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야우루ㅗ려앤
http://blog.yes24.com/il1il1il1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야애아
ㅋㅋㅋㅓ야아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월 스타지수 : 별5,51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3 | 전체 1525
2020-06-02 개설

2021-02 의 전체보기
| 기본 카테고리 2021-02-08 05:47
http://blog.yes24.com/document/1378920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eBook][BL] 펄 (Perle)

체리만쥬 저
비욘드 | 2018년 09월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스포주의 펄 읽으시려는 분들은 절대 스포 보지마시고 봐주세요!

어쩌다 스포당해도 인생작에 들어갈 수는 있지만요. 네.그게 저예요.

아니 그냥 스포주의 달린 리뷰는 보지마시고 바로 구매 후 읽어주세요. 이 밑으로는 스포주의.

전 뭐... 세세하게 스포를 다 당한건 아니고 결말에 막시민과 진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만 알고있었는데요.

알고 읽었는데도 왜이렇게 슬플까요. 특히나 막시민의 눈이 서서히 안좋아진다는건 전혀 몰랐던 내용이라...

그 사실을 알고 결말까지 읽고 나서 막시민의 행동들을 곱씹어보니까 진짜 마음이 너무 아프더라구요...

다 읽고나서 다른 분들의 감상평 해석 등 살펴보았는데요. 막시민의 진을 향한 마음과 대의를 위해 본인을

희생하는 모습이 나오는 장면 페이지를 찾아보며 정말 눈물 펑펑 흘렸습니다.

살면서 ... 비엘보면서 처음 울어보네요. 저 정말 눈물이 거의 없는 사람인데... 

마지막 캔버스에 어떤 그림이 그려져있었는지 몽테스팡이 보는 그림 서술을 보며 계속 눈물 흘렸습니다^^..

지독한 두 넘들이 저를 울리네요.... 펄은 문학이라는 말이 괜히 있는게 아니였네요.

정말 너무 재밌게 읽은 소설이라 리뷰가 저절로 길어져요. 

새드엔딩...이라고 봐야할까요? 막시민의 결말을 보기 전부터 알았는지라 볼 생각이 없었는데

보길 잘했어요. 전 한가지의 내용만 알았던 거잖아요. 그 안에 담겨있는 진과 막시민의 감정들은 몰랐던 거고..

본인의 신념을 저버리고 막시민을 선택하려고 한 진의 사랑과 진에 대한 막시민의 빛나는 그 마음을 볼 수 있었어서 다행이예요. 스포 밟았다고 안 읽었다면.... 끔찍하네요!

왜 가젤이 쨍한 햇빛이 들어오는 곳에 놓여져있을까 싶었는데 이제서야 알겠고,

막시민의 마음을 알게 된 만큼 여운이 남게되는 소설이였습니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