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인간사랑 출판사 블로그
http://blog.yes24.com/igsr01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igsr01
책을 사랑하는 출판사, 책을 사랑하는 출판인으로 독자 여러분께 존경받는 출판사로 계속 성장해 나가겠습니다.전화: 031-901-8144 원고 투고 및 품절도서 메일로 연락 주시면 됩니다. igsr@naver.com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공지사항
출간예정 도서
댓글 이벤트 당첨자
댓글 이벤트
인간사랑 번역 출간 예정 도서
독자님들이 원하는 번역도서
프랑스 철학
신간도서
서평 이벤트 당첨자
번역중 도서
북 리뷰
도서목록
신동준 도서목록
중국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교양인을위한삼국유사 #미국간호사#남자간호사#간호사프로그램#전문간호사#유펜#열정#터닝포인트 2018내가뽑은최고 기해년첫날의소소한즐거움찾기놀이.. 한국형발전국가의정치경제사 한국형발전모델의대외관계사 풍몽룡의동주열국지 미투지지 담고싶은이유 올해가가기전에
2012 / 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항상 좋은 책.. 
http://blog.yes24.co.. 
왜 지금 동양철학을? 제목 자체.. 
동양철학 전반적인 내용을 다루는 모양.. 
다들 축하드려요~ 
새로운 글
오늘 43 | 전체 511476
2009-07-09 개설

2012-09 의 전체보기
조조의 병법경영 | 출간예정 도서 2012-09-26 15:4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679609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명: 조조의 병법경영

ISBN : 978-89-7418-067-6

부가기호: 03320

가 격: 19,000원

저 자: 신동준

발행일: 2012년10월20일

페이지: 442페이지

입고예정일: 2012년 10월 20일

분 야: 경제경영>기업 경영전략>자기개발

 

저자 신동준

학오學吾 신동준申東埈은 고전을 통해 세상을 보는 눈과 사람의 길을 찾는 고전 연구가이자 역사문화평론가다. 고전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탁월한 안목을 바탕으로 이를 현대화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그의 저서는 독자들에게 고전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심어주고 있다.

경기고 재학시절 태동고전연구소에서 한학의 대가인 청명 임창순 선생 밑에서 사서삼경과 『춘추좌전』, 『조선왕조실록』 등의 고전을 배웠다. 서울대 정치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한 뒤 《조선일보》와 《한겨레신문》 등에서 10여 년 간 정치부 기자로 활약했다. 1994년에 다시 모교 박사과정에 들어가 동양 정치사상을 전공했고, 이후 일본의 도쿄대 동양문화연구소 객원연구원을 거쳐 「춘추전국시대 정치사상 비교연구」로 모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21세기 정경연구소 소장으로 있는 그는 격동하는 21세기 동북아시대를 슬기롭게 헤쳐나가기 위해 동양고전의 지혜를 담은 한국의 비전을 꾸준히 제시하고 있으며, 서울대 ·고려대 · 한국외국어대 등에서 학생들에게 동양3국의 역사문화와 정치사상 등을 가르치고 있다. 동양3국의 역대 사건과 인물에 관한 바른 해석을 대중화하기 위해 『월간조선』, 『주간동아』, 『위클리경향』, 『이코노믹리뷰』 등 다양한 매체에 꾸준히 칼럼을 연재하고 있다. 2012년부터는 《조선일보》 주말판 경제 섹션 〈위클리비즈〉의 인기 칼럼 ‘동양학 산책’을 연재 중이다.

 

저자 및 역서

『후흑학』, 『조선국왕 vs 중국황제』, 『인물로 읽는 중국 현대사』, 『삼국지 군웅과 치도를 논하다』, 『조조 사람혁명』, 『팍스 시니카』, 『열국지 교양강의』, 『춘추전국의 영웅들』(전3권), 『실록 초한지』, 『CEO의 삼국지』, 『조선의 왕과 신하, 부국강병을 논하다』, 『연산군을 위한 변명』, 『자치통감 삼국지』, 『춘추좌전』 등이 있다.지》,《조선의 왕과 신하, 부국강병을 논하다》, 《연산군을 위한 변명》,《자치통감 삼국지》, 《춘추좌전》등이 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6)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0        
조조의 병법경영 | 출간예정 도서 2012-09-22 07:10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678642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조조의 병법경영


