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inhyeffy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inhyeffy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inhyeffy
읽고, 기록하고, 기억하며......삶을 살아가는 동안 왜곡하지 않으려 노력합니다.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4월 스타지수 : 별2,07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아동문학
그림책
소설
에세이
역사
철학사상
인문학
자기계발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1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책 표지가 예뻐서 시.. 
상상하고 싶지 않은 .. 
리뷰 감사합니다. 
리뷰 좋아요 
리뷰 잘 읽고 갑니다^.. 
새로운 글

2021-03-06 의 전체보기
초역, 아리스토텔레스의 말 | 철학사상 2021-03-06 02:33
http://blog.yes24.com/document/13961452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초역, 아리스토텔레스의 말

이채윤 저
읽고싶은책 | 2021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현대인들의 삶에 시금석이 될 진실을 탐하다.
초역, 아리스토텔레스의 말

이 한 권의 책으로 아리스토텔레스의 생각과 사상과 행동과 기질을 모두 들여다볼 수 있었다. 그만큼 다양하고 방대한 그의 대작들임에도 불구하고 요긴하게 지혜를 얻을 수 있도록 집약했기 때문이다.
니코마스 윤리학, 정치학, 수사학, 형이상학, 영혼에 관하여, 그리고 시학까지 그의 사상과 철학서를 섭렵해 볼 수 있다.

좋은 영감을 주는 말들도, 귀감이 되는 말들도, 슬픈 기억도, 회한도, 온갖 감정들의 쓸쓸함과 씁쓸함, 그리고 인간의 삶과 예술에 대한 기억들이 모두 소중한 이정표가 되어 줄 수 있다는 위안이 깃든다. 치열했고 지나고 나면 나의 표창처럼 새겨지는 소중한 일들이지만, 때로는 누군가의 입김이 필요하고 미소가 필요했던 순간에는 무중력 상태로 모든 상처를 다 떠안기도 했었다. 그럴 때 나에게 조용히 다가와 위로가 되어줄 수 있는 조력자가 있었다면 더 나은 삶의 길을 걸어갈 기회가 지금보다 더 많이 주어지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아리스토텔레스의 말을 나누어 보니 이렇다.
행복에 대하여
영혼과 중용에 대하여
친구에 대하여
사랑과 쾌락과 아름다움에 대하여
철학이란 무엇인가?
정치란 무엇인가?
인간 행동에 대하여
일과 삶에 대하여
젊은이와 교욱에 대하여
시와 예술에 대하여

열 가지 삶의 주제 안에 담고 있는 그의 메시지는 제목만 엮어서 보더라도 힐링이 되는 느낌이다.
필사를 해 둘 정도로 마음에 와 닿았던 아리스토텔레스의 말, 말, 말들을 적어봐야겠다.

* 그 자체로 만족스러운 것
인간에게 좋은 것은 무엇인가? 그것은 인간 삶의 궁극적인 목적 또는 대상이어야 하고, 그 자체로 완전히 만족스러운 것이어야 한다.
행복에 관한 담론을 담고 있는 그의 말. 그 온전체로서 만족스러운 것. 이상에 가까운 이것이 행복이라고. 오래도록 생각해 볼 행복에 관한 초고인 듯 싶다.

* 사람들이 사랑하는 것은
사람들이 사랑하는 것은 선인가? 아니면 자신들에게 좋아 보이는 것을 사랑하는 것인가? 이 둘은 가끔 충돌할 때가 있다. 이 점은 쾌락이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사람들은 '자신에게 좋은 것'을 사랑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에게 좋아 보이는 것'을 사랑한다. 그러나 이것의 차이는 별로 없다. 사랑할 만한 것은 사랑스럽게 보이기 때문이다.
과시욕과 사랑이 한 몸 인것처럼 생각되는 이 말은 인간의 속성을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듯 싶다. 좋아 보이는 것을 본능적으로 선호하게 된다는 말. 내가 사랑하는 것들이 순수하다 말할 수 있을까...... 한동안 내가 소유한 사랑하는 것들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었다.

* 통이 큰 사람
통이 큰 사람은 남에게 호의와 친절을 베푸는 것을 기쁨으로 여긴다. 그리고 자기가 남에게 의지하고 남의 호의를 받는 것은 수치스럽게 여긴다. 왜냐하면 호의와 친절을 베풂은 우월의 상징이며 그 반대는 열등감을 나타나는 것이라 여기기 때문이다.
공감하며 들었다. 우월감과 열등감의 아주 좋은 예처럼 들린다. 나도 여기에 해당되기 때문에 나의 기질과 행위의 도덕적 근거가 도대체 어디에서 오는 것인지 뿌리를 생각해보려 노력했다. 결국 나의 콤플렉스와 선천적 성향이 자연적으로 이런 의식을 만들어내고 있더란 말이다. 주고 받는 사랑과 관심을 말 그대로 받아들이는 연습이 필요하단 생각이 계속 들었다. 편견과 편협함의 이기심을 극복하려면 진정한 이타적 사랑에 눈 떠야하지 않을까.

