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hjmi76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hjmi76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hjmi76
hjmi76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5월 스타지수 : 별8,33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2 / 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9 | 전체 6197
2009-01-15 개설

2022-01-01 의 전체보기
이것은 팬티책!/키다리출판사 | 기본 카테고리 2022-01-01 11:58
http://blog.yes24.com/document/1569237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이것은 팬티 책!

존 케인 글그림/이태영 역
키다리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것은 팬티책!》

존 케인 글. 그림/키다리출판사

아이가 책 제목을 보자마자 웃고 난리가 난 책이에요.

책의 모양이 일반 네모 모양과는 다르게 되어 있어요.

책을 펼치면 팬티 모양이 되는 정말 재밌는 책이랍니다.

-

●규칙1
언제나 팬티를 입을 것

●규칙2
언제나 알맞은 팬티를 입을 것

●새로운 팬티가 하나씩 나올 때마다 책을 펼쳐서 팬티를 입었다고 생각하고 사진을 찍어보세요!

-

모든 일은 우주 여행을 떠나던날 시작됐어요.

우주선을 만들고 헬멧도 준비했는데 빠진 것 하나
"우주 팬티"를 입어야 해요.

-

달에 도착했을 때 외계인 버즐리를 만났어요.
그런데 버즐리가 하는 외계인 말을 알아들을 수가 없었어요.

이럴 때 필요한 건
"똑똑한 팬티"

-

지구에 가고 싶다는 버즐이의 말에 둘은 지구로 떠나요.

바닷가에 도착한 버즐리는 반갑게 인사했지만
사람들이 모두 도망치고 말지요.
그래서 둘은 서둘러 바닷가를 떠나야 했어요.

이럴 때 필요한 건
스포츠카 모양이 너무 멋진 "초고속 팬티!"

-
그러던 둘은 흰눈이 쌓인 추운 곳에 가게 됐어요.

이런 곳에서는 따뜻한 "불꽃 팬티"가 필요하겠죠!

-

불꽃 팬티 덕분에 따뜻할 수 있었던 둘을 향해
버즐리를 환영하는 사람들이 몰려 들어요.

곧 환영파티가 열릴 거예요.
파티는 정말 즐거웠고 기분이 최고였어요.

이런 최고의 날에는 "최고의 팬티"를 입어야 해요.

번쩍 번쩍 황금빛 멋진 "최고의 팬티!"

-

#이것은팬티책 은 각각의 상황에 맞는 팬티를 생각해보고
입어보는 재미가 있어요.

책이 팬티가 되다니~~~
누가 상상이나 했겠어요?

저희 아이는 많은 팬티 중에 불꽃 팬티랑 최고의 팬티가 가장 좋았대요.

겨울에 불꽃 팬티를 입으면 안 추울 것 같다면서요.

팬티 가게에는 없지만
진짜 팬티가 되는 팬티책!

재밌게 읽으면서 놀이까지 가능하니 아이들이 좋아할 수 밖에 없는 책이에요.

아이들과 즐겁게 팬티 고르는 재미를 느껴보세요~

#키다리출판사 #이것은팬티책 이었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지원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이것은팬티책 #존케인 #키다리 #키다리출판사 #팬티책 #놀이책 #재밌는그림책 #그림책 #그림책리뷰 #그림책추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그렇게 보지 마세요/국민서관 | 기본 카테고리 2022-01-01 09:51
http://blog.yes24.com/document/1569197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그렇게 보지 마세요

괵체 괵체에르 글/펠린 투르구트 그림/베튤 튼클르츠 역
국민서관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그렇게 보지 마세요》

괵체 괵체에르 글/펠린 투르구트 그림/베튤 튼클르츠 옮김/국민서관


표지를 넘기면 면지에 다양한 아이들의 그림자들이 보여요.

많은 아이들과 함께할 이야기를 들어 볼까요?

-

너와 나, 우리는 세상에 단 하나뿐인 존재야.
그래서 우리는 모두 달라.

서로 다르게 생길 수도 있고, 다른 생각을 할 수도
다른 감정을 느낄 수 도 있어.

좋아하는 옷이 다를 수도 , 웃음소리가 다를 수도 있고 말을 하지 않을 수도 있어.

-

우리는 다른 사람을 이상하게 쳐다보면 안 돼.
왜나하면...

누구나 뚱뚱 할 수도 있고 빼빼 말랐을 수도 있어.

-
키가 아주 작을 수도 있고
반대로 아주 많이 클 수도 있어.

-

안경을 쓸 수도 있고
아니면 눈이 안 보일 수도 있어.

-

남자아이도 인형을 가지고 놀수 있어.
그건 전혀 이상한게 아니야!?

여자아이가 장난감 자동차를 가지고 노는 것도 마찬가지지.
하면 안되는 이유가 없잖아?

-

내가 어떻게 보여도 있는 그대로의 나를
사랑해 주고 받아 줄 친구들이 필요해.?

날 놀리지마!
나를 괴롭히지 마!?

그렇게 쳐다보지도 마!

-

#그렇게보지마세요 를 아이와 같이 보면서
평소 아이에게 해 주고 싶었말들이 고스란히 다 들어가 있어서 너무 좋았어요.
그리고 마음속 깊은 곳에서 따뜻함을 느꼈어요.


서로가 다름을 인정한다고는 하지만
막상 생활에서 나와 조금 다른 것을 보면
눈빛이 달라지는 자신을 느낄 때가 있어요.

