α =

: 9+α

? 1+3+4+6+7+8×4+3+1-3-4+5+7+9+10+14=

: 158

? 9+9+9+9+9+9+9+9+9+9+9+9+9+9+9+9+9+9+9+9+9+9+9=

: 207

? 67+600×700×900+100÷2=

: 210105050

? 7+9+10+12+13+14+15+29+30+49+67+77+88+99=

: 519

? 99+101+109+129+69+79+89+999+119+1191=

: 2784

? 0+1+2+3+4+5+6+7+8+9+10+11+12+13+14+15+16+17=

: 153

? 9+9+9+10+11×11+12+12+13×13+14×14+15×15+16×17=

: 209548817

? 그럴까? 0+0+0+0+0+0=? 0+0+0+0+0+1=? 1+1+1=3

:

? 9+10+1-100+9+900+9000+9000π+9000+9000+9000

: 45820π

? 100+200+300+400+500+600+100+800+900+1000+1100+1200+1300÷1=

: 9100

? 1+2+3+4+5+6+7+8+9+0+1+2+3+4+5+6+7+8+9+10+11+12+13-α=

: 146-α

? 10+20+30+40+50+60+70+80+90+100+110+120+120+120×120×120×120×120=

: 211507200000

? 6+1+6+16+16+16+16+16+16+16+16+16+16+1=

: 770

? 1+2+3+4+5+6+7+8+9×1×2×3×4×5×6×7×8×9×0+0+0+0+0+0+0+0=

: 0

? 해볼까? 6+6+7+10+1+9+100+1000-10000-10000-10000-10000-10000

: -48861

? 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1=

: 259

? 0+0+2+0+2+4+2+2+2+2+4+4+4+4+4+4+1×3×5×7×9×11×13×0=

: Zero

? 0+0+0+0+0+0+1+1+1+1+1+1+1+1+1+1+1+1+1+1=?

: 14

 

 

진행순서

 

46개의 계산 문제가 있다.

9-10시 계산문제를 적는다. (1-10)

10-12시 계산문제를 풀고 푼 사람들은 자유롭게 발표한다.

12-150분 점심시간

150-3시 계산문제를 적는다 (11-46)

3-6시 계산문제를 푼다.

풀면서 자유롭게 발표한다.

자유롭게 쉬는 시간이 있으며, 발표도 발표하고 싶을 때 자유롭게 한다.

6-630분 마무리 찬양

630-7시 목사님의 축도가 퍼레이드로 이어진다.

 

───────────────────────────────────────────

눈 오는 집의 하루

 

김용택 (1948~ )

 

아침밥 먹고

또 밥 먹는다

문 열고 마루에 나가

숟가락 들고 서서

눈 위에 눈이 오는 눈을 보다가

방에 들어와

밥 먹는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나의 친구
출판사
오늘 295 | 전체 296472
2009-05-19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