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더불어 사는 이들과 함께 -여중재(與衆齋)
http://blog.yes24.com/iseeman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iseeman
차니와 선이의 블로그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7기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2월 스타지수 : 별10,722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여중재 일지
선이와 함께
시 이야기
영화 이야기
음악 이야기
책 이야기
리뷰 선정 도서
나의 리뷰
여중재리뷰(고전문학/한국고전)
여중재 리뷰(동양고전/동양사)
여중재리뷰(현대시/시집)
여중재리뷰(문학사/현대문학/소설)
여중재리뷰(문예이론/사회학/경제학)
여중재리뷰(독서/글쓰기/인문학)
여중재리뷰(에세이/한국문화/한국사)
여중재리뷰(음악/노래/영화)
여중재리뷰(술/음식문화/여행)
여중재리뷰(교육/여성학)
여중재리뷰(건축/인테리어/미술)
여중재리뷰(만화)
여중재리뷰(자연과학/서양문화)
여중재 리뷰(기타)
선이의 리뷰
가은이 리뷰
한줄평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어른의무게 2인조 1일1수대학에서인생의한수를배우다 2020년11월 13권 뮤지엄오브로스트아트 식물에게배우는네글자 불어라평화바람 비즈니스엘리트를위한서양미술사 그래서라디오
2020 / 0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나의 친구들2
책 만드는 곳
예스24블로그
최근 댓글
오옷... 흄의 <인.. 
리뷰 잘 읽었습니다. .. 
책 출간 축하드립니다.. 
책 출간 축하드립니다.. 
추억책방님이 전해주.. 
새로운 글
오늘 170 | 전체 128930
2007-01-19 개설

2020-04 의 전체보기
[새벽에 책 읽기]4월 30일 | 책 이야기 2020-04-30 06:58
http://blog.yes24.com/document/1242773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 신화의 힘, 조셉 캠벨(대담집), 21세기북스.


2. 5시 반 - 6시 반, 약 80면(1장, 신화와 현대세계)


3. 신화학자인 조셉 캠벨과 대담자인 빌 모이어스 사이에 진행된 인터뷰를 중심으로 엮은 책.

1장은 신화의 의미와 그것이 현대의 생활에 끼치는 영향 등에 관해 묻고 답한 내용을 중심으로 펼쳐짐.

신화의 다양한 요소들이 활용되고 있지만, 그것을 알지 못하고 살아가는 이들의 대한 안타까움이 문득 엿보임.

캠벨 자신이 신화에 빠져들게 된 계기를 설명하면서, 미국의 인디언들이 외부인들에게 어떻게 내쫓겼는지에 대해 설명.

자연에 대한 경외심과 인간과 자연의 조화를 강조한 ‘시애틀 추장의 편지’가 인상적으로 다가왔음.


4. 신화가 지닌 원형성에 대한 본격적인 탐구가 기대됨.


* ‘예스블로그 독서습관 이벤트’에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입니다. 

 

신화의 힘

조셉 캠벨,빌 모이어스 저/이윤기 역
21세기북스 | 2020년 04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8        
[리뷰도서 선정]철학으로 휴식하라 | 리뷰 선정 도서 2020-04-29 11:00
http://blog.yes24.com/document/1242434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철학으로 휴식하라

안광복 저
사계절 | 2020년 04월


서평단 여러분!
리뷰를 써 주신 뒤 ‘리뷰 썼어요!’ 에 꼭 글을 남겨주세요!
ID(abc순)
cp..gid45
dy..so
hw..gnim
is..man
ki..at
le..ue01
pe..en70
po..ry0124
te..ager37
wi..kay

---

 

서평단 여러분께

1. 수령일로부터 2주 이내 리뷰 작성 부탁 드립니다(책을  읽고 리뷰를 쓰기 어려우실 경우!)

2. 도서를 받아 보실 기본주소를 꼭 확인해주세요! (http://blog.yes24.com/document/4597770)

 3. 해당 서평단 모집 포스트를 본인 블로그로 스크랩 해주세요^^!

 페이스북을 사용하신다면 포스트를 페이스북에 공유하신 뒤 댓글로 알려주세요!

