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자두네
http://blog.yes24.com/hoon0820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자두아빠
자두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1월 스타지수 : 별2,79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Wish List
My Story
My Favorites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사회적공분, 사회적 정의로써 정의 구.. 
안녕하세요? 국내작가의 역사추리소설 .. 
저도 어제 이책 읽었어요...저도 좋.. 
새로운 글
오늘 1 | 전체 7088
2006-04-07 개설

2021-10-12 의 전체보기
건강 공부 건강 습관 | 기본 카테고리 2021-10-12 07:39
http://blog.yes24.com/document/152240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건강 공부 건강 습관

오상우 저
EBS BOOKS | 2021년 08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왜 돈은 죽어라 공부하면서 건강 공부는 죽어도 안 하는 걸까?

저자의 질문이다.

돈 공부하는 사람... 많다. 하지만 그에 못지 않게 건강 공부하는 사람도 많다. 단지 저 질문이 내 가슴에 콱박히는 이유는... 내가 건강 공부를 별로 하지 않기 때문이다. 아마 나처럼 찔리는 사람들... 많을 지도 모르겠다.

그렇다고 뭐... 내가 돈 공부를 열심히 하는 것도 아니다.

그러고 보면 난 뭘 믿고 돈 벌어 부자되서 병들면 내놓라하는 유명 의사들 데려다가 치료할 정도도 아니면서 건강 공부를 하지 않고 있는 것일까?

지금 내 건강에 자신이 있어서?

암이니 백혈병이니 하는 병들은 나같은 사람에게는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아서?

그냥 이대로 살다가 죽으려고?

시체말로 근거없는 자신감으로 나는 조금씩 조금씩 생을 마무리하고 있는 중인지도 모르겠다. (이렇게 말하고 나니 좀 무섭기도 하고 서글프기도 하고...ㅡ.ㅡ)

뱃살을 빼보겠다고 1일 1식을 해본 시간이 길다. 지금은? 12시~7시 사이에만 먹고 나머지는 탱탱 굶기 중...

하지만 직장을 다닌다는 것은 이런 꼴을 그대로 잘 하라고 놔두지 않는 것이 인지 상정... 마음은 이러하지만 일주일에 두어번은 시간을 넘겨 먹고 마시고...

결론은... 여전히 뱃살을 유지하고 있다는 것... 더 나오지 않음에 감사해야 할 지도...ㅠㅠ

저자가 책의 앞부분에서 묻는다.

질병은 타고나는 것인가?

미래의 병을 미리 알아 대비하면 건강하게 오래살 수 있을까?

타고 난다... 라는 말은 요즘은 널리 퍼진 유전과 관련된 이야기일 것이다. 안젤리나 졸리의 경우를 보면 가족력에 유방암이 있어 그 병에 걸리기 전에 유방을 절제하는 수술을 받았다고 한다. 이제 그녀는 건강하게 오래 살 수 있는 것일까? 신체를 구성하는 모든 일부분들은 나름의 역할과 기능을 수행해야하고 유지되어야 한단다. 그런데 졸리가 잘라낸 그 신체의 일부는 어떤 기능을 어떻게 수행하고 있었을까? 과연 그 일부분을 없앰으로서 다른 부분은 영향을 받지 않을까? 뭐 이런 의문 때문에 반드시 모든 사람에게 다 적용하고 추천할 수 있는 방법은 아니라고 저자는 말한다.

더불어 유전적인 부분보다 후생학으로 알려진 환경과 생활 습관 등에서 유래되고 초래된 것들이 더 많다고 말한다. 그러므로 내가 생활하고 있는 것을 잘 살펴 그 빅데이터를 잘 연구해보면 더 근사한 해답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한다. 여기서 내 귀가 심하게 펄럭거렸다는 것에 대해서 인정!!! ㅋ

여러가지 다이어트 비법이 소개되고 유행하고 있지만 효과를 본 사람들보다 그 반대인 경우가 많다는 것은 무엇을 이야기하고 있는 것일까?

어렵다... 원래 안되는 것이다... 끈기가 없어서 그렇다... 실행력이 부족하다...

효과를 본 사람이 분명히 있으니 원래 안되는 것은 아닐 것이고보면 결국 내 뱃살이 여전히 그 위용을 나타내고 있는 것을 보면 분명 실행하기 어려운 것임에 틀림없다. 그리고 난 끈기도 부족하다. 맞다... ㅠㅠ

하지만 조금 위안을 받는 것이 어떤 특정 방법과 비법이 모든 사람에게 다 동일하게 적용될 수 없다는 것... 또한 저탄고지와 같은 방법도 근육 손실이라는 또 다른 반대 급부가 항상 따라다닌다는 것... 그러니 나만의 방법은 따로 있고 그 방법을 찾아서 꾸준히 하는 것이 최선이라는 것... 인데 결국 요점은 꾸준히 하라는 것이고, 나만의 것을 찾는 공부가 필요하다는 것이고 보면 이 또한 내가 이루기에는 참으로 요원한 것임에 틀림없다는 것만이 확실한 한가지 인듯 싶다.

빅 데이터를 통해 질병을 예측하고 관리하는 시대가 오고 있다. 우리는 충분히 더 건강하게 오래 살 수 있다. 개인의 건강 환경과 생활 습관을 모니터링하자.

p289, 빅 데이터와 친해져야 오래 산다.

나는 도대체 몇 살까지 살까?

살 수 있을까? 라는 질문이 아니다. 살까? 이다.

어떻게 보면 행복한 질문이다 싶지만 무서운 질문이다 싶기도 하다.

그 질문은 어떻게 살 것인가? 라는 질문이 항상 따라 다니기도 하기 때문이다. 오래 사는 것이 능사가 아닌 그 사는 동안 건강하게 잘 살아야한다는 숙제를 고민해야 하는 지금 어쩌면 더 절실하게 건강 공부를 하고 그 공부가 말하는 생활을 건강 습관으로 가져야 하는 상황이다.

자... 에브리바디 열공 모드 온... 아자 아자!!!

[출판사로 부터 도서를 무상으로 제공받아 작성한 독후감입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