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빵장수 야곱의 블로그
http://blog.yes24.com/kjp506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빵장수야곱
님의 블로그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8월 스타지수 : 별4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리뷰
여름 이야기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영어교재
유아영어
주안에 행복
초등학습교재
아동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0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나의 친구들
최근 댓글
안녕하세요 나의 하버.. 
리뷰 잘 봤습니다.. 
안녕하세요 ^^ '존.. 
리뷰 잘 보고 갑니다... 
아주 색다른 영어사전.. 
새로운 글
오늘 12 | 전체 7953
2007-01-19 개설

2020-03 의 전체보기
인간과 하나님에 대한 더 깊은 이해를 돕는 책 | 주안에 행복 2020-03-03 11:48
테마링
http://blog.yes24.com/document/12167375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도서]그리스도인에게 왜 인문학이 필요한가?

김형석 저
두란노 | 2020년 01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인간과 하나님에 대한 더 깊은 이해의 걸음을 내딛을수 있도록 생각의 깊이를 더해주는 책.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그리스도인에게 왜 인문학이 필요한가 -김형석 지음 


인간과 하나님에 대한 더 깊은  이해의 걸음을 내딛을수 있도록 

생각의 깊이를 더해주는 책.


첫 이책의 제목을 보았을때 읽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인문학에 대한 다양한 책을 접했지만

사실 그것이 그리스도인과 상관관계를 가지고 생각해보지  않은 탓도 있다. 


인문학은 말그대로 사람..인간에 대한 끊임없는 철학적 사고를 

살피면서 다양한 관점에서 이야기를 한다. 





1920년생 김형석 저자의


책은 처음 읽어보는데


이책을 통해 다른 책들도 읽어봐야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인상적인 책이었다.


작가의 백년의 지혜가 담긴 책이라고 해야 할까..


글속에 담긴 필력은 담백하고 힘이 있다..


어렵지 않으면서 간결하지만 이해도가 쉬운 책으로 쉽게 다가갈수 있는 책이기도 하다.


신앙을 한다는 것이 막연했다면


신앙을 위한 지식을 키움해주는 책이다.


인문학으로 기독교와 인간을 이해하는 법을 알게해준 책이다.



그런데 기독교를 인문학적적인 면에서 살펴보고 

그안에서 기독교의 진리에 대한 이야기를  어렵지 않으면서 

쉽게 풀어주고 있다. 


칸트나  도스토에프스키같은 철학가가 아니더라도. 

하나님을 믿고 의지하는 그리스도인이라면 동서양을  아우러서 

인류사에 영향을 준 고전을 읽어보라고 저자는 권고한다. 



종교 자체가 학문이나 인간 삶의 전체속에서 어떤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가 를 알것.


종교의 본질적 위치가 문화, 도덕. 역사의 그것들과 차이가 없다면 종교의 진리 역시 동등한 위치에 머물러야 한다고. 말이다.




성경책만을 파는 책상위 신앙인이 되지 말고..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세상을 사랑하사 자신의 형상대로 독생자 예수를 보내주신 

이유를 .. 하나님의 사랑을 전할 소명을 가진 그리스도인이라면 

누구보다 인간에  대한 깊은 사랑과 이해를 가지고

소양을 쌓아야 하는 분명한 이유라고 알려주고 있다. 


인문학이 기독교와는 대립되는 학문으로 오해하기 보다.

더 큰 그림으로 하나님께서 인간을 창조하신 근원부터 찾아가 보면 

자신의 형상대로 만드시고 보기 좋았더라..라고 말씀하셨고

율법에 이웃을 서로 사랑하며 살라하신 것을 봐도.. 

기독교는 인문학의 바탕을 이루는 학문이라는 이야기를 해준다.



하나님의 진리를 깨닫는일. 

인간에 대한 깊은 이해와 사랑이  바탕이 되었을때 

인문학적 사고가 제대로 깊어질때 

그리스도인의 향기가 전해질수 있다고 말이다. 


복음. 성경을 전하는 일.


비진리가 진리인양 가짜가 진짜 행사를 하는 일에 경계해야 할 일이다.



폭력은 용납될수 없다.


개인의 생명은 고귀한 존재며


모든 폭력과 혈기는 배제 되어야 한다.


이것은 타인을 욕하는 일이나 분노를 품는 일까지도 없어야 한다.




기독교의 진리란.


영원하고도 새로운 진리라라고 부른다.


고정된 과거의 법칙이 아니라


언제나 새롭고 생명력 넘치는


오늘날의 진리로..


책은


그리스도인 답게 잘 살아가야 하는 법에 대해 나침반을 제시해준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