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순수와 긍정의 공간
http://blog.yes24.com/jeil5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나날이
영혼이 따뜻한 사람들과 순수, 긍정의 느낌을 나누고 싶다. 맑고 고운 삶이 되기를 소망하는 공간이다. 책과 그리움과 자연과 경외를 노래하고 싶다. 감나무, 메밀꽃 등이 가슴에 와닿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9·11·12·13·14·16·17기

5·8기 창작

15기 사진·여행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67,326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를 위한
타인을 위한
신을 위한
하고 싶은 말
믿음
소망
사랑
기행기
기타
옮기는 말
블로그 공감
지식을 위한
노래를 위한
덧붙임
참여하는 말
이벤트 참가
이벤트 결과
감동, 이야기
아름다운 시
창작
소설
수필
생활문
기행문
단상
가져온 글
작가들의 글
블로그들의 글
날개
나의 이벤트
나의 리뷰
종교 서적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사상 서적
기타
이벤트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내가 하고 싶은 말
성결 복음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첨언
한 줄평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나의 삶
지식과 여유
체험과 믿음
태그
영화하는여자들 노동의미래직업정치경제노동문제미래학일삶노동 노동의미래 #책기증 아주작은습관 생리교육 직업 가타카나 일본어 기초일본어
2014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창작하는 벗
출판사 벗
글나눔 벗들
최근 댓글
훗.. 걱정했지말입니.. 
어제 으스스하신다고 .. 
나날이님 축하드려요. 
당첨 축하합니다. 
전, 아침 일기예보를 .. 
새로운 글
오늘 117 | 전체 4509442
2009-08-28 개설

2014-05 의 전체보기
금아를 읽으면서 | 나를 위한 2014-05-30 12:49
http://blog.yes24.com/document/769939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선풍기로는 감당이 안 되는

건물 안 온도,

봄이 온 것이 어제 같은데

'찐다'는 말이 어울리는 때가 된 듯

바람과 그늘이 그리운

햇살 가운데 선다

 

빛은 온갖 어둠을 드러내려는 듯

과감하고 세밀하게 우리네 삶을 파고 든다

어둠을 가진 우리들이 그것을 내어 놓지 않으려고

하다보니 힘겹다

많이도 부끄럽고

많이도 놀라기도 한다

 

이런 가운데 오늘 금아를 만나

'사랑하는 것들'을 들었다

그래 그렇게 살면 되는데

작은 일상을 소중하게 여기며

그리운 이와 오솔길이라도 걸으며

그리 살면 되는데

 

우리들의 눈에 보석이

금 간 보석이 너무나 많이 보여

많이도 부끄럽다

많이도 안타깝기도 하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민심은 어디로 흐르는가? | 나를 위한 2014-05-30 09:41
http://blog.yes24.com/document/769919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누구를 위한 선거인가?

여론 조사가 흘러나오고 있는 것을 들으니

여전히 지난 시간들과 같다

동쪽, 서쪽 그리고 중앙

인물은 어디 갔는지 편가르기가 이루어지고 있고

그들만의 진치가 만들어지고 있다

왜 우리는 선택권도 없는가?

가식이 없는 인물들이 그리 없는가?

인물 뽑기가 되어서는 안 되는가?

이런 생각을 해본다, 현장으로 가는 길이 힘이 든다

 

정치권은 정말 반성을 해야한다

권력을 얻는 것이 아니고 지역 일을 한다는 생각이

지배적이어야 한다

모든 선거에서 민심은 말을 했고 

이 번에도 부산과 광주에서 인천과 경기에서 충청에서

정말 민심은 그렇게 그렇게 나날이 말을 하고 있지만

그 뜻이 얼마나 수용될런지

갈 때 마음 하고 올 때 마음의 다름을 울는 너무 많이 본다

이제는 정말 편가르기가 없어져야 한다

 

오늘, 내일도 선거를 할 수 있다고 하는데

그렇게 하고 선거일에는 멀리 떠날 수도 있겠네.

그것보다는 기회를 많이 제공하겠다는 의지이겠지?

되도록이면 많이 참가하도록 해서 

힘을, 권위를 얻고자 함이겠지.