곁에 두고 두고두고 읽어볼만한 짧은 명상들이 가득하다.
분명 시절에 따라 다르게 들어올 말들이 될 것이리라.

<책좋사서평이벤트 지원도서입니다.>
#초역아리스토텔레스의말 #읽고싶은책 #책좋사 #철학 #좋은문장 #명문장 #아리스토텔레스 #짧은글 #짧은명언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 소설 2021-03-06 00:49
http://blog.yes24.com/document/1396108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레프 톨스토이어 저/홍대화 역
현대지성 | 2021년 0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현대지성 클래식 34
톨스토이 단편선
- 삶이 유독 가혹하게 느껴질 때 -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레프 톨스토이ㅣ 홍대화 옮김

톨스토이의 생애만큼 박애주의적이고 연민과 긍휼이 넘쳐 나는 글들이 모아져 있다.
우리가 살아가는 생 한가운데 가장 중요한 계명은 사랑이다. 그 중에서도 더욱 빛을 발하는 것은 이타적인 사랑이다. 톨스토이의 동화들을 읽다보면 누군가 때문에 혹은 무엇인가 때문에 화가 치밀어 오르다가도 다시금 나는 누구이고 어디서 왔는지 깨닫지 못하면서 다른 사람을 비난하고 있나....하는 반성이 저절로 되곤 한다. 부끄러운 인간의 죄성 중에서 특히 탐욕스러움, 넘치는 욕망, 타인을 경시하는 혐오...다양한 군상들이 이야기 속에서 회개하고 제자리로 돌아와야만 한다는 것을 독자들에게 호소한다.
사람은 무엇으로 살수 있을까. 지금 이 순간에도 눈 뜨고 감을 때까지 가슴에 무엇을 품고 살아야 맞는걸까. 톨스토이처럼 더 자세하게 보이고, 더 또렷하게 보이는 삶의 주제가 있고, 지킬 수 있는 신념이 있다면 인생은 아름다울까....생각해본다.

각 사람을 매순간 위협하는 죽음 앞에서 그들이 취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각자에게 주어진 매년, 매월, 매시간, 매순간을 사랑과 화목 가운데 기쁘게 보내는 것임을 깨달았다.
-노동과 질병과 죽음

수도없이 겪은 이유없는 죽음들 속에서 자의로는 아무것도 할 수 없었을 전쟁을 겪고 모함과 이간질을 보며 이율배반적인 세상에 고통과 두려움을 느꼈을 그가 그토록 간구하고 싶었던 것은 용서와 사랑이 아니던가.

그가 복음서를 각색해 봤다고 한다.
현대인에 맞게, 노동자들에게 맞게 쉬운 말과 행동으로 구원의 문을 열고자 말이다. 그가 간추린 엑기스 다섯가지 계명은 이렇다.
첫째, 화내지 말며 모든 사람과 화목하게 지내라.
둘째, 음욕으로 탐하지 말라.
셋째, 어떤 약속으로도 맹세하지 말라.
넷째, 악으로 갚지 말고 심판하지 말며 재판관에게 달려가지 말라.
다섯째, 민족을 구분하지 말고 이방인도 네 이웃처럼 사랑하라.

톨스토이의 사상 속에 녹아있는 인간의 도리에 대한 정의가 옳다.

그러니 기억하게. 가장 중요한 시간은 바로 지금이라네. 가장 중요한 이유는 그 시간에만 우리는 자신을 통제할 수 있기 때문이네. 가장 필요한 사람은 지금 만나고 있는 그 사람인데, 다른 사람과 어떤 관계를 맺게 될지 아무도 모르기 때문이지.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그에게 선을 행하는 것이라네. 우리는 오직 그곳을 위해서만 살아가도록 보냄을 받았기 때문이라네.
- 세 가지 질문

누군가가 육신과 영혼이 정화되고 더불어 사는 삶의 깨달음이 필요하다면 톨스토이의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를 꼭 곁에 두어야 한다.

#사람은무엇으로사는가 #레프톨스토이 #현대지성 #리딩투데이 #리투지원도서 #리투주당파
#톨스토이 #고전문학 #리투서평단 #고전소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
트랙백이 달린 글
내용이 없습니다.
스크랩이 많은 글
내용이 없습니다.
많이 본 글
오늘 12 | 전체 7016
2018-05-11 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