 4. 리뷰에 아래 문구를 꼭 넣어주세요

     YES24 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5. 리뷰를 쓰신 뒤 함께 쓰는 블로그 ‘리뷰 썼어요!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1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9        
올바른 정치교육을 위한 합의의 필요성! | 여중재리뷰(교육/여성학) 2020-04-29 07:21
http://blog.yes24.com/document/1242363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보이텔스바흐 합의와 민주시민교육

심성보,이동기,장은주,케르스틴 폴 공저
북멘토 | 2018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이 책은 학교 현장에서 정치교육을 어떻게 실시할 것인가에 대한 독일의 사례를 근거로, 우리의 현실에 맞는 원칙을 수립하기 위한 연구 결과물이라 할 수 있다. 정치권의 간섭으로 학교 현장의 교육이 오히려 갈등으로 치닫는 모습들을 우리는 그동안 여러 차례 목도해야만 했다. 최근의 단적인 예가 바로 지난 정권에서 시도되었다 좌절된 국정 교과서’(한국사) 사태라 할 수 있다. 그것은 객관적인 연구자들의 결과물을 무시하고, 정권의 입맛에 맞는 일반적인 역사관을 강제하려다 실패한 사건이라고 규정할 수가 있을 것이다. 이처럼 특정 권력의 의도에 따라 학교 현장이 갈등 상황으로 치닫는 사례는 이제 멈춰야만 한다.

 

이 책을 통해서 독일에서 진행되었던 보이텔스바흐 합의에 대해 처음으로 접하게 되었다. 2차세계대전의 전범국으로서 독일은 과거의 그릇된 역사를 청산하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고 있다. 물론 그에 대한 반발로 나치즘을 숭상하는 극우 민족주의가 여전히 세력을 형성하고 있다고 한다. 하지만 히틀러를 숭상하고 나치의 문양을 드러내는 행위는 철저하게 법적으로 처벌을 받고 있다. 다른 한편으로는 기독교 근본주의에 기반한 정당이 막강한 세력을 형성하고 있으며, 그로 인해 좌우의 이념 대결이 교육 현장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끼쳤다고 한다.

 

이처럼 서로 다른 이념의 대립으로 학교 현장이 정치적 갈등으로 빠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일군의 교육학자들이 모여 올바른 정치교육의 원칙을 만들기 위한 시도를 진행했다고 한다. 단지 토론의 결과물을 출간했을 뿐임에도, 독일 사회에서 오랫동안 정착되어 정치교육의 방향을 결정한 것이 바로 독일의 보이텔스바흐 합의라고 한다. 서로 다른 이념과 입장을 지닌 학자들이 보이텔스바흐에 모여 토론을 하고, 그 결과로 학교 교육에 적용할 수 있는 세 가지 원칙을 정하였다. 세 가지 원칙은 강압(교화) 금지’, ‘논쟁성에 대한 요청(논쟁성)’, 그리고 이해관계 인지(행동지향/학생지향)’ 등이다.

 

모두 4명의 학자들이 참여한 이 책의 기획은 제목에 드러난 바와 같이 독일의 사례를 원용해서 한국의 실정에 맞는 민주시민 교육의 원칙을 마련하는데 있다고 할 것이다.‘이념 갈등과 정치적 대립을 뛰어넘는 교육은 어떻게 가능한가?’라는 질문에 대답하기 위해, 이들은 각자의 방식으로 그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먼저 1부에서는 두 편의 글을 통해, 독일에서 진행된 보이텔스바흐 합의의 경과와 그 의미 등에 대해 상세히 소개하고 있다. 교육 현장에 있는 사람이라면 모두들 공감하겠지만, 이제는 규범적이고 강압적인 교육 방식은 역효과만 내는 경우가 많다. 오죽하면 ‘19세기 교실에서 20세기 교사에게 21세기 학생들이 교육을 받는다는 자조적인 표현이 통용되었을까. 저자들이 정리한 독일의 보이텔스바흐 합의는 결국 최소 합의로 갈등을 극복하는 것이라고 강조한다.

 

이러한 독일의 사례를 한국적 상황에 활용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한 세 편의 글이 2부에 수록되어 있다. 즉 저자들은 한국의 교육 현실에서 올바른 정치교육이 실현될 수 있는 방안에 대한 진지한 탐구와 제언을 제시하고 있다. 그러나 대학입시라는 커다란 목표를 향해 초점이 맞춰져 있는 한국의 상황에서, 과연 올바른 정치교육의 합의가 이뤄질 수 있을 것인지에 대한 회의가 제기되기도 한다. 그리하여 우리나라 교육 현장에서는 정치교육보다는 민주시민교육이. 정치 참여보다는 사회 참여라는 표현이 저항감이 덜하고 확장성이 더 크다는 대안을 제시하기도 한다. 그만큼 정치적 갈등이 학교 현장에 스며드는 것에 대한 두려움 혹은 반감이 대중들 사이에 넓게 퍼져 있기 때문이라고 여겨진다.

