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순수와 긍정의 공간
http://blog.yes24.com/jeil53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나날이
영혼이 따뜻한 사람들과 순수, 긍정의 느낌을 나누고 싶다. 맑고 고운 삶이 되기를 소망하는 공간이다. 책과 그리움과 자연과 경외를 노래하고 싶다. 감나무, 메밀꽃 등이 가슴에 와닿는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1·9·11·12·13·14·16·17기

5·8기 창작

15기 사진·여행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7월 스타지수 : 별15,203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를 위한
타인을 위한
신을 위한
하고 싶은 말
믿음
소망
사랑
기행기
기타
옮기는 말
블로그 공감
지식을 위한
노래를 위한
덧붙임
참여하는 말
이벤트 참가
이벤트 결과
감동, 이야기
아름다운 시
창작
추억 소환
수필
생활문
기행문
단상
가져온 글
작가들의 글
블로그들의 글
날개
나의 이벤트
리뷰 월별 정리
나의 리뷰
종교 서적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사상 서적
기타
이벤트
특별 리뷰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내가 하고 싶은 말
성결 복음
일반 서적
문학 서적
첨언
한 줄평
함께쓰는 블로그
기본 카테고리
나의 삶
지식과 여유
체험과 믿음
태그
1/6선거결과에따른생각 비닐고구마줄기옥수수땅콩비타민고추 꽃말환영 계절단풍나무아름다움청신함 우크라이나전쟁민간인학살국제법양심도의인권인간애휴머니즘 새옹지마인생마지막날무게와화사함 소노벨스위트룸보문호수벚꽃매화목련무지개다리 아이들이무척좋아하겠다곰돌이들의행진 ㅂ보로한 코로나집단면역확진오미크론엔데믹
2022 / 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창작하는 벗
출판사 벗
글나눔 벗들
최근 댓글
나날이님^^ 서평단에 선정되심을.. 
나날이님, 서천님.. 축하드려요..^.. 
접시꽃 보니 반갑네요. 예전에 근무하.. 
나날이님^^ 정말 하늘이 높고 .. 
작은 꽃이지만 나날이님에게 작은 위로.. 
새로운 글
오늘 195 | 전체 4885647
2009-08-28 개설

2022-05 의 전체보기
밝은 아침 | 나를 위한 2022-05-31 07:23
http://blog.yes24.com/document/1635780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아침이 화창하게 열리고 있다. 창문으로 보이는 벽이 온통 햇살의 잔치를 이루고 있다. 밝음이란 무엇인가를 제대로 보여주는 듯, 놀라운 빛살로 가득 차 있다. 조금 거리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벽면의 벽돌 하나까지 그 생김새를 인지할 수 있게 한다. 이 밝음과 더불어 오늘의 기온도 올라갈 듯하다. 날씨가 더위를 가중시켜 나갈 듯 느껴져 온다. 오월의 마지막 날, 여름 깊숙이 들어와 이는 듯한 느낌을 가진다.

 

오늘도 바삐 흘러갈 듯하다. 분주한 일상이 눈에 그려진다. 시간이라는 것은 의식하면 할수록 바삐 흐르는 듯하다. 그래서 의식하지 않고 그냥 두려고 한다. , 주어지는 대로 걸어가다 보면 목적지도 나타나 있고 새로운 세계도 보이지 않을까 여겨진다. 밝은 날, 희한한 기운이 주어지는 날에 먼 허공을 보고 있는 내 눈동자를 들여다보는 시간을 가진다. 그곳엔 그리운 그림들이 많이 있다.

 

기꺼워하고 나누고 찾아가고 그리워하면서 우리들의 삶이 이루어져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오늘도 주어지는 빛살의 의지해 그림을 그려보려 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2)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3        
오월을 다시 본다 | 기타 2022-05-31 00:54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6357441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오월에도 책은 많이 읽지 못한 편이다

뭐가 그리 바쁜지, 책을 읽는 시간이 자꾸 줄어든다

여러 가지 사항들이 그렇게 만드리라

하지만 그것 모두 극복해야 하는 문제이리라

책은 삶의 가장 소중한 하나니까

오월의 책들과 리뷰를 모아 본다

 

 

[도서]창업가 수업 최민영 저 생각의힘 | 2022년 04월

[도서]어린 새 김현성 글/용달 그림 책고래출판사 | 2022년 04월

[도서]안갯속 그녀 - 리턴 홍기자 저 Zzim(찜커뮤니케이션) | 2018년 12월

[도서]훌훌 문경민 저 문학동네 | 2022년 02월

[도서]이순신, 하나가 되어 죽을힘을 다해 싸웠습니다 김종대 저 가디언 | 2022년 04월

[도서]나를 지워줘 이담 저 다른 | 2022년 03월

 

6 권을 읽고 리뷰를 썼다

문학이 주종을 이룬다

확실히 문학 편향적인 읽기를 하고 있는 모양이다

이제는 골고루 읽어 체득하는 바가 깊고 넓게 만들어 가야 할 듯하다.

