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jarky님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jarky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jarky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43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내용이 없습니다.
새로운 글
오늘 9 | 전체 2209
2007-01-19 개설

2020-12 의 전체보기
우정과 가족이야기를 한 번에! 나, 우주 그리고 산신령 | 기본 카테고리 2020-12-30 04:16
http://blog.yes24.com/document/1355705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나, 우주 그리고 산신령

이혜령 글/신민재 그림
잇츠북어린이 | 2020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유쾌발랄 아이들 이야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유쾌하게 우정과 가족, 그리고 친구 사이의 경쟁심을 긍정적으로 풀어낸 책!.

언제나 아이보다 내가 먼저 읽게 된다.

그만큼 어른인 내가 읽어도, 너무 쾌활한 책이라서, 내가 먼저 읽고,

아이에게 권하기에도 너무 당당해지는 <그래 책이야> 시리즈책은

언제나 믿고 보게 된다.

나는 어렸을 적, 엄마 친구인 우주엄마 덕분에 우주와 친하게 지냈다.

어렸을 적에는 우주는 나보다 키도 작고 그랬는 데, 외국에 갔었던 우주가

어느 날, 너무 멋있는 모습으로 우리반으로 전학을 왔다.

음.. 그때 나는 어렸을 적 우주를 그대로 기억하고 있어서, 달라진 모습에 적응이 안됐던 것 뿐이 아니라, 반 친구들도 모두 우주를 좋아하는 느낌이

그리 썩 달갑지만은 않은 듯 하다.

꼭 임금님은 당나귀귀~ 라는 것처럼, 역시 우주를 이기기 위해 산을 올라가다가

오봉산 어느 바위위에서 나 혼자서 "김우주 꺼져 버려! 재수탱이 김 우주!'를 외쳤는 데, 아니 거기서 산신령 은달이를 만나게 될 줄이야.

지어낸 이야기라는 현실이 와 닿지만, 나의 복잡한 마음을 잘 풀어준

아주 신기한 캐릭터이다.

은달이를 통해 혼자서 나를 키워주는 엄마의 마음도,

이혼을 하게 된 아빠와 나와의 감정도,

은달이를 통해 친구 우주를 향한 진실된 나의 마음도..

은달이가 완전 핵심인물이다.

초3~4학년의 아이들 눈에는 이런 캐릭터가 호기심을 더 불러일으킬 수 있을 것 같다. 이전 학년에서 이미 귀신, 도깨비, 흡혈귀등 자극에 익숙해져 있던 터라..

이 산신령은 예전의 그런 이미지의 신성한 이미지가 아니라,

엉뚱하지만 자기의 할 말도 다하고 아주 당돌한 캐릭터이다.

게다가 따뜻하기까지 한 캐릭터.

나의 복잡다난한 마음을, 바쁜 엄마 대신 다 들어줬던 은달이가 사라지면서도

나를 위한 쪽지는 산신령의 역활이지만, 똑부러지는 캐릭터대신

엉뚱한 면으로 친근함을 나타내고 있다. 맞춤법도 틀리고 삐뚤삐뚤...

참으로 귀여운 캐릭터이다

나 라는 캐릭터는 요즘 시대의 아주 평범한 남자아이를 표현하고 있다.

게다가 요즘의 가정형태인 이혼가정에서의 혼자서 나를 키우느라

늘상 바쁜 엄마의 부재로 인해 늘상 외로워하는 아이.

아빠와의 많은 추억을 잃고 싶지 않은 아이.

아빠랑 날마다 신나는 추억을 만나는 나와의 단짝친구 우주에게 느끼는 질투심,

그리고 그를 이기고 싶은 경쟁심.

복잡한 여러 마음을 풀어냈으나 또 유쾌하기까지 하니

또 아이들에게 권하기 쉬워지기 그지 없을 것 같다.

게다가 표지의 아이들 권투장면, 아이들의 호기심 자극에 성공할 것 같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내가 끝까지 보게 된 영어책 | 기본 카테고리 2020-12-28 09:26
http://blog.yes24.com/document/13546306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단단 기초 영어공부 혼자하기

Mike Hwang 저
마이클리시(miklish) | 2020년 12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혼자 기초하기 좋아요.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요즘은 영어를 참으로 쓸 일이 없는 것 같다.

한 때는 매달 토익시험도 보고, 영어가 너무 중요했던 시절이 있었는 데..

이제는 아이 영어공부를 봐주면서,

정말 기초부터 다시 차근차근 보게 된 상황이다.

내가 어려워해서 그런지, 아이도 벌써부터 어렵게 느껴하는 건가 싶기도 하고..

책 제목 그대로

세상에서 가장 싫었던 기초영어가 쉬워진 영어책을 만났다



이제 새롭게 만나는 영어책들도,

그저 어느 영어전공자에 의해서 작성된 그저 그런 책이겠거니 라는 생각으로

책보다는 그저 내가 한단계 한단계 찾아보면서,

아이와 영어공부를 진행하고 있었다.

알파벳을 시작으로, 알파벳 음가, 그리고 파닉스, 단어공부, 짧은 문장등등..

그러니 굉장히 더딜 수 밖에 없다.

책 표지부터 강렬한 이 책은, 너무 강렬해서,

너무 부담스러워서, 그 첫 페이지를 펴는 데, 꽤 시간이 걸린 책이다.


그런데, 한 페이지를 넘겨보니.. 어?,

계속 넘겨보다, 어?어?.. 그러다가 그렇지... 그러다가 일단 처음부터 끝까지 다 훑게 된 책이다.

어렵게만 느껴졌던 영어, 요즘 살짝 아이들 영어교육에 대한 방향성도

잃어가고 있는 데, 다시 한 번 내가 영어공부를 해 볼까 맘 먹게 해주는 것 같다.


교재에서 사용된 영어문장은 영화에서 발췌되어 온 문장이지만,

절대 어렵지 않다.

게다가 나처럼 이제 영어를 아주 멀리하고 있는 사람도

정말 알기 쉬운 발음기호, 문법, 단어발음, 한글작문, 영어작문을 어렵지 않게 설명되어져 있다.

책을 보면서 나도 모르게, 발음도 따라해보고, 책이 시키는 대로 영작도 해보고,

맞춰가는 재미가 쏠쏠하다.

책이란 자고로, 독자의 마음을 움직이게 해주는 책이 최고인 것 같다.

와.. 나는 그 동안 중고등학교 시절에 배웠던 영어는 그냥 보여주기식이었구나를

다시 한 번 깨닫게 되는 중이다.


세상에서 가장 싫었던 기초영어가 쉬원진 이유는

단어에서 문장으로, 단계별로 단단하게 공부할 수 있는

기초영어공부 혼자하기..

이 책을 만나서, 내가 유창하게 영어를 한다? 이런 건 아니지만,

뭔가 다시 영어공부를 하게 된 계기는 충분히 불러 일으켜줬으며

자신감을 준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