이 번엔 이 잔치가, 정말 이 노래가 아름다웠으면 한다

 

금요일, 화사한 빛살들이 가득한 날

질 높은 우리들의 삶을 꿈꿔 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5월 30일 단상 | 단상 2014-05-30 09:01
http://blog.yes24.com/document/769916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1.

사건사고가 너무 많은 나날이다

오늘은 무슨 일이 일어날까 저어되는 것이 현실이다

그날부터 마음이 늘 무겁다

이제는 조금 가벼워 지고, 빛으로도 나누고

그렇게 되어야할 우리들의 일상이지만

팽목항에서도, 길거리에서도, 심지어

국회에서도 아직 잔상이 남아

아직도 해결되지 못한 많은 일들이 남아

소리들을 흘러 다닌다

 

경문대왕은 왜 그리 스스로를 두려움 속에 몰아넣고

힘들어 했던가?

조금씩 가벼워 지자.

 

2.

아이들에게 말을 건다

특별한 아이들이라고 이름 붙어 있지 않은데도

특별하게 행동한다

어떤 아이는 학습적인 내용에는 소통이 되지 않는다

중학교에서 98%였다고 듣는다

왜 인문계 고교에 와서 힘들어 하지 하는 생각과

부모님들의 욕심을 생각해 본다.

그런 아이들이 많아진 교실,

교사는 많이 힘이 든다

 

데리고 생활과 인격을 갖출 수 있게만 하는 것이

교육 현장은 아닌데

그래서는 안 되는데

그래서는 안 되는데

조금 나누어서 소통을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해본다

 

3.

정말 많이 덥다

몸도 마음도 생활도 나의 노래도

더워진 길 위에 서있다

 

추스린 마음에 거칠 것이 없어

시원한 바람이라도 머물렀으면 좋겠다

빛 아래 부끄러움이 없는 삶이었으면 좋겠다.

이 햇살 현란한 마당에

윤동주의 가슴앓이를 생각해 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2        
식물들의 이야기를 찾아서-아주좋은날 | 이벤트 참가 2014-05-30 08:43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769915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 세상을 바꾼 식물 이야기 100

크리스 베어드쇼 저/박원순 역 | 아주좋은날 | 2014년 06월

 

식물의 도감으로 보이기도 하는 책,

역사와 관련하여 식물의 흔적을 쫓아가는 이야기

흥미로울 듯하다

많은 식물들이 자신들의 장기로 말을 걸어올 듯하다.

식물들이 100가지나 된다니

그 속에서 우리들의 삶을 찾아볼 수 있을 듯도 하다

우리 인생들과 불가분의 관계를 맺어온 식물들을

한 눈에 살펴보면서 지혜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많은 사건들이,

이들과 어떻게 만나고, 시간을 공유하고

그렇게 오늘에 서 있는지?

그 지식이 우리들을 행복하게 할 듯하다

 

'아주좋은날'에서 이렇게 기회를 만들어줘

인연이 되었으면

우리 주변에 있기도 하지만 잘 모르는 아름다운 것들에 대한

흠모의 감정을 이렇게 나누어볼 수 있게 만들어 주는

그 기쁨을 누리고 싶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나를 돌아보면서 | 나를 위한 2014-05-29 16:11
http://blog.yes24.com/document/769850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어제 일기 예보에 35도 운운하더니

이 낮 정말 덥네요

주체하지 못할 정도로

몸이 늘어지네요.

바람이 조금씩 숨통을 터 주기는 하나

아이스크림이 가장 적당한 사랑의 도구가 되는 날이네요.

 

내가 맡은 청소 구역 아이들

체육을 하고 땀을 흘리면서

빗자루를 들고 있는 것이 안쓰러워

아이스크림 한 개씩 던지니

아이들이 무척이나 감사해 하네요.

빙과류가 무척이나 그리운 날이네요.

 

정말 따뜻한 날,

우리의 마음도 이처럼 따뜻했으면

그래서 모든 것을 녹이고

융합해 하나가 되도록

물결같이 하나가 되어

아무리 모난 곳이라도 흘러 들도록

그리 아름다운 동행이 이루어졌으면

 

일기예보가 전하던 말이

오늘 온전히 우리들에게 무게로 다가오네요.

감사하네요. 자신을 돌아보게 해서.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        
1 2 3 4 5 6 7 8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