와싱상담의 화면을 보고 있다

월왕 구천의 참람한 삶이 그려져 있다.

작은 분량의 글을 읽고 서평을 올린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8)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2        
유월을 떠올리며 | 감동, 이야기 2022-05-31 00:40
http://blog.yes24.com/document/16357413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열정의 시간인 오월을

이제는 보내야 할 듯

뜨거운 햇살과 붉은 장미로 우리들의 마음을 물들였던

성장과 동력의 달

오월을 우리 곁에서 떠나게 해야 할 듯

붉은 노래들이 곳곳에 산재해 있고

노래의 열매들이 흐르는 물이 되어

세상을 뜨겁게 적셔간 오월

이제는 그 기운만 남기고 떠나보내야 할 듯

빛고을도 봉하마을도 이젠 손을 맞잡고

따뜻한 빛을 모을 수 있도록 기대해야 할 듯

이젠 유월이 눈앞에 있다

하얀 빛깔이 유난히 많이 다가올

유월이 우리 눈앞에 와 있다

조금은 엄숙해지고 조금은 거룩해지고

조금은 인내를 기르고 조금은 회상에 젖고

그렇게 하얀 그리움을 모아야 한다

이젠 산에서도 강에서도 거리에서도

이념의 다리를 건너야 한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9        
오늘은? | 노래를 위한 2022-05-30 19:02
http://blog.yes24.com/document/16355767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오늘의 날씨는 전해 주는 예보와는 아주 다르게 간다. 예보엔 이곳이 아침 5시부터 10시 정도까지 비, 그 뒤에는 맑음으로 되어 있었다.  그런데 하루를 지내고 난 지금은 그 구름이 흩어져 들어왔는지 비는 오지 않았고 18시가 된 지금까지 구름이 걷히질 않고 있다. 하루 종일 구름 아래에서 보내고 있다는 말이다. 참 이상한 날씨가 흐르고 있다. 바람은 차갑게 부는 듯한데, 건물 안의 기온은 무척 높다. 사람들의 답답함이 진할 듯하다. 내려온 구름만큼이나 그런 상황이 분위기가 되고 있는 오늘인 듯하다.

 

오늘은 잠에 취해서 하루를 보냈다. 어제 하루가 무척 피곤했던 듯하다. 원래 월요일이 피곤한 것이 보통인데, 나는 오늘 재충전을 하고 있다. 새롭게 한 주를 맞이하는 준비를 월요일 하고 있는 셈이다. 오늘 하루도 흘러갔다. 하늘도 많이 내려온 시간이었고, 비는 오지 않은 상태였다. 바람은 차갑게 흐르른데, 더위는 몰려와 있는 것 같다. 무엇인가 경계선, 과도기적인 상태에 있는 듯하다. 이제 정말 여름으로 들어서려나. 비가 좀 왔으면 좋겠다. 그런데 예보엔 한 주 동안 우산이 없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0        
유월이 보인다 | 나를 위한 2022-05-30 07:32
http://blog.yes24.com/document/1635325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오월도 종착역이 보이고 있다

거실에 깔린 카페트가 무게감을 느끼게 하고

그것을 대돗자리로 바꾸는 일을 해야 했다

카페트의 무게가 상당하기에 혼자서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해마다 이 작업을 할 때, 둘은

서로의 생각과 방식이 많다

올해는 딸내미와 둘이 바꾸는 작업을 했다

너무도 손 쉽게 힘도 덜 들고

일이 완료가 되었다

그래, 주장이 되는 사람의 뜻에 맞춰

말 없이 따라가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되리라

생각해 본 시간이었다

힘이 드니까 말이 많았던 것이 아니랴 생각도 한다

장미의 계절인 오월, 이제 장미도

꽃잎이 떨어지는 것이 더러 보인다

그만큼 시간의 무게가, 여름을 재촉하는 모양이다

장미가 계속 피기는 하겠지만

그 붉은 마음은 초심을 잃고 있지 않나 보인다

유월을 바라보면서 변해 가는 생할이

환희가 가득했으면 좋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4)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11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