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키치의 책다락
http://blog.yes24.com/jwcury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키치
읽고 씁니다
파워 문화 블로그

PowerCultureBlog with YES24 Since 2010

7·16기 책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10월 스타지수 : 별19,280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공감
독서습관
읽고싶어요
나의 리뷰
리뷰
우수리뷰
19' 파워문화블로그 16기
14' 파워문화블로그 7기
14' 리뷰어클럽
13' 리뷰어클럽
태그
임진아 마리암마지디 나의페르시아어수업 자매이야기 동생과사이좋게지내는법 투자의미래 4차산업혁명과투자의미래 생일사전 인생의일요일들 4차산업
2017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최근 댓글
축하합니다. 가야를 넉넉하게 여행하셨..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운 것을 보며 미.. 
매력적인 여성 캐릭터들이 많이 등장하.. 
디자이너가 주인공이면서도 마법과 모험.. 
오래 전에 읽었던 책인데 리뷰를 보니.. 
오늘 19 | 전체 610489
2007-07-17 개설

2017-03 의 전체보기
깊은 밤 나에게 말을 건네다 [100 나에게 건네는 말] | 리뷰 2017-03-29 09:17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940148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100 : 나에게 건네는 말

전승환 저
허밍버드 | 2017년 03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하루 온종일 너무 바빠서 앉아서 쉴 틈도 없고 커피 한 잔 마실 여유도 없는 날이 있다. 그런 날이면 피곤하고 답답한 마음을 어디엔가 쏟아붓고 싶은데, 친구나 애인한테 토로하자니 미안하고 술이나 유흥으로 달래자니 버겁다. 그럴 때 나는 글을 쓴다. 머리와 마음속에 어지럽게 떠다니는 단어와 말들을 종이 위에 한바탕 쏟아내고, 그것들을 (적어도 내가 보기엔) 깔끔한 문장으로 다듬어 이렇게 저렇게 조합한다. 그렇게 완성한 글을 키보드를 두들겨 모니터 위로 옮기고 나면 엉망진창인 것 같았던 내 하루가 조금은 단정해지고 어느 날엔 대단해 보이기까지 한다. 이 맛에 다들 글을 쓰고 일기를 쓰는 게 아닐까.



좋은 글귀로 지친 이들의 마음을 치유하는 북 테라피스트 '책 읽어주는 남자' 전승환의 새 책 <100 나에게 건네는 말>을 읽었다. '읽었다'고 해도 될까. 이 책은 내가 직접 써야 완성되는, 일기장이나 다이어리에 가까운 책이다. 저자는 동서양의 소설과 산문집 등에서 따온 99개의 문장과 독자에게 던지는 질문 하나를 더해 총 100개의 문장들로 책의 절반을 채웠다. 하루 한 문장씩 좋아하는 펜을 들고 고마운 나에게 선물하고 싶은 문장을 적으면 이 책은 비로소 완성된다.



첫 장을 펼치니 이런 문장이 나를 반긴다.


괜찮니? 네 잘못이 아니야. 

조금 늦어도 괜찮아. 

수고했어, 오늘도.

이미 넌 충분해.

이 모든 말들은 나 자신에게 먼저 해 줬어야 했다.



오늘은 다른 것에 몰두하기보다, 
내 자신에게 몰두해 봐요. 
마음속 이야기를 가만히 들어 봐요.


다른 사람들이 자신을 어떻게 생각할지 걱정하지 마세요. 
대개의 경우, 사람들은 여러분에 대해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들은 오히려 여러분이 그들을 어떻게 생각할지 걱정하니까요. 

인생의 진리. 그러나 너무 자주 잊게 된다.


자기 삶을 이해받기 위해서 자신을 버리지 마세요. 

이 문장도 좋다. 이 문장도 좋지만......!


인생에서 성공하는 비결 중 하나는 
좋아하는 음식을 먹고 힘내 싸우는 것이다. 

이 문장이 가장 마음에 든다 ㅋㅋㅋ
마크 트웨인 작가님, 뭘 좀 아시는구먼!


<100 나에게 건네는 말>은 세상 하나뿐인 나를 위한 선물로 좋고, 그런 내가 사랑하는 연인이나 친구를 위한 선물로도 좋을 것 같다. 책 속에 담긴 좋은 문장을 읽기만 해도 좋지만, 매일 한 문장씩 읽고 그 문장을 캘리그래피로 써보거나 일러스트를 그리거나 일기를 덧붙이면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책', '나를 위한 책'이 될 듯. 나도 오늘부터 한 장씩 써나가야겠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