신동준 지음

 

목차
저자서문 _ 3
1장 │ 세계경영 이용후생을 내세워라 13
2장 │ 부국경영 최상품으로 승부하라 33
3장 │ 애민경영 민생을 염두에 둬라 13
4장 │ 내실경영 때가 오길 기다려라 13
5장 │ 위기경영 초지를 잃지 말라 13
6장 │ 민심경영 민심과 부합하라 13
7장 │ 인재경영 인재를 영입하라 13
8장 │ 위임경영 맡겼으면 믿어라 13
9장 │ 소통경영 귀를 크게 열어라 13
10장 │ 체계경영 한몸처럼 만들라 13
11장 │ 명분경영 진퇴를 분명히 하라 13
12장 │ 전략경영 밑그림부터 그려라 13
13장 │ 복안경영 속셈을 깊이 숨겨라 13
14장 │ 속도경영 번개처럼 움직여라 13
15장 │ 자강경영 과거 영광을 잊어라 13
16장 │ 상벌경영 크게 상을 내려라 13
17장 │ 결단경영 과감히 결단하라 13
18장 │ 창조경영 인문학을 익혀라 13
19장 │ 승세경영 흐름에 올라타라 13
20장 │ 후사경영 후계자를 엄선하라 13
부록 1 난세의 간웅인가 영웅인가 _ 3
부록 2 조조연표 _ 3
참고문헌 _ 3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8        
아듀 데리다 Adieu Derrida | 인간사랑 번역 출간 예정 도서 2012-09-20 14:52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678242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아듀 데리다 Adieu Derrida (2007)

 

코스타 두지나 편집

 

버벡 연구소 인문학 강좌 모음

 

 

최용미 옮김

 

 

 

 

 

차례

 

 

필자 소개

 

 

1. 데리다의 추모사

코스타 두지나

 

2. 광기에 사로잡힌 데리다: 생각 그 자체로 광기에 사로잡힌다

장 뤽 낭시

 

3. 자크 데리다에게 경의를 표하며

알랭 바디우

 

4. 자크 데리다에게 바치는 찬사

가야트리 차크라보르티 스피박

 

5. 보편의 구축과 해체: 자크 데리다의 감각적 확신

에티엔 발리바르

 

6. 민주주의는 유효한가?

자크 랑시에르

 

7. 데리다: 미래라는 선물

드루실라 코넬

 

8. 차연으로의 복귀를 청하는 호소 (with a Minor Pro Domo Sua)

슬라보예 지젝

 

9. 고(故) 데리다

J. 힐리스 밀러

 

 

색인

 

 

필자 소개

 

알랭 바디우: 파리의 국제 철학대학교(Collège Internationale de Philosophie)에서 가르치고 있으며, 영문 저서로는 『존재와 사건』(Being and Event)(2006), 『메타 정치학』(Metapolitics)(2005), 『윤리학』(Ethics)(2002) 등이 있다.

 

에티엔 발리바르: 파리 10대학의 명예교수이며, 영문 저서로는 『우리, 유럽시민들』(We, the People of Europe)(2003), 『정치학과 그 밖의 장면』(Politics and the Other Scene)(2002), 『대중, 계급, 사상』(Masses, Classes, Ideas)(1994) 등이 있다.

 

드루실라 코넬: 럿거스(Rutgers) 대학교의 법학, 정치학 및 여성학과 교수이며, 저서로는 『윤리적 페미니즘』(Ethical Feminism)(2006),『자유의 심장부에서』(At the Heart of Freedom)(1998), 『가상의 영역』(The Imaginary Domain)(1995) 등이 있다.

 

코스타 두지나: 버벡 인문학 연구소의 법학과 교수이자 연구소장이며, 저서로는 『인권과 제국』(Human Rights and Empire)(2007), 『비판적 법리학』(Critical Jurisprudence)(2005), 『인권의 종말』(The End of Human Rights)(2000) 등이 있다.

 

J. 힐리스 밀러: 캘리포니아 대학교 어바인(UC, Irvine)의 영문학 교수이며, 저서로는 『행동으로서의 문학』(Literature as Conduct)(2005), 『타자들』(Others)(2001), 『지형학』(Topographies)(1998) 등이 있다.