 

이 책을 읽으면서, 비록 이념이 다르더라도 상대편의 입장을 존중해주는 독일의 사례가 부럽게 느껴지기도 했다. 합리적인 토론보다는 마구잡이 주장이 점철되어 토론이 아닌 비난이 판치는 작금의 한국적 현실이 떠올랐기 때문이다. 그래서 독일의 보이텔스바흐 합의는 그야말로 하나의 이상으로 여겨졌고, 이러한 연구들이 쌓여 한국 사회에 걸맞는 정치교육에 대한 합의가 이뤄졌으면 하는 기대를 품기도 했다. 이제는 교육 현장에서 특정 이념을 주입하기보다 교육 현실에 적절한 교육 방안에 대한 합의, 즉 한국식 보이텔스바흐 합의가 마련될 필요가 있다. 특히 독일의 합의에서 특정 이념이나 규범을 강요하지 않고, 학생 중심논쟁성을 중시하는 정치 교육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할 수 있었다.(차니)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13        
가,족같은 | 책 이야기 2020-04-29 07:14
http://blog.yes24.com/document/1242362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가,족같은

호연지 저
구층책방 | 2020년 05월

신청 기간 : 55 24:00

서평단 모집 인원 : 5

발표 : 56

신청 방법 :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 페이스북을 사용하신다면 포스트를 페이스북에 공유하신 뒤 댓글로 알려주세요!!

(포스트 상단 우측 페이스북 아이콘 클릭/모바일은 하단 우측)

 

 

서평단 여러분께

1. 수령일로부터 2주 이내 리뷰 작성 부탁 드립니다(책을  읽고 리뷰를 쓰기 어려우실 경우!)

2. 도서를 받아 보실 기본주소를 꼭 확인해주세요! (http://blog.yes24.com/document/4597770)

 3. 해당 서평단 모집 포스트를 본인 블로그로 스크랩 해주세요^^!

 페이스북을 사용하신다면 포스트를 페이스북에 공유하신 뒤 댓글로 알려주세요!

 4. 리뷰에 아래 문구를 꼭 넣어주세요

     YES24 뷰어클럽 서평단 자격으로 작성한 리뷰입니다.

 5. 리뷰를 쓰신 뒤 함께 쓰는 블로그 ‘리뷰 썼어요!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4        
[새벽에 책 읽기 ]4월 29일 | 책 이야기 2020-04-29 05:51
http://blog.yes24.com/document/1242349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습관 캠페인 참여

1. 신 친일파, 호사카 유지, 봄이아트북스.


2. 4시 반 - 5시 반, 약 80면(2부의 1장과 2장)


3. 이 책을 읽으면서 ‘곡학아세’라는 말이 떠올랐다.

세상에 아부하기 위해 자신의 지식을 왜곡해서 드러낸다는 의미이다.

학문이란 주어진 현실의 문제를 객관적인 시각으로 연구하여, 있는 그대로를 드러내는 것이 중요한 일이다.

물론 그러한 연구 결과에 대해 연구자의 주관적 관점이 반영되고, 그 결과 설득력을 얻는다면 그 사람의 독창적인 학설로 인정을 받게 되는 것은 당연하다.

그렇다면 ‘반일종족주의’에 참여한 이들에게 ‘세상’은 무엇일까?

놀랍게도 ‘일본의 극우세력’이며, 객관적 자료조차도 무시하고 철저히 그들의 거짓과 왜곡을 기반으로 삼고 있다.

저자는 일본의 관변 자료를 근거로 그들의 주장과 논리의 허구성을 하나씩 깨뜨리고 있다.

1부는 ‘강제징용’의 문제를 호도한 이우연의 주장에 대한 치밀한 비판이며, 2부는 이른바 ‘위안부’에 대한 악의적 왜곡을 행한 이영훈의 그릇된 인식에 대해 다양한 일본의 관변 자료를 중심으로 그 주장의 허구성을 밝히고 있다.


4. 그들의 책이 일본에서 번역되어 38만부가 넘게 팔렸다는 사실, 그들이 일본의 극우세력에 아부하여 왜곡된 사실을 날조하는 글을 쓴 이유 중 하나라는 심증!


* ‘예스블로그 독서습관 이벤트’에 참여하며 작성한 포스트입니다. 

 

신친일파

호사카 유지 저
봄이아트북스 | 2020년 03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6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