타인을 존중하며 편견을 갖지 않고
그저 있는 그대로의 모습으로 봐 주자고 하는데
나도 모르게 빤히 쳐다보면서
어떤 때는 동정의 눈빛을...
어떤 때는 신기함을 담은 눈빛을 보낼 때가 있어요.

그런 나의 시선으로 인해 상대방은 상처를 받을 수도 있고
때론 그 반대의 상황이 될 수도 있지요.

우리는 이 세상에 단 하나뿐인 존재예요.
어릴 때도 어른이 되어서도 우리는 다르게 생길 수 있고
다른 생각을 가질 수 있어요.

그렇다고 이상한게 아니예요.
이상한 사람은 아무도 없어요.
서로가 다를 뿐이랍니다.
우리는 그냥 우리인 거예요.

세상에 수많은 사람들.
나와는 다른 사람들이죠.
그런 사람들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편견없는 시선으로 서로를 봐 주면 좋을 것 같아요.

어릴 때부터 타인을 존중하는 마음을 갖는 게 무엇보다 중요한 것 같아요.
나와 조금 다른 것을 차별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인정해 주는 시선과 마음을 갖도록 말이에요.

우리가 가진 눈이 나쁜 눈이 되지 않도록
세상에 단 하나뿐인 모든 존재를 존중하길 바랍니다.

-

다양성을 존중하는 이야기
#국민서관 #그렇게보지마세요 였습니다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지원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그렇게보지마세요 #괵체괵체에르 #펠린투르구트 #베튤튼클로츠 #국민서관 #다양성 #다양성존중 #차별 #편견 #나쁜눈 #다름 #선입견 #차이 #인정 #이해 #포용 #그림책 #그림책추천 #다양성관련책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앗, 내코에 미생물이 산다고?》 | 기본 카테고리 2022-01-01 01:53
http://blog.yes24.com/document/1569150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앗, 내 코에 미생물이 산다고?

크리스티안 보르스틀랍 글그림/최현경 역/이재열 감수
사파리 | 2021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눈에 보이지 않지만 온 세상에 가득한 미생물의 세계
《앗, 내코에 미생물이 산다고?》

크리스티안 보르스틀랍 글.그림/최현경 옮김/이재열 감수/사파리

-

앗! 내 콧등에 무언가가 산다고요?

그래요. 콧등을 아주아주 크게 확대해 보면
수많은 생명체를 볼 수 있지요.

눈에 보이지 않지만 미생물도 우리처럼 먹고 움직이고
주변환경을 느끼고 똥도 눠요.

저희 아이는 미생물이 똥을 눈다는 말에 너무 재밌어 했어요.
똥, 방귀를 좋아하는 5살이 거든요.

-

작디 작은 미생물은
대가족을 꾸리는데 하루도 채 걸리지 않고
사람이 살기 힘든 사막, 바다, 끓는 물에서도 살 수 있어요.

-

미생물은 우리 몸속에서 살면서 음식을 분해해서 소화를 도와주고
나쁜 미생물이 들어오면 싸우기도 하지요.

-

미생물에는 우리를 이롭게 하는 것이 있는 반면
우리를 아프게 하는 미생물도 있어요.
미생물의 하나인 '바이러스'는 우리몸에 들어와서 여러 질병을 일으켜요.

바이러스는 사람들을 쉽게 전염시고
다른 모습으로 빠르게 바꾸기 때문에 치료제를 만들기가 어려워요.

어떤 바이러스는 생명을 앗아 갈 수 있을만큼 위험한 것도 있어요.

-

우리가 숨쉴때 꼭 필요한 산소는
식물의 잎과 바다 미생물인 해조류에서 얻을 수 있어요.
그만큼 미생물은 꼭 있어야 할 고마운 존재예요.

눈에 보이지 않는 미생물은
지구에 사는 모든 생명체에게 꼭 필요한 것이랍니다.

-

#앗내코에미생물이산다고 는
눈에 보이지 않지만 우리와 너무 가까이 있고
지구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미생물에 대해 재밌고 쉽게 알려 줘요.

저희 아이는 미생물 이야기에서 바이러스 부분을 좋아했어요.
아무래도 2년 가까이 되는 시간동안 코로라19 바이러스랑 함께 지내서 그런 것 같기도 해요.

코로나 바이러스로 설명 해 줬더니 잘 이해 하더라고요.

쉽게 전염시키는 것, 빠르게 다른 모습으로 변하는 여러 종류의 변이들
그래서 치료제 개발이 쉽지 않다는 것...

그리고 발효 부분도 좋아했어요.
예전에 빵 만들기 하면서 이스트에 대해 설명 해 줬던 걸 기억하고는
"엄마! 그럼 이스트도 미생물인 거지요?" 라고 해서 조금 놀랐어요.

미생물이 똥을 눈다는 것에서는 너무 재밌다며 깔깔깔 웃고 난리였어요.

눈에 보이지 않는 미생물이 손에 붙어 있을 수 있기에
손씻기 또한 잘 해야 한다고 얘기하니 바로 손을 씻고 오는 아이었어요.

평소 사파리출판사의 책들을 좋아했는데 지식그림책도 너무 좋아서 다른 책들도 보고 싶었어요.

책의 말미에는 미생물에 대해 좀 더 자세한 내용들이 다뤄져 있어요.

-

지식정보를 재밌게 알려주는
미생물 이야기

#앗내코에미생물이산다고 였습니다.

.
.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지원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하였습니다



#앗내코에미생물이산다고 #크리스티안보르스틀랍 #최현경 #이재열 #사파리 #지식그림책 #지식정보그림책 #미생물 #그림책추천 #추천도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