 

장 뤽 낭시: 스트라스부르 마크 블로흐 대학 철학과의 특훈 교수이며, 영문 저서로는 『이미지의 토대』(The Ground of Image)(2005), 『유한한 사고』(A Finite Thinking)(2003), 『유일한 복수성 되기』(Being Singular Plural)(2001) 등이 있다.

 

자크 랑시에르: 파리 8대학에서 가르쳤으며, 영어로 읽을 수 있는 저서로는 『감각적인 것의 분배』(The Politics of Aesthetics)(2006), 『철학자와 그의 가난(한 이웃들)』(The Philosopher and his Poor)(2004), 『말의 몸』(The Flesh of Words)(2004) 등이 있다.

 

가야트리 차크라보르티 스피박: 컬럼비아 대학교의 인문학 교수로, 저서로는 『다른 세상에서』(In Other World)(2006), 『원칙의 죽음』(Death of a Discipline)(2005), 『포스트식민 이성 비판』(A Critique of Post-Colonial Reason)(1999) 등이 있다.

 

슬라보예 지젝: 버벡 인문학 연구소의 국제 디렉터이며, 저서로는 『시차적 관점』(The Parallax View)(2006), 『이라크, 빌려온 주전자』(Iraq: The Borrowed Kettle)(2004), 『꼭두각시와 난장이』(The Puppet and the Dwarf)(2003) 등이 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2        
댓글 이벤트 20. | 댓글 이벤트 당첨자 2012-09-17 08:33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677501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진보의 새로운 조건들

이정우 저
인간사랑 | 2012년 09월

 

안녕하세요?

인간사랑입니다.

 

댓글 당첨자는 다음과 같습니다.

 

 

 

 

흔적

두구두

아멜 C

정원선

5for10

flows1

Ganesa

khori

ink

neoratm

 

 

 

 

댓글 당첨자 여러분 모두, 축하합니다

 

독자님 성원에감사합니다.

인간사랑 드림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9)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8        
한비자 | 출간예정 도서 2012-09-13 16:4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676670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명: 한비자

부 제: 난세 리더십의 보고 한비자

ISBN : 978-89-7418-733-0

부가기호: 03100

가 격: 59,000원

저 자: 신동준

발행일: 2012년9월30일

페이지: 1447페이지

입고예정일: 2012년 9월 30일

분 야: 동양철학

 

저자 신동준

학오學吾 신동준申東埈은 고전을 통해 세상을 보는 눈과 사람의 길을 찾는 고전 연구가이자 역사문화평론가다. 고전에 대한 해박한 지식과 탁월한 안목을 바탕으로 이를 현대화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그의 저서는 독자들에게 고전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심어주고 있다.

경기고 재학시절 태동고전연구소에서 한학의 대가인 청명 임창순 선생 밑에서 사서삼경과 『춘추좌전』, 『조선왕조실록』 등의 고전을 배웠다. 서울대 정치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한 뒤 《조선일보》와 《한겨레신문》 등에서 10여 년 간 정치부 기자로 활약했다. 1994년에 다시 모교 박사과정에 들어가 동양 정치사상을 전공했고, 이후 일본의 도쿄대 동양문화연구소 객원연구원을 거쳐 「춘추전국시대 정치사상 비교연구」로 모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21세기 정경연구소 소장으로 있는 그는 격동하는 21세기 동북아시대를 슬기롭게 헤쳐나가기 위해 동양고전의 지혜를 담은 한국의 비전을 꾸준히 제시하고 있으며, 서울대 ·고려대 · 한국외국어대 등에서 학생들에게 동양3국의 역사문화와 정치사상 등을 가르치고 있다. 동양3국의 역대 사건과 인물에 관한 바른 해석을 대중화하기 위해 『월간조선』, 『주간동아』, 『위클리경향』, 『이코노믹리뷰』 등 다양한 매체에 꾸준히 칼럼을 연재하고 있다. 2012년부터는 《조선일보》 주말판 경제 섹션 〈위클리비즈〉의 인기 칼럼 ‘동양학 산책’을 연재 중이다.

 

저자 및 역서

『후흑학』, 『조선국왕 vs 중국황제』, 『인물로 읽는 중국 현대사』, 『삼국지 군웅과 치도를 논하다』, 『조조 사람혁명』, 『팍스 시니카』, 『열국지 교양강의』, 『춘추전국의 영웅들』(전3권), 『실록 초한지』, 『CEO의 삼국지』, 『조선의 왕과 신하, 부국강병을 논하다』, 『연산군을 위한 변명』, 『자치통감 삼국지』, 『춘추좌전』 등이 있다.지》,《조선의 왕과 신하, 부국강병을 논하다》, 《연산군을 위한 변명》,《자치통감 삼국지》, 《춘추좌전》등이 있다.

