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블로그 | 랜덤블로그 쪽지
개인 블로그
http://blog.yes24.com/ko1529
리스트 | RSS
태그 & 테마링 | 방명록
리리
:)
프로필 쪽지 친구추가
6월 스타지수 : 별437
댓글알리미 비글 : 사용안함
전체보기
기본 카테고리
서평단 신청
나의 리뷰
기본 카테고리
나의 메모
기본 카테고리
태그
내용이 없습니다.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월별보기
나의 친구
최근 댓글
눈로님~ 좋은 리뷰 감.. 
눈로님~ 좋은 리뷰 감.. 
새로운 글
오늘 4 | 전체 2509
2020-03-26 개설

2020-10 의 전체보기
독습(5) | 기본 카테고리 2020-10-31 15:29
http://blog.yes24.com/document/13251248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독도, 우리나라 동쪽의 끝자락에 있는 아름다운 섬입니다. 이런 우리의 독도를 일본은 아주 옛날부터 기회를 노리며 빼앗으려 했습니다. 수 많은 시기 중 특히 60여 년 전, 한국전쟁 시절에는 나라가 혼란한 틈을 타서 일본 정부는 스리슬쩍 독도를 빼앗아 가려고 막무가내로 일본 어부들을 독도로 보냈습니다. 일본 어부들은 마음대로 독도의 미역을 채취하고 강치를 잡아갔을 뿐 아니라 우리나라 어민들을 쫓아내며 독도에서 물고기를 잡지 못하게 횡포를 부렸습니다. 그때, 그 모습을 보다 못한 울릉도의 멋진 청년이 독도 지키기에 나섰습니다. 바로 홍순칠 대장입니다. 홍 대장은 독도를 지키기 위해 울릉도의 젊은이들을 모았습니다.
goodsImage

독도 수비대

윤문영 글그림
내인생의책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매일 ebook (2) | 기본 카테고리 2020-10-31 15:28
http://blog.yes24.com/document/1325124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일 ♥ eBook 참여
그도 그럴 것이 막 걷기 시작했을 때부터 얕은 바다에서 놀았지만 한 번도 다치지 않았다.
네댓 살 무렵에는 바닷물에 얼굴을 들이밀고 숨 참는 법을 스스로 깨우쳤다.
팔다리가 길어진 후에는 청심도의 잠녀 중 가장 먼 바다까지 나가게 되었고, 깊은 바닷속에서도 누구보다 오래 잠수할 수 있었다.
“바다에서야 용왕님이 전복도 잡고 문어도 잡게 해주시지만, 육지에서는……. 됐다, 말해 봤자 속만 상하지.”
“어머니. 서로서로 지키기 위해 만든 규율이잖아요. 걱정한다고 달라지는 것도 없는데, 미리 나쁜 생각 하지 마시어요."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독습 (4) | 기본 카테고리 2020-10-30 23:15
http://blog.yes24.com/document/13247914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독서 습관 캠페인 참여
독도, 우리나라 동쪽의 끝자락에 있는 아름다운 섬입니다. 이러한 우리의 독도를 일본은 아주 옛날부터 기회를 노리며 빼앗으려 했습니다. 특히 60여 년 전, 한국전쟁이 한창이던 시절에는 나라가 혼란한 틈을 타서 일본 정부는 스리슬쩍 독도를 빼앗아 가려고 막무가내로 일본 어부들을 독도로 보냈습니다. 일본 어부들은 마음대로 독도의 미역을 채취하고 강치를 잡아갔을 뿐 아니라 우리나라 어민들을 쫓아내며 독도에서 물고기를 잡지 못하게 횡포를 부렸습니다. 그때, 그 모습을 보다 못한 울릉도의 멋진 청년이 독도 지키기에 나섰습니다. 바로 홍순칠 대장입니다. 홍 대장은 독도를 지키기 위해 울릉도의 젊은이들을 모았습니다.
goodsImage

독도 수비대

윤문영 글그림
내인생의책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매일 ebook (1) | 기본 카테고리 2020-10-30 23:14
http://blog.yes24.com/document/13247909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매일 ♥ eBook 참여
청심도에 적응하지 못해 명을 끊은 이들이 많았다.
바다가 지긋지긋하다며 신세를 한탄하다 자결하기도 하고, 변덕스러운 날씨 탓에 폐병에 걸려 죽기도 했다.
“이것아, 시신 나가는 게 문제가 아니야.”
“그럼요?”
“이번 배수녀가 네 차례란 말이다. 나이가 찼으니 이번엔 피해갈 수 없을 텐데 이를 어쩌면 좋으냐?”
노가는 눈물이 그렁그렁한 얼굴로 딸의 젖은 머리를 쓰다듬었다. 소요는 애써 아무렇지 않은 척하며 입꼬리를 끌어 올렸다.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포스트를 | 추천 0        
소년이 온다 | 기본 카테고리 2020-10-30 19:22
http://blog.yes24.com/document/13246240복사Facebook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10월 마지막 주 리뷰 이벤트 (~10.31) 참여

[도서]소년이 온다

한강 저
창비 | 2020년 04월

내용     편집/구성     구매하기

위 상품을 구매하면, 리뷰등록자에게 상품판매대금의 3%가 적립됩니다. (상품당 최대 적립금액 1,000원) 애드온 2 안내

소년이 온다 review

한강 작가님 소년이 온다, 이미 유명해서 언젠가 읽어봐야지 했는데 조금 늦었네요. 그리고 알려진 이유도 늦게나마 알았지만 매우 뜻깊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우리는 그저 역사를 기억하고 추모하면 그만이었지만 그들의 상처는 여전하고 트라우마는 발끝을 따라다닐 거라는 생각까진 해보지 못했네요. 낱낱이, 날 것 그대로의 사실을 본 것 같아 마음이 무겁지만 이 또한 제가 알고 기억해야 하니까요.

아래 구절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더 이상 두렵지 않다는 느낌
지금 죽어도 좋다는 느낌
이 글이 좋으셨다면 SNS로 함께 공감해주세요.
댓글(0) 트랙백(0)
이 리뷰를 | 추천 0        
1 2 3 4 5 6 7 8 9 10
진행중인 이벤트
나의 북마크
이벤트 세상