 

 

 

| 차례 |

 

들어가는 글5

 

 

제1부 한비론

제1편 생애론17

제2편 사상론49

제1장 한비사상의 특징49

제2장 한비사상의 구성73

제1절 도치주의(道治主義)73

제2절 법치주의(法治主義) 93

제3절 군치주의(君治主義) 112

제3장 한비사상의 전개137

 

제2부 『한비자』론

제1편 편제론167

제2편 주석론185

권 1

제1장 초견진(初見秦)193

제2장 존한(存韓)213

제3장 난언(難言)228

제4장 애신(愛臣)245

제5장 주도(主道)250

권 2

제6장 유도(有度)261

제7장 이병(二柄)279

제8장 양각(揚)293

제9장 팔간(八姦)315

권 3

제10장 십과(十過)325

권 4

제11장 고분(孤憤)372

제12장 세난(說難)385

제13장 화씨(和氏)398

제14장 간겁시신(姦劫弑臣)408

권 5

제15장 망징(亡徵)437

제16장 삼수(三守)448

제17장 비내(備內)453

제18장 남면(南面)462

제19장 칙사(飾邪)472

권 6

제20장 해로(解老)494

권 7

제21장 유로(喩老)552

제22장 설림(說林) 상590

권 8

제23장 설림(說林) 하629

제24장 관행(觀行)670

제25장 안위(安危)674

제26장 수도(守道)684

제27장 용인(用人)692

제28장 공명(功名)703

제29장 대체(大體)708

권 9

제30장 내저설(內儲說) 상715

권 10

제31장 내저설(內儲說) 하778

권 11

제32장 외저설(外儲說) 좌상841

권 12

제33장 외저설(外儲說) 좌하918

권 13

제34장 외저설(外儲說) 우상968

권 14

제35장 외저설(外儲說) 우하1026

권 15

제36장 난일(難一)1073

제37장 난이(難二)1106

권 16

제38장 난삼(難三)1130

제39장 난사(難四)1161

권 17

제40장 난세(難勢)1183

제41장 문변(問辯)1195

제42장 문전(問田)1199

제43장 정법(定法)1204

제44장 설의(說疑)1214

제45장 궤사(詭使)1239

권 18

제46장 육반(六反)1252

제47장 팔설(八說)1271

제48장 팔경(八經)1289

권 19

제49장 오두(五)1315

제50장 현학(顯學)1352

권 20

제51장 충효(忠孝)1375

제52장 인주(人主)1388

제53장 칙령(飭令)1394

제54장 심도(心度)1401

제55장 제분(制分)1407

 

부록

1. 왕충王充의 『논형論衡』 「비한非韓」1414

2. 한비연표1437

참고문헌1439

 

 

 

책소개:

21세기의 관점에서 볼 때 『한비자』는 동서고금을 통틀어 난세 리더십의 압권에 해당한다. 실제로 진시황은 『한비자』를 읽고 5백여 년에 달하는 춘추전국시대의 난세상황을 일거에 종식시켰다. 삼국시대 당시 천하의 재사 제갈량도 죽기 직전 후주 유선에게 올린 글에서 반드시 『한비자』를 숙독할 것을 권한 바 있다. <신 중화제국>의 창업주인 모택동 역시 『한비자』의 애독자였다. 그 이유는 간단하다. 『한비자』가 난세 리더십의 정수를 담고 있기 때문이다.

난세에는 인간의 비도덕적이고 이기적인 모습이 적나라하게 드러날 수밖에 없다. 한비韓非는 이를 통찰했다. 이익을 향해 달려가는 인간의 호리지성好利之性은 한비의 성악설을 달리 표현한 것이다. 맹자의 성선설과 극명하게 대립하는 성악설의 장본인은 순자가 아닌 한비였다. 그는 유가에서 천심天心으로 비유하는 민심조차 호리지성의 표현에 불과한 것으로 보았다. 『한비자』 「현학」의 해당 대목이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9)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3        
1 2